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케이스의 최고봉

베이퍼는 뒷면 카본을 포함해서 우리나라 돈의 15만원 정도하는 상당히 고가의 케이스이다. 비행기 소재로 사용되는 듀랄루민을 CNC 정밀 가공을 통해 만든 케이스이다. 기본적으로 아이폰 4의 디자인을 해치지 않으면서 아이폰 4를 보호하는 역할을 하는 최고의 케이스다. 이렇다 보니 초기에는 15만원이라는 고가의 제품이지만 없어서 팔지 못할 정도였다. 오늘은 아이폰 프리미엄 케이스의 최고봉으로 평가 받는 베이퍼를 리뷰한다. 한줄 평가: '돈값 한다'.

목차

총평

지난 11일에 받았으니 오늘까지 따지면 약 '5일 정도 사용'한 셈이다. 일단 들면 묵직한 감이 온다. 금속의 차가운 촉감, 고급스런 광택과 디자인, 가지고 다닐 때 묵직함이 느껴진다. 따라서 아이폰 4의 날렵함은 다소 사라진다. 그러나 볼 때마다 흐뭇해 진다. 제조사 사진 보다는 약간 어두운 느낌이 나지만 일단 디자인이 마음에 든다. 또 마감도 상당히 잘되어 있다. 마지막으로 아이폰 4의 구조를 정말 잘 이해하고 만든 케이스이다.

우려했던 데쓰그립(Death Grip)은 없었다. 다만 안테나 수신막대가 하나 정도 줄었다. 보통 3~4개이던 수신율 막대는 베이퍼 케이스(Vapor Case)를 사용하자 2~3개로 줄었다. 그러나 통화에 지장을 주지는 않았다. 참고로 사무실은 스카이 을 사용할 때도 통화가 종종 끊기던 곳이다. 결론을 말하면 아이폰 4의 날렵함은 사라진다. 차로 치면 스포츠카의 날렵함이 사라진 대신에 고급승용차의 중후한 느낌이 살아난 것 같다.

동영상 삭제 알림

그것이 알고 싶다에 출연한 뒤 제 출연분을 유튜브에 올렸습니다. 그런데 이 동영상을 SBSi에서 저작권 위반으로 신고, 유튜브 계정이 잘렸습니다. 이 탓에 유튜브에 올린 동영상 강좌 대부분이 사라졌습니다. 복구 가능한 동영상은 페이스북을 통해 복원하고 있습니다. 이 부분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는 드라마 백동수에 대한 글의 남은 이야기를 보기 바랍니다.

베이퍼 동영상 리뷰

없어서 못파는 케이스

얼마 전 헤럴드 경제에 15만원 상당 아이폰 범퍼도 "없어서 못 사요"라는 기사가 실렸다. 바로 오늘 소개하는 베이퍼 케이스(Vapor Case)에 대한 기사다. 케이스 가격이 79.95불, 뒷면 카본이 20불, 우편료가 25불이니 모두 구매하면 129.95불이 된다. 최근 환율이 1120원대이기 때문에 이 환율을 적용하면 '14만5천원' 정도가 된다. 따라서 범퍼의 가격이 어지간한 스마트폰 가격에 육박한다. 그런데 이 비싼 범퍼 케이스가 정말 없어서 못판다.

베이퍼 범퍼 케이스는 국내에 유통사가 없다. 따라서 엘레먼트사(ELEMENT)에서 선주문을 하고, 연락이 오면 이때 결제해서 받아야 한다. 따라서 이렇게 범퍼를 주문하면 선주문 부터 실제 물건을 받기 까지 한달이 넘게 걸린 사람도 있다[1]. 따라서 인터넷에는 이 케이스를 빨리 받는 방법에 대한 문의가 종종 올라온다. 또 구매하는 것이 워낙 어렵다 보니 중고도 원래 가격 보다 더 비싸게 팔린다. 130불 정도의 제품이 이베이에서 2~300불에 팔리는 것도 바로 이런 이유 때문이다.

꼭 필요한 범퍼

아이폰 4(iPhone 4)는 기존의 휴대폰과는 달리 또 새로운 시도를 했다. 바로 외장 안테나이다. 아이폰 4의 금속성 테두리는 외장 안테나의 역할을 한다. 다만 안테나에 절연 코팅이 되지 않아 아이폰 4는 쥐는 방법에 따라 수신율이 현격히 저하된다. 이런 현상을 데쓰그립(Death Grip)이라고 한다. 이 문제는 절연 코팅을 하거나 범퍼 케이스(Bumper Case)를 씌우면 해결할 수 있다. 따라서 어찌보면 10월 이전에 출시된 아이폰 4는 범퍼가 필수인 셈이다.

그런데 데쓰그립(Death Grip)의 문제가 아니라고 해도 아이폰 4에서는 범퍼가 꼭 필요하다. 아이폰 4의 강화유리가 앞면 충격에는 강하지만 옆면 충격에는 약하기 때문이다. 실제 범퍼를 사용하지 않고 아이폰을 사용하다 강화유리가 깨진 사용자도 여럿있다. 따라서 아이폰 4는 꼭 데쓰그립(Death Grip)의 문제가 아니라고 해도 케이스가 필요하다. 그런데 앞면과 뒷면 모두 강화유리를 사용하는 아이폰 4의 특성상 '아이폰 4의 디자인을 살리며 강화유리를 보호하려면 범퍼외에는 답이 없다'.

