불어닥친 경품운

나는 경품운이 별로 없는 편이었다. 태어나서 처음으로 이벤트에 당첨됐습니다.라는 글에서 설명한 것처럼 처음으로 당첨된 경품은 태터툴즈 3주년 기념 이벤트에 글을 쏘면 주는 이벤트였다. 그런데 이렇게 처음 경품에 당첨된 뒤로는 경품 또는 리뷰 행사에 아주 자주 당첨된다. 스피커, 홈씨어터, MP3P, 차량용 블랙박스, 우산, 아이팟 터치(iPod Touch), 노트북, 마우스 등 살림을 장만해도 될 정도로 많다. 심지어 총 5개의 부문에서 611명을 뽑는 옥션 댓글 이벤트에서는 무려 네개 부문에서 당첨됐다.

불어닥친 경품운

나는 경품운이 별로 없는 편이었다. 태어나서 처음으로 이벤트에 당첨됐습니다.라는 글에서 설명한 것처럼 처음으로 당첨된 경품은 태터툴즈 3주년 기념 이벤트에 글을 쏘면 주는 이벤트였다. 그런데 이렇게 처음 경품에 당첨된 뒤로는 경품 또는 리뷰 행사에 아주 자주 당첨된다. 스피커, 홈씨어터, MP3P, 차량용 블랙박스, 우산, 아이팟 터치(iPod Touch), 노트북, 마우스등 살림을 장만해도 될 정도로 많다. 심지어 총 5개의 부문에서 611명을 뽑는 옥션 댓글 이벤트에서는 무려 네개 부문에서 당첨됐다.

그런데 이런 당첨운은 트위터(Twitter)에서도 계속 이어졌다. 먼저 윈도7 홍보 이벤트에서 무선 마우스에 당첨됐다. 또 탁연상 대표님이 진행한 서적 이벤트에도 당첨되서 "에도가와 란포"[1]의 전단편집 2를 받았다. 아울러 송홍진님의 이벤트에서도 당첨되서 'testers insight'라는 잡지도 받았다. 여기에 친환경 사과, 물놀이 필수품, 튜브, 적왼선 오픈, 커피머신등 리뷰어로도 상당히 많이 뽑혔다. 그러나 지금까지 이벤트 당첨이나 리뷰 제품 중 가장 비싼 제품은 오늘 리뷰하는 퍼시스의 메시 의자 ITIS3(CH4200AH)[2]이다.

가격

가격 관리가 상당히 잘되는 듯 일반가와 할인가에 큰 차이가 없었다. 따라서 이 글에서는 일반가로 비교하겠다. 퍼시스 ITIS3의 판매가격은 다음과 같다.

제품번호 가격 헤드 폴리싱
CH4200AHP 449900 O O
CH4200AP 415800 X O
CH4200AH 398400 O X
CH4200A 355300 X X

CH4200A가 기본제품 번호[3]이고 목 받침(Headrest)이 있으면 H가 붙고 폴리싱 베이스이면 P가 붙는다. 당연한 이야기지만 헤드와 폴리싱이 모두 있는 제품이 가장 비싸다. 또 가장 싼 제품의 가격과 가장 비싼 제품의 가격은 10만원 정도 난다. 위드블로그에서 리뷰용으로 보내 준 제품은 CH4200AH였다. 일반 베이스지만 목 받침이 있는 제품이었다. 100만원이 넘는 의자라는 글에서 설명한 것처럼 비싼 의자도 많다. 그러나 이 의자만 해도 서민이 사용하기에는 조금 비싼 의자였다.

