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떡밥도 주기가 있다!

작년 10월, 올 1월, 4월, 7월

지난 WWDC 2009의 아이폰(iPhone) 대상국에 우리나라가 포함되어 있지 않은 사실이 알려 지면서 국내 이동통신사를 비난하는 사람들이 많다. 절대로 아이폰이 들어올 수 없는 이유라는 글에서 설명한 것처럼 이통사가 바뀌지 않는 한 국내에 아이폰 출시불가능하다. 그러나 이런 현실 속에서도 국내 아이폰 출시에 대한 떡밥은 여전히 계속되고 있다. 어제는 아예 KT는 7월, SKT는 9월에 출시한다는 기사까지 올라왔다.


전자신문 기사

재미있는 것은 아이폰 KT 7월, SKT 9월 출시라는 기사 아래에 "아이폰 3GS 큰 감동은 없었다"라는 기사가 꼭지로 달려 있다.

기사인용
23일 업계에 따르면 KT와 SKT는 두 달 정도 시차를 두고 애플 아이폰을 국내에 공급하기로 '애플 측과 최종 협상을 진행 중'이다.

통신업계 관계자는 “SK텔레콤이 내부적으로 아이폰을 휴대폰 포트폴리오로 확정하고 '애플과 막바지 협상을 하는 것'으로 안다”며 "출시 시점과 가격 정책 등을 비롯한 기본 협상을 끝냈으나 단 KT와 동시에 출시하기보다 두 달 정도 시차를 두고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기사를 보면 알 수 있지만 확정이 된 것이 아니라 '협상이 진행 중'이다. 또 기사의 내용은 우리의 입장만 나온 것이다. 즉, '떡 줄 사람은 생각도 하지 않고 있는데 김치국 부터 마시고 있다'는 이야기이다. 이 기사에 대해 동일 업종에 종사하는 IT 관련 기자의 생각은 전혀 다르다.

아이폰 떡밥 관련 우리신문 IT 담당기자의 답변: 양사(KT-SKT) 모두 애플과 계약을 맺은 상태가 아니기 때문에 일부에서 제기되고 있는 이야기들은 모두 낭설이라는 답변입니다. 참고로 통상 1,2개월이 걸리는 망연동테스트는 들어가지도 않았답니다. [출처: 펄님의 트윗]

사실 아이폰 떡밥은 작년 초부터 있어왔다. 다만 작년 초 출시는 말그대로 루머였을 뿐이다. 그러다 작년 5월 부터 출시가 확정된 것과 같은 글들이 올라왔다. 그러나 이런 기사가 올라왔어도 내 생각은 작년내 아이폰 출시 불가능, '올해도 힘들다'였다. 당시 많은 사람들은 아이폰을 국내에 출시할 수 없는 이유로 WIPI[1]를 꼽았지만 나는 WIPI의 문제가 아니라 국내 이통사의 문제로 봤기 때문이다.

나중에 따로 올리겠지만 사실 국내에 iPhone이 출시되기는 힘들 것으로 보인다. 이유는 여러 가지가 있지만 1. 이통사의 폐쇄적인 환경, 2. MP3폰에서 불거진 저작권 문제, 3. 모토롤라의 예에서 알수있듯이 국내 제조사와의 힘겨운 싸움 등 iPhone의 국내 출시를 가로막고 있는 부분은 상당히 많다. 오히려 다른 사람들이 문제시하는 WIPI(Wireless Internet Platform for Interoperability)의 문제는 오히려 해결하기 더 쉬울 것으로 생각한다[2]. [출처: iPhone 첫 구매자는 질러우스?]

작년 중순 아이폰 출시가 불발되자 이번에는 한국 애플에서 아이폰 고객관리사원을 모집한다는 떡밥이 올라오고, 이번에는 10월 출시설까지 등장했다. 다만 이 당시에는 WIPI가 폐지되기 전이었기 때문에 사람들의 기대감은 그리 크지 않았다. 그리고 작년 12월 WIPI가 폐지된다는 기사가 올라오자 마자 바로 나돈 이야기가 빠르면 '2008년 12월', 늦어도 '2009년 1월' 출시였다.