다만 배송이 조금 늦었다. 특히 "의자를 꼭 설치해 주어야 한다"고 해서 날짜를 잡은 뒤 퍼시스에서 직접 배송을 해 주었다. 그런데 의외로 설치할 것이 아무 것도 없었다. 의자는 조립된 상태였고 목 받침만 달면 설치는 끝났다. 아마 내 생각으로 의자의 기능이 많아 '기능 설명'과 배송체제를 갖추고 있기 때문에 손상등의 위험을 피하기 위해 직배송한 것이 아닌가 싶었다. 일단 받은 의자는 상당히 가벼워 보였다. 좌판과 등판 모두 메시이기 때문이다. 그런데 의외로 상당히 무거웠다. 아마 베이스가 강철이기 때문인 것으로 보였다.

기능

지금까지 사용하면서 이렇게 다양한 기능을 가진 의자는 보지 못했다. 보통 의자는 높낮이를 조절하는 것만 있다. 여기에 기능이 조금 더 추가되면 등판의 젖힘을 설정하는 틸팅이 전부였다. 그런데 퍼시스 ITIS3는 몸의 움직임에 따라 '등판이 젖힘을 조절하는 기능', '좌판을 전후로 조절하는 기능', '의자의 높낮이를 조절하는 기능', '등판 젖힘 강도를 조절하는 기능', '팔걸이의 높이 조절 기능'등 상당히 다양한 기능을 제공했다.

메시 의자

아마 의자의 가격치고는 상당히 비싸다는 생각을 모두 할 것으로 여겨진다. 일단 퍼시스 제품은 원래 가격이 조금 비싸다. 물론 서민 기준[4]이다. 두번째로는 등판과 좌판 모두 메시라는 통기성 및 탄력성이 우수한 소재를 사용했기 때문이다. 원래 메시는 주로 등판에 사용해 왔다. 그러나 올초 듀오백에서 좌판 메시 의자를 선보인 뒤 퍼시스에서 좌판과 등판 모두 메시를 적용해서 선보인 의자다.

폼 나는 메시 의자

가운데 제품이 폴리싱 베이스의 CH4200AHP, 오른쪽이 일반 베이스에 헤드가 없는 CH4200A, 왼쪽이 높이 조절이 되지 않는 CH4200이다.

전체 외관


전체 외관

위드블로그에 리뷰어 신청을 한 뒤 ITIS3라는 의자가 궁금해서 인터넷에서 관련 정보와 가격을 조사한 적이 있다. 이 의자는 국제우수디자인상(IDEA), 굿디자인, 인간공학디자인상 동상을 수상했다고 한다. 또 IDEA는 세계 3대 디자인상이며 'ITIS3는 국내 가구업계 최초로 수상한 것'이라고 한다. 그래서인지 몰라도 디자인은 괜찮다. 이런 류의 다른 의자처럼 커보이지 않고 가볍고 날렵한 이미지이다.

좌판 전후 조절

ITIS3에는 아주 작은 매뉴얼이 포함되어 있다. 의자에 무슨 매뉴얼이 필요할까 싶다. 그러나 의외로 의자의 기능이 많다. 그래서인지 표지를 포함해서 총 16쪽이나 되는 매뉴얼이 포함되어 있다. 좌판 오른쪽[5] 바로 밑에 있는 레버를 위로 들어 올리고 좌판을 등판쪽으로 밀면 등판쪽으로 들어간다. 또 반대로 당기면 좌판이 앞으로 끌려 나온다. 따라서 이 레버를 이용하면 자신의 몸에 맞는 좌판의 위치를 설정할 수 있다. 한가지 주의할 것은 앉아서 조절하기는 힘들기 때문에 일어서서 등판을 보면서 당기고 밀어야 한다.

의자 높이 및 등판 젖힘 강도 조절

좌판 전후 조절 레버 아래 쪽에는 두개의 레버가 함께 있다. 밭깥쪽 손잡이가 달린 레버는 등판 젖힘 강도 조절 레버이다. 일반적으로 이런 류의 의자는 등판을 밀면 뒤로 넘어간다. 이때 뒤로 넘어가는 강도를 이 레버를 이용해서 조절한다. 시계 방향으로 돌리면 강도가 올라가며, 반시계 방향으로 돌리면 강도가 떨어진다. 안쪽의 레버는 의자의 높이를 조절하는 레버이다. 따라서 의자에 앉은 뒤 레버를 들어 올려 의자의 높낮이를 조절하면 된다. 다음 사진은 좌판 전후 조절 레버와 등판 젖힘 강도 조절 레버가 있는 의자 오른쪽을 찍은 사진이다.

등판 젖힘 깊이 조절

원래 내가 가장 좋아한 의자는 바닥이 딱딱하며 뒤로 넘어가지 않는 바퀴달린 하이팩 의자였다. 집에서 사용하는 의자도 이 의자이고 사무실에서 사용하는 의자도 이 의자였다. 인터넷에서 2~3만원 정도면 구할 수 있는 싼 의자다. 이 의자를 좋아한 것은 싸서라기 보다는 이 의자가 편했기 때문이다. 그런데 이 의자는 조금 오래 앉아 있으면 땀이 찬다. 그래서 새로 사무실을 내면서는 중역의자 비슷한 의자를 구입했다.

이 중역의자를 사용하면서 등판을 뒤로 젖히다 보면 의자가 완전히 뒤로 젖혀지는 듯한 느낌을 들 때가 많다. 심지어 뒤로 넘어질 것 같은 느낌이 들어 깜짝 깜짝 놀라곤 했다. 등판 젖힘 깊이 조절 레버는 의자의 등판을 뒤로 젖힐 때 어느 정도까지 젖힐 것인지를 설정하는 레버다. 따라서 이 레버를 내리고 등판을 뒤로 민 뒤 레버를 올리면 민 만큼만 뒤로 젖혀진다.

팔걸이 높이 조절

ITIS3는 팔걸이의 높이를 조절할 수 있다. 왼쪽, 오른쪽에 모두 달려있으며 팔걸이 바로 아래쪽있다. 이 레버를 위로 당기고 팔걸이를 끌어 올리면 위로 올라온다. 또 단순히 팔걸이의 높이만 조절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팔걸이를 옆으로 돌리면 최대 30도 정도 돌아간다. 그런데 이 팔걸이에 또 다른 비밀이 있다. 팔걸이를 앞, 뒤로 밀면 앞뒤로 밀린다. 즉, 팔걸이는 높이, 각도, 전후 조절이 가능하다. 앞 뒤로 미는 것도 고정할 수 있으면 좋을 텐데 고정하는 기능은 없었다.

등판 지지대

등판 지지대이다. 매뉴얼에는 등판 지지대의 손잡이를 동시에 위, 아래로 작동(?)하면 높이를 조절할 수 있다고 되어 있다. 그런데 실제 확인해 보면 등판 지지대는 움직이지 않았다. 물론 이 부분은 매뉴얼을 잘못 이해한 것일 수도 있다. 다만 등판은 틸팅으로도 젖혀지지만 이 지지대에 약간의 공간이 있어서 5도 정도 지지대에의해 등판을 뒤로 젖힐 수 있는 구조였다.

머리 받침은 평상시에는 별 필요가 없다. 이전에 사용하던 의자도 머리 받침이 있지만 거의 사용하지 않았다. 머리 받침이 필요할 때는 역시 의자에 앉아서 잠을 잘 때이다. 그런데 문제는 나는 의자에 앉아서 잠을 자지 못한다. 다만 ITIS3는 유연한 머리 받침을 사용하고 두개의 관절점을 추가, 자세 지지력을 강화했다고 한다.

큰 바퀴

의자의 무게 때문인지 몰라도 의자의 바퀴가 여느 의자에서 보던 것 보다 조금 더 컷다. 바퀴의 크기만 따지면 다른 의자 바퀴의 1.5배 정도 더 큰 것 같았다. 사진은 바로 찍은 것이 아니라 지금까지 약 15일 정도 사용했기 때문에 바퀴에 상당한 먼지가 묻어있는 것을 알 수 있다.