이로써 1년여간 지리하게 출시 여부를 놓고 관심을 모았어 '아이폰'은 이르면 12월 말, 늦으면 1월 중 국내 시장에 출시될 전망이다.

업계 고위관계자는 "KTF가 애플과의 협상을 마무리하고 '위피' 문제만 해결되면 '아이폰'을 바로 출시하겠다는 방침을 확정했다"며 "최대한 빠른 시간내에 대응할 수 있도록 이미 세부적인 안까지 결정된 상황"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2009년 1월이 되도 아이폰은 출시는 그 윤곽조차 잡지 못하고 있었다. 그리고 이어 나온 이야기가 바로 4월 출시설이다. 그러나 4월이 지나도 아이폰은 출시되지 않았다. 그러자 이번에는 7월 출시설이었다. 7월 출시설은 7월 23일 출시라는 날짜까지 확정되어 있었다. 여기에 한단계 더 나가서 Wi-Fi 대신에 Wibro를 단 4G 폰이라는 글까지 올라왔다.

상황이 이런 상황이기 때문에 아이폰 출시를 바라는 국내 사용자는 한 껏 기대감에 부풀어 'WWDC 2009'를 밤잠을 설쳐가며 봤다. 7월 출시라면 WWDC의 출시 대상국 명단에 우리나라가 포함되어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WWDC 2009의 발표 결과는 '한국 빼고 모두다'였다. 이런 맥빠진 결과에 그 동안 계속해서 아이폰 국내 출시 가능을 언급한 이찬진 드림위즈 CEO가 직격탄을 맞았다[3].

상황이 이런 상황이지만 아이폰에 대한 떡밥은 여전히 그치지 않는다. 신형 3GS로는 떡밥을 던질 수 없기 때문에 이제 구형 출시를 놓고 떡밥이 계속 올라오고 있다. 먼저 아이폰이 전파인증을 받았다는 기사가 올라왔고 연이어 아이폰 전파인증이 국내 출시가 아닐 가능성을 의미하는 기사가 올라왔다. 그리고 '구형 아이폰을 7월에 출시할 것'이라는 기사가 곳곳에 올라왔다. 마침내 전자신문에서 아이폰을 KT는 7월, SKT는 9월 출시할 것라는 기사가 올라왔다. 그런데 이 기사에도 애플의 입장은 없다.

재미있는 것은 바로 아이폰 출시 떡밥의 주기다. '작년 10월', '올 1월', '4월', '7월'. 꼭 떡밥의 출시일이 '3개월 간격'이라는 점이다. 따라서 7월이 지나면 다음 떡밥 출시일은 올 10월이 되리라는 것을 쉽게 알 수 있다. 아이폰 떡밥을 바라 볼 때 한글자만 바꿔서 보자.

r을 h로

'그러면 루머가 유머가 된다.' 나오면 그때 구입할 생각을 하고 루머가 돌면 어떤 놈팽이가 재미있는 우스개를 올렸네하면서 보기 바란다.

언론사에서 떡밥을 계속 흘리는 이유

전자신문의 헤드라인 배치를 보면 "아이폰이 출시될 것 같은 헤드라인 기사" 아래에 "아이폰은 별것 아니라"는 기사를 꼭지로 달고 있다. 이 부분은 의도한 것인지 아니면 우연히 이렇게 된 것인지는 알 수 없다. 그러나 중요한 것은 저런 떡밥성 기사를 계속해서 쓰는 기자들도 ''가 아니라면 우리나라에서 아이폰을 출시하기 힘든 이유는 알것이라고 생각한다. 그러나 이렇게 계속해서 떡밥을 잔뜩 뿌리는 것은 정작 아이폰이 나오면 구입하지 못하게 할 전략이 아닌가 싶다. 낚시를 해본 사람은 알겠지만 떡밥을 너무 많이 뿌리면 고기가 낚이지 않는 법이기 때문이다.