튼튼한 설계

앞에서 설명했지만 ITIS3 의자는 상당히 무거웠다. 또 의자를 지지하고 있는 받침대를 보면 상당히 튼튼한 구조로 되어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다만 사진을 바로 찍은 것이 아니라 15일 정도 사용한 뒤 찍었기 때문에 곳곳에 먼지가 남아 있다. 제조사의 입장에서는 깔끔한 사진이 더 좋을지 모르겠지만 이 의자를 구입할 의사가 있는 사람은 이런 사진을 더 좋아할 수도 있다고 본다.

후기

앞의 가격에서 이야기했지만 이 의자의 가격은 35만원에서 45만원 정도한다. 즉 서민이 쉽게 구입할 수 있는 제품은 아니다. 따라서 이 의자를 받기 전에는 기대를 많이했다. 이렇게 비싼 의자면 얼마나 편안할까? 또 메시 의자이니 통풍 문제는 전혀 없을 것 같았다. 그런데 지난 15일간 사용해본 소감은 과연 이 가격을 주고 이 의자를 구입할 사람이 몇이나 있을까하는 생각이 든다. 내 이런 소감은 푹신한 의자 보다는 딱딱한 의자를 좋아하는 습성과 일반인이 구입하기에는 조금 비싼 가격이라는 어느 정도의 편견도 작용했다.

일단 의자에 앉아 작업을 하다 보면 이전 의자에 비해 편하지가 않다. 조금 오래 앉아 있으면 팽팽한 메시가 엉덩이를 죄는 듯하기 때문이다. 또 신체 구조상 허벅지에 닿는 부분 보다 엉덩이가 닿는 부분이 더 낮아야 오래 앉아 있어도 괜찮다. ITIS3는 앉지 않으면 약간의 경사가 있다. 그러나 앉았을 때는 엉덩이에 눌려 허벅지 부분과 엉덩이 부분이 비슷해진다. 따라서 시간이 지나면 자꾸 아래쪽으로 미끄러지는 듯한 느낌을 받는다. 매끈 매끈한 메시 때문에 이런 느낌은 더해진다.

좌판을 등받이에 완전히 밀착시키고 허리를 곧추세워 등판에 붙이고 앉아있으면 편하다. 그러나 이런 자세를 계속 유지하기는 힘들다. 즉, 앉아있는 자세가 좋으면 편하지만 그렇지 않으면 불편하다. 그래서 마치 자세 교정용 의자 같다는 생각이 든다.

관련 글타래


  1. 에드가 알란 포로 알고 신청한 사람도 많다. 
  2. 아이팟 터치(iPod Touch)도 가격이 꽤 비싸다. 경품을 받았을 당시 공식 가격은 43만원이었다. 
  3. CH4200도 있지만 여기서는 논외로 하겠다. 
  4. 상위 1%의 鼠민에게는 싼 제품일 수 있다. 
  5. 앉았을 때를 기준으로 오른쪽이다. 
2009/07/30 07:04 2009/07/30 07:04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2680

  1. Subject : 가격에 대한 고정관념

    Tracked from 밀피유의 이야기 2009/08/02 11:30 del.

    자전거를 가지고 다니면서 이상한 버릇이 생겼습니다. 내가 내 돈 주고 산 내 자전거를 ‘선물 받았어요 *^^*’라고 이야기하게 된 것입니다. 이유는 이렇습니다. 처음에 산 자전거는 스트라이?

  2. Subject : 고가의 매쉬 의자 정말 쓸만할까? | 시디즈 T50 HLDA

    Tracked from ILovePencil 2010/04/08 10:24 del.

    열흘 전에 시디즈 매장에 직접 가서 의자를 골랐다. 사실 시디즈 의자를 사기 직전까지도 허먼밀러 에어론 체어 에 대한 궁금증과 구매욕구가 있긴 했지만. 너무 고가의 의자이다 보니. 아?

Facebook

Comments

  1. 세미예 2009/07/30 08:01

    와, 정말 비싼 의자네요. 저 의자엔 누가 앉을까. 앉으면 무슨 느낌일까요.
    잘보고 갑니다. 요모조모 잘 따져보셨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7/31 09:03

      처음에는 기대를 많이 했는데 막상 앉아 보니 별 감흥은 없더군요.

  2. goohwan 2009/07/30 08:16

    도아님을 경품왕으로 임명합니다~~~~~~!
    왕부럼^^;;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8/02 06:21

      감사합니다. 오늘 읽다 보니 goohwan님 댓글만 댓글이 빠졌더군요.

  3. 공상플러스 2009/07/30 08:32

    저는 작은아버지께서 이사하시면서 듀오백 의자를 물려주셨기 때문에 원래 있던 일룸 의자는 컴퓨터 의자가...;;;
    근데 일룸도 퍼시스 계열인가요? 비싸던데;;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7/31 09:03

      일룸은 저도 모릅니다. 듀오백도 나름대로 인정을 받는 브랜드죠.

    • 리디군 2010/11/08 09:06

      일룸은 퍼시스 계열사 중 하나입니다. 퍼시스는 보통 사무실 단위의 단체주문이 많은 편인데 반해 일룸은 개인의 주문 비중은 좀 높은 회사인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4. 평장군 2009/07/30 08:55

    우와... 의자가 간당간당,, 삐걱삐걱 거리는데..
    의자 가격들이 만만치 않아서, 그냥 씁니다 . ㅜㅜ
    저것은 만만치 않은 정도가 아니라... 에... 음... 비싸네요 ㅜㅜ

    perm. |  mod/del. reply.
  5. dummy 2009/07/30 10:14

    잘못된 자세로 컴퓨터 작업시 금방 손목같은데가 아파지는 사람들은 교정용으로 사용하면 좋겠네요.

    제가 의자에 앉는 습관으로 보면 저한텐 좋을것 같은데 매장에서 한번 앉아봐야겠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7/31 09:04

      그런면에서는 괜찮습니다. 그런데 그런 자세를 계속 유지하는 것이 힘듭니다.

  6. MissFlash 2009/07/30 10:58

    책상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다보니 저도 의자에는 좀 많은 투자를 하는 편입니다.

    편견일지는 모르겠지만, 값이 비싼 의자가 확실히 피로감을 덜어주는데는 효과적이더군요 ^^;

    그래도 45만원은 많이 비싸긴 하네요 ㅠㅠ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7/31 09:06

      저는 하이팩이 가장 좋습니다. 푹신한 의자는 아무래도 궁합이 맞지 않더군요.

  7. 의리 2009/07/30 12:12

    말년에 운수가 통하시는거군요. 응? 말년이 아니신가..
    여튼 주욱 그 운수가 끝까지 함께 하시길 바랍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7/31 09:07

      인생은 80부터라고 하니가 말년은 아닙니다.

  8. 핫돌이 2009/07/30 14:23

    http://minjang.egloos.com/453764
    허먼 밀러 에어론 의자 짝퉁이군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7/31 09:07

      재료가 같다고 짝퉁이라면 세상의 모든 자동차는 다 짝퉁이겠군요.

  9. 날자고도 2009/07/30 15:55

    리뷰잘봤습니다.

    서민용으로는 많이 비싼의자이긴하지만,
    의자에서 작업하는 시간이 많은 프로그래머로서는
    오히려, 작업능률만 좋다면,. 이정도는 투자할수있는것 같습니다.

    얻는것이 크기 때문이지요..


    다만, "자세교정"이라는 단어가.. 약간 이상품을 사도 될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7/31 09:08

      계속 같은 자세를 유지할 수 있으면 괜찮습니다.

  10. Q P 2009/07/30 16:08

    역시 도아님다운 리뷰군요.
    글을 읽는 사람들 입장에선 정확한 정보를 접할 수 있어 좋지만, 회사 입장에선 탐탁지 않게 생각할 수도 있겠군요. 생각이 막힌 사람들이라면..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7/31 09:08

      회사에서는 그럴 수 있지만 리뷰는 회사를 대상으로 하는 것이 아니라 큰 문제는 없을 것 같습니다.