남은 이야기

대부분의 신문 기사를 보면 기사의 정확성을 올리기 위해 통신업계 관계자, 또는 이통사의 고위직 관계자라고 표현을 한다. 이통사 상무, 국장급 이상의 경영진들을 만나면 알게 모르게 아이폰을 출시할 것처럼 이야기 한다. 그러나 막상 아이폰 출시에 중요한 요금 부서 실무자(과장급)를 만나면 '아이폰 출시에 대비한 요금제는 전혀 고려하고 있지 않다'는 점이다.

만약 아이폰 출시가 내부적으로 확정되고 애플과의 협상도 거의 완료된 상태라면 요금을 담당하는 실무자들이 아이폰 출시에 대해서 잘알지 못한다고 해도 '아이폰에 적용할 요금제'(설사 다른 요금제의 탈을 쓰고 있다고 해도)는 설계하고 있어야 정상이다. 그런데 실무자는 이런 요금제는 아예 고려하고 있지도 않고 오로지 현재 이통사의 비싼 무선이동통신과 비싼 정보이용료를 이용, 4000명의 직원으로 12조의 수익을 낼 궁리만 하고 있다.

난독자를 위한 한마디
국내에 아이폰이 절대 들어올 수 없는 이유의 전제는 '이통사가 바뀌지 않는 한'이다. 이 말의 의미를 되세겨 보고 글을 읽기 바란다.

관련 글타래


  1. WIPI를 Wi-Fi로 알고 WIPI가 세계적으로 사용되는 기술이라는 통신업계 전문가도 있다. 
  2. 작년 7월 16일에 쓴 글이지만 예언처럼 정확히 맞출 수 있는 것은 우리나라 통신시장을 정확히 파악하고 있기 때문이다. 
  3. 이 부분은 이찬진 대표를 욕할 부분이 못된다. 이찬진 대표 역시 아이폰 출시를 바라며 업계의 동향을 전한 것에 불과하기 때문이다. 
2009/06/24 11:05 2009/06/24 11:05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offree.net/trackback/2623

  1. Subject : IDG 뉴스레터 | 애플 아이폰 3GS 패키지 살펴보기

    Tracked from Bluesky 2009/06/24 13:23 del.

    [전세계적으로 발매된 아이폰 3GS, 그러나 아이폰 3G 패키지와 거의 유사하다. - 관련기사] 검색어 인기순위에 항상 상위에 랭크되어 있는 아이폰.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받는 것을 보면 그 인?

Facebook

Comments

  1. 댕글댕글파파 2009/06/24 11:29

    오늘 새벽 기사는 떡밥이 아니길 빌어보고 있습니다.ㅋㅋ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24 14:10

      떡밥입니다. 7월 출시면 5월에는 요금제가 준비됐어야 합니다.

  2. D.I. 2009/06/24 11:33

    글 잘 읽었습니다~
    Wi-Fi 를 '위피'라고도 읽나요?
    어떤 블로그에서 Wi-Fi를 '위피'라고 표기해서 헷갈린적이 있는데..
    '위피' 혹은 '와이파이' 어떤 표현이 정확한거죠?

    죄송합니다; 인터넷이 느려서(해외접속) QnA 찾으려했으나, 안뜨네요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24 14:11

      와이파이라고 해야 하는데 잠깐만에 나온 무식한 통신전문가 같은 분 중에는 와이파이가 아니라 WIPI와 똑 같이 위피로 읽는 사람이 있습니다.

  3. 서민당총재 2009/06/24 11:32

    정말 이해할 수 없는 내용은 다음달이라면 약 10일 정도가 남았는데 한국에 출시가 될것이라면 당연 애플홈페이지에 태극가기 걸려야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발매하는날 걸리는 경우는 없지 않나요??