  11. 빛이드는창 2009/07/30 17:38

    도아 님의 리뷰는 언제보아도 일목요연하고 참 꼼꼼한 것 같습니다.~
    경품에 당첨되신것 축하드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7/31 09:09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계속 이어질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12. 지구벌레 2009/07/30 17:47

    정말 대단하십니다..ㅎㅎ..
    저 의자 무척 탐났었는데...떨어졌죠..
    근데 지금 보니..전 도저히 이런 리뷰는 못 쓸듯...^^...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7/31 09:09

      리뷰만 쓰면 되는 것이기 때문에 누군가와 비슷할 필요는 없는 것 같습니다. 다만 제가 운이 좋았습니다.

  13. 여게바라 2009/07/30 23:13

    이렇게 훌륭한 ( 회사입장에서는 아닌가?ㅎ) 리뷰를 써주시는데 경품이 안따라올수가 없죠.ㅎ

    perm. |  mod/del. reply.
  14. 연유 2009/07/31 00:14

    (가격이) ㅎㄷㄷ 한 의자네요.. ㄷㄷ 도아님의 경품운은 계속 되시길 ^^

    perm. |  mod/del. reply.
  15. gomdori 2009/07/31 02:31

    저는 척추가 안 좋아서 '니스툴'이라는 스칸디나비아산 인체공학의자를 구입해 쓰고 있습니다. http://www.diskchair.co.kr/
    일반적인 자세를 취할 수 없어서 기존의 의자와 번갈아 앉고 있지만, 꽤 도움이 되더군요
    도아님도 컴퓨터 작업을 많이 하시니 아실지도 모르겠네요.
    (블로그 아이콘이 없어서 누가 보면 광고글인줄 알겠네요. 텍큐로 옮길때 아이콘 사진 분실했어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7/31 09:10

      니스툴은 블로그에서 한번 소개한 의자입니다. 본문의 100만원이 넘는 의자의 링크를 클릭하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그리고 댓글에 링크가 있다고 다 광고는 아니니까요.

  16. Kael H. 2009/07/31 14:09

    제 의자도 일룸인데.. 한 10년 됐으려나요... ㅇㅅㅇ
    하지만 이미 익숙해진 의자라 그런지 다른 의자는 도저히 못 앉겠더군요... ㅇㅅㅇ
    아무리 의자 스펙이 좋다 해도 익숙한 의자를 쓰게 됩니다. ㅇㅅㅇ
    익숙한 일이 좋지요...... ㅇㅇ

    perm. |  mod/del. reply.
    • rim 2009/07/31 20:37

      일룸과 시디즈라는 회사는 퍼시스 계열사예요~
      같은 브랜드라고 보면 될듯?

    • 도아 2009/08/03 07:59

      무척 오래 사용하셨군요.

  17. 럭스구구 2009/07/31 17:03

    음 역시 가격이 ㅎㅎ

    당첨운이 쭉~~~~~~~~욱 계속되길 바랍니다.

    perm. |  mod/del. reply.
  18. 광호 2009/07/31 17:11

    또 부러부러... ㅋ 가격이 부담이 있지만 보기에는 스마트한데..., 편할까? 그런데 특히 후기의 평 아주 잘 봤습니다. 의자를 바꿔봐야 하는 저에게도 도움이 되겠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8/03 07:59

      감사합니다. 나름대로 장점이 있는 의자입니다.

  19. 리카르도 2009/07/31 20:21

    이 의자의 진가는 싱크로나이즈드 틸팅이지요..
    리뷰에서 빠진것 같아서 많이 아쉽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8/03 08:00

      리뷰에 빠지지는 않았습니다. 따로 설명하지 않은 것은 허리를 곧추 세우지 않으면 별 의미가 없기 때문입니다.

  20. RealForce 2009/08/08 13:53

    상위모델인 ch4200ahp 사용자 입니다. 많은 기대를 하고서 맞이한 아이티스3에 처음 앉았을 때 이게 뭥미?란 당혹감을 감출 수가 없었죠. 이런 제길슨, 편하지가 않다... 그렇게 앉을 때 마다 나를 당혹스럽게 만들었던 아이티스3 메쉬에 어느정도 몸이 적응을 했는지 아니면 메쉬가 적당히 몸에 맞춰져가는건지 한달 정도된 지금은 이젠 앉을만하다 수준까지는 되었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8/10 10:42

      저도 비슷합니다. 요즘은 예전과는 달리 앉을만 하더군요.

  21. 리카르도 2009/09/15 23:22

    오늘 주문도착해서 보니.. 목 받이가 고정이안되더군요
    즉 고개를 뒤로 편안히 넘기면 목받이도 뒤로 같이 푹 밀려 버립니다.
    입이 쩍 벌려질 때 까지 목이 뒤로 넘어간다고나 할까요.

    더 놀라운건 각도 조절이 안되는것이었습니다.
    뒤로 넘어갈때 어느정도 편한 각도를 맞춘후 고정시키는 그 기능이 빠진겁니다.
    무려 40만원짜리 의자에 그게 빠진건 정말 납득하기 힘들었어요..

    결국 집에까지 도착한 제품을 다시 돌려보냈네요....
    시디즈나 비엔아이 쪽을 알아봐야겠네요.. ㅠㅠ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9/17 10:01

      목은 고정이 안되지만 틸팅은 싱크로나이즈 틸딩이라고 기존의 틸딩 보다 나는 기능을 제공합니다. 동작을 잘못 한 것 아니면 불량일 가능성이 있습니다.

    • 리카르도 2009/09/17 11:09

      리미티드 틸팅이라고, 뒤로 기울이다가 일정각도에서 멈추는 기능이 있나요? 그게 안된다고 그러더라구요

    • 도아 2009/09/17 11:36

      되는데요. 왼족 레버를 내리고 등받이를 뒤로 민 뒤 레버를 다시 올리면 이때 민 각도까지만 뒤로 젖혀집니다.

  22. 손호영 2009/10/26 16:57

    사개월전 큰마음 먹고 비싸게 퍼시스 메쉬 의자 (ITIS3 CH4200) 구입하였습니다.
    처음엔 메쉬의 시원함과 등 받침 때문에 결정 하였는데..
    며칠 사용해 보니까, 바닥의 메쉬가 아주 많이 불편 하더군요.
    메쉬 바닥에는 받혀 주는게 없어서, 조금만 앉아 있어도 엉덩이가 중간으로 쏠려서 무척 힘듭니다.
    전 주로 앉아서 일을 하는편인데, 이젠 반시간만 앉아 있어도 엉덩이가 얼얼 해져요.
    퍼시스에 불편함을 호소 해봤어나 별 방법이 없더군요..
    바닥 메쉬를 갈아도 보았고.. 다른 바닥으로 바꿀수도 없다고 그러고..
    지금은 운없고 안목 떨어진 제 자신을 원망할뿐..
    비싸게 산게 아까워 버리지도 못하고, 방석 세개나 깔고 사용중인데 불편합니다..
    절대 퍼시스 메쉬의자 사지마시길..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10/26 19:36

      저도 같은 느낌입니다. 그래서 10만원짜리 예전 의자로 복귀했습니다.

  23. 52 2010/03/14 00:14

    아이고...
    읽어보고 살껄..
    3개월 넘어가는데
    메쉬가 푹 처지네요..

    그래서 허벅지가 베기고..
    광고에는 안쳐지는 메쉬라고 광고 하면서...
    다른 부분은 참 잘만들었습니다..
    바닥 메쉬만 영 꽝 이죠.
    이거 버릴 수도 없고 미치겠네요..
    근데 좌판 메쉬 교환 해주나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0/03/16 09:07

      교환해 주는지는 저도 모릅니다. 다만 저도 엉덩이가 불편해서 지금은 사용하지 않고 있습니다.