    그래서 전 저 떡밥은 절대 물지 않습니다. 신문사들의 낚시입니다. 낚시 망할것들.. 기사는 안쓰고 매번 낚시질만 하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24 14:11

      예. 떡밥입니다. 그것도 아주 지겨운 떡밥.

  4. 짱양 2009/06/24 11:38

    워낙 아이폰 도입을 바라는 사람이 많으니깐 루머도 많고 떡밥도 많은거지요,,
    그런데 이번에는 좀 차이점이 있어요,,
    전에는 루머가 한두군데서 나왔는뎅,,
    7월 루머는 곳곳에서 나오고 있어요,,트위터,애플포럼, 마이미츠, 등등,,
    그리고 기사도 예전에 비해서 훨씬 많이 나오고 있구요,,
    그래서 조금..조금 기대하는 중입니다.
    아이폰 나오면 강좌좀,,;;;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24 14:12

      아무리 기대하는 사람이 많다고 해도 기자가 떡밥성 기사를 써서는 안됩니다. 문제는 바로 그런 떡밥성 기사를 확인하지도 않고 계속 나온다는 것이죠. 제 입장은 올해는 힘들다는 것입니다.

  5. Photoni 2009/06/24 11:55

    '떡밥에 대처하는 우리의 자세'를 말씀해주셨네요
    하도 오래 기다렸기에 그러려니 하면서도
    통신사들의 모습을 보면 답답하기만 합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24 14:12

      예. 우려 먹어도 적당히 우려먹어야 하는데,,, 정말 너무 하더군요.

  6. WHITE RAIN 2009/06/24 11:57

    잠깐만에서 1번 주석 너무 웃깁니다. 설마요? 설마...에잇 그럴리가...^^

    떡밥은 떡밥일뿐 오해하지 말자. 나오면 그때 고민하고 구입결정을 내리면 되죠. 그런데 지금 상황은 나오면 산다와 나와도 안 산다로. 미리부터 구분짓는 듯. 언론사들도 국내 소비자들이 만지지도 못한 제품에 대한 리뷰를 왜 그렇게 오랫동안 해왔는지. 참 ㅠㅠ

    좌우지간, 지인통신도 이젠 지치는군요. 아이폰 관련 뉴스엔 꼭 '관계자'란 단어가 들어가지 않으면 안 되고요.

    올 여름 최대의 화제작, '아이폰 앤 떡밥' - 숨어버린 관계자를 찾아서~~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24 14:13

      링크를 클릭해 보면 그 전문가가 누군지 알 수 있습니다.

  7. 학주니 2009/06/24 12:50

    뭐 7월에 KT, 9월에 SKT라고 하니까.. 그때까지 기다려보면 알겠죠..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24 14:13

      예. 다만 기대를 하지말라는 뜻입니다.

  8. 하늘기차 2009/06/24 14:36

    휴대폰 바꾼지 일주일정도 됐는데, 발매 기사보고 조금더 기다릴껄 하고 생각했었습니다.
    만약 발매된다면 완전히 억울(?)할것 같았는데, 도아님 말씀이 더 진실쪽에 가깝다고 생각한다면, 제가 쬐금 소심한 사람이 되려나요?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24 16:36

      사실 말이 안됩니다. 7월 출시면 지금은 요금제 부터 나와야 합니다. 그런데 출시설만 있으니까요.

  9. 희주 2009/06/24 14:38

    제가 작년부터 계속 해왔던말인데
    지금같은 통신사입장이면 아이폰출시 안됩니다.
    작년엔 위피문제가 나왔는데 지금은 그 문제가 사라졌죠. 그런데 출시 됐나요?
    애플의 입장과 통신사의 입장만 다시한번 들여다보면 안할거라는게 뻔한데요.
    루머들보면 꼭 진짜로 나올것처럼 떠들더군요. 출처도 관계자라는 말뿐..
    그 출처가 될만한곳을 추적해보면 모블로그, 모사이트게시판...의 카더라 글밖에 없죠.
    정신차려야합니다. 참 언플에 휘둘리기 쉬운 세상입니다.
    차라리 올해도 아이팟터치 새로운게 나올거 같기도한데 그거나 기다리는게 낫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24 16:37

      예. 기자인지 찌자인지 구분이 안가죠. 댓글 퍼서 기사만드는 사람들이 기자니.