    • 코코퍼시스 2014/02/03 23:07

      1588-1244 퍼시스 고객센터로 전화주시면

      as가능하십니다.

  24. 나모 2010/08/11 12:45

    회사에서 하루에 10시간 넘게 앉다보니 좋은 의자를 찾다가 검색에 나와서 읽어보았습니다. 얼마전 More 조엘 온 소프트웨어에서 헤르만 밀러의 Aeron 의자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데, 혹시 이 의자는 사용해보셨나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0/08/11 19:15

      아뇨...

    • 코코퍼시스 2014/02/03 23:06

      허먼밀러 에어론도 유명한 제품이죠.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제품이지만
      가격대비 아이티스3도 만족스러운 선택이 되실것입니다.

      에어론 가격은 100만원 전후로 알고있습니다.

  25. 2011/05/15 02:08

    안녕하세요. 혹시 이제품 지금도 사용하고 계신가요?
    장시간 사용시, 등판과 좌판의 메쉬가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푹 꺼지면서
    전혀 받쳐주지 못한다는 얘기를 들었습니다.
    등판은 푹 꺼져서 등, 허리를 받쳐주지 못하고 좌판은 아래로 꺼지면서 엉덩이가 배겨서 못 앉을 지경이라는 말을 들었는데요.
    쇼룸에 가서 앉아봐도 장시간 앉을 수는 없기 때문에 저부분은 사용하신 분들의 의견이 필요합니다. 장시간 사용해보신 경험담을 듣고 싶습니다.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1/05/15 15:23

      지금까지 사용하고 있습니마만 본문에도 있듯이 처음부터 불편해서 잘 사용하는 의자는 아닙니다.

    • 코코퍼시스 2014/02/03 23:04

      예전 제품의경우 메쉬처짐이 발생하였으나

      메쉬소재를 개선하여 푹꺼질 정도로 메쉬가 쳐지진 않습니다.

      새제품 상태 그대로의 탄력을 100%유지 할 수는 없겠습니다만 사용상의 하자가 될정도로 탄력이 떨어지지는 않으십니다.

      등좌판 교체도 as 가능하오니 참고해주세요.

  26. 하루 2012/01/20 06:32

    작성자가 삭제한 글입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2/01/20 10:27

      가격에 비해 불편한 것은 사실이지만 아직까지 다른 문제는 없더군요. 싱크로나이즈 틸팅도 별문제 없고 갈라지는 현상도 발생하지 않고요. 메시라 조금 밀리는 것 빼고는요. 제가 보기에는 제품 자체의 불량이 아닌가 싶은데요.

    • 코코퍼시스 2014/02/03 22:58

      저희 퍼시스는 품질과 기술력 하나로 인정받아서 마캐팅 없이도 대한민국 1000대기업중 500개 이상의 기업에서 인정받고 사용하고있는 회사입니다.

      AS진행상의 문제가 있었던점은 사과드립니다.

      제품자체가 하자가 있는 물품으로 보이며
      가루가 날리는등의 설명하신 내용들은 정상적인 제품에선 발생하지 않는 내용입니다.

      무상as 1년간 보증드리며 본사 as센터로 연락 주시는게 좋을것 같습니다.

      1588-1244로 연락하셔서 조치 받으시기 바랍니다.

      등판은 고정시 5~10도까지는 아니지만 약간의 유격은 기본적으로 있습니다.

      싱크로나이즈 틸팅이란 등판만 뒤로 젖혀지는것이 아니라 등좌판이 같이 기울어져 편안한 각도를 만들어 주는 것입니다.

      말씀하신 단점은 싱크로나이즈 틸트의 단점이 아니라 불량인 틸트의 단점이며, 품질 관리 및 AS 서비스 개선을 위해 힘쓰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클릭!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