  10. 공상플러스[▶◀] 2009/06/24 17:02

    뭐에요. 그럼 우리나라에 AT&T같은게 진출하지 않는 한 불가능;;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25 09:29

      지금과 같은 독과점 구조로는 어림도 없습니다.

  11. 박링칸 2009/06/26 14:15

    슬프지만 현실이군요 ...

    perm. |  mod/del. reply.
  12. 사고싶다!! 2009/06/26 23:46

    아나 우리나라 핸드폰 쓰레기 같아서 아이폰 신형 살려햇더니 떡밥이라니-_-.. 진짜 욕나오네요.

    아이폰에대한 우리나라의 태도때문에 빡쳐서 흥분했는데요..

    제발 이런 불확실한 기사좀 안올렸으면 좋겟어요-_-;;

    기자들이 우리를 본사 홈피에서 우리나라 이름도 못찾는 바보 멍청이로 아나봅니다-_-;;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27 11:22

      통신사가 바뀌지 않으면 국내출시는 사실 힘듭니다. 이런 간단한 사실을 모르기 때문에 매번 떡밥에 속는 것입니다.

  13. 강병희 2009/06/27 00:54

    아이폰 기사 나올 때마다 기다렸던 기억이...ㅎㅎ
    얼마전 휴대폰을 분실한 터라 7월 출시 기사를 보고는 머리카락이 쭈뼛 서는 느낌이 들었더랬습니다...ㅎㅎㅎ 쉽게 생각해 보면 답이 나오는 문제군요...
    아이폰이 들어온다고 가정할때 삼성,LG전자,SKT,KTF 큰 대기업중에 어디가 이익일까요?
    패킷당 무진장 데이타 요금을 받아X먹는 이통사들이 아이폰을 좋아할까요?
    아이폰에서 스카이프를 통한 무료 인터넷 전화 쓰는데 이통사들이 좋아할까요?
    WI-FI 쓴다면 데이타 요금제 무용지물일텐데 그럼 아이폰용 요금제를 따로 맹글어서?
    아이폰 없으면 삼성, 엘전 제품 쓸텐데 굳이 아이폰을 들여와야???
    애플에서 요구하는 조건을 다 들어줘가면서??? 없으면 다른거 살텐데...ㅋㅋㅋ

    아이폰을 무진장 기다리는 소비자의 한사람으로써 정말 들어오면 좋겠습니다.
    그치만 대기업에서 좋을거 하나도 없는데 급하게 도입할까요?
    전 아니라고 봅니다. 안타깝지만... 아이폰 사이트에 태극기가 꼽히는 그날까지 믿지 맙시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27 11:23

      나올 때까지 믿지 않는 것이 최선입니다. 애플이 국내통신사에 양보할리도 없고 양보해서도 안됩니다. 결국 통신사가 바뀌는 것외에 다른 방법은 없습니다.

  14. 종요 2009/06/28 15:30

    올 해 1월에 출시된다는 떡밥에 낚였던 친구가 7월 출시설 낚시에 또 낚여서 흥분해서 문자보냈길래 이 게시물 주소 쪽지로 보내줬습니다. 그 덕에 다시 한 번 일독하고 갑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29 03:53

      년내 출시는 힘들 것으로 보입니다. 년내 출시라면 이미 정식 발표가 났어야 정상이니까요.

  15. zhy 2009/12/17 15:16

    마침 레포트 쓸 때 아이폰 떡밥을 조사해야 했는데 도무지 날짜가 기억이 안나는거예요..ㅠ.ㅠ..
    참고가 많이 되었어요^^ 참고사이트에 주소 꼭 적어넣을게요^^

    perm. |  mod/del. reply.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