이런 상황이라 애플에서도 정품 범퍼를 제공[2]하고 있다. 또 상당히 많은 아이폰 케이스 업체에서도 정품 범퍼와 비슷한 범퍼를 내놓고 있다. 지금까지 국내에서 구할 수 있는 범퍼 중 '아이폰 4의 디자인과 가장 잘 어울리는 범퍼'는 얼마 전 소개한 SGP 네오 하이브리드 EX[3]이다. 그런데 어떤 범퍼든 씌우면 아이폰 4의 디자인이 떨어진다. 아마 베이퍼 케이스가 고가에도 불구하고 큰 인기를 끄는 이유는 바로 아이폰 4의 디자인을 살릴 수 있기 때문이 아닌가 한다.

베이퍼 케이스

주문 및 배송조회에 대한 것은 다른 글에서 올리도록 하고 여기서는 바로 리뷰에 들어 가도록 하겠다. 리뷰 내용의 상당수는 동영상에 포함되어 있으므로 성격이 급한 사람은 동영상을 먼저 보는 것도 괜찮다. 베이퍼 케이스(Vapor Case)는 9월 27일에 주문했다. 주문하고 보통 일주일 정도면 'Awaiting Shipment'(배송대기)로 바뀐다. 그런데 운이 좋은 것인지 10월 5일에 'Shipped'(배송중)으로 바뀌었다. 그리고 이번 주 월요일(10월 11일)에 기다리던 케이스가 우편으로 도착했다.

'배송료가 25불'이다. 수표를 받을 때 이정도 배송료면 DHL로 2~3일만에 온다. 그런데 엘레먼트 배송은 배송료는 비슷한데 일반 우편배송[4]이었다. 아마 계약 물량의 차이가 아닌가 한다. 아무튼 위의 사진과 같은 포장지에 담겨있다. 또 안쪽에는 충격을 막기 위한 갱지가 아무렇게 구겨져 있었다. 국내에서 저렇게 배송했다면 욕을 꽤 먹었을 듯하다. 그런데 저렇게 포장을 해서 보내도 배송상태는 좋았다.

베이퍼 케이스(Vapor Case)는 얇은 비닐 포장에 담겨있었다. 우리나라에서 2~3만원 정도에 판매되는 케이스의 포장과 비슷하다. 앞면은 제품을 볼 수 있도록 투명한 비닐로 되어 있고 뒷면은 범퍼를 끼우는 방법이 간단히 그려져 있다. 가격이 비싸기 때문에 나름 특별한 케이스를 생각한 사람은 조금 실망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든다. 그러나 중요한 것은 포장이 아니다. 내용물이다.

케이스를 열고 속지를 꺼내면 사진처럼 베이퍼 케이스, 나사를 돌리기 위한 '별모양의 작은 렌치', 나사를 잃어버렸을 때를 대비한 '비상용 별나사 두개'가 속지에 붙어 있다. 다만 베이퍼 케이스 안쪽의 스펀지는 속지와 꽉 붙어 있다. 따라서 여기서 힘을 주고 케이스나 스펀지를 뜯는 것 보다는 별렌치를 이용해서 범퍼를 분해하는 것이 더 좋다.


빨간색 범퍼


검은색 범퍼

별렌치를 이용해서 분해하면 사진처럼 검은색 부분과 빨간색 부분이 분리된다. 빨간색이 한쪽면, 나머지는 검은색 범퍼다. 마무리는 상당히 잘되어 있는 편이다. 또 아이폰을 감싸는 네 귀퉁이에는 사진처럼 완충제가 붙어 있다. Vapor 로고가 마음에 들지 않는다는 분도 있지만 난 이 로고도 마음에 든다. 검은색 범퍼에 찍혀 있는 ELEMENT CASE는 조금 흐릿한 감이 있다.

케이스 조립은 상당히 쉽다. 먼저 검은색 케이스를 단추를 확인한 뒤 아이폰에 끼운다. 아이폰의 금속성 케이스를 레일 삼아 밀면 끼워진다. 이 상태에서 반대쪽에 빨간색 케이스를 대고 나사로 조이면 조립이 끝난다. 다만 나사가 조금 약한 듯하므로 힘을 너무 심하게 가하지 않는 것이 좋다. 사진에서 뒷면은 광택이 없는데 그 이유는 임시 범퍼로 구입한 SVCASE 범퍼를 살 때 함께 받은 필름을 입혔기 때문이다.



전체적인 디자인은 '아이폰과 상당히 잘 어울린다'. 다만 범퍼의 두깨 때문에 아이폰 4의 날렵한 이미지는 사라진다. 또 무게도 어지간히 나가는 듯 케이스를 하면 가벼운 느낌 보다는 '묵직한 느낌'이 든다. 따라서 여성분들 보다는 남성분들에게 더 어울린다. 다른 범퍼와는 달리 '강화유리를 가리는 부분이 전혀 없다'. 알루미늄 케이스가 아이폰 외장 케이스를 레일을 타듯 타고 물고 있는 상태기 때문이다.

이 알루미늄 케이스와 강화유리 사이에는 '약간의 틈'이 있다. 따라서 이틈 사이로 먼지가 들어갈 가능성은 있어 보였다. 또 이 케이스를 구매할 때 우려했던 '데스그립 현상은 없었다'. 그러나 '수신율은 조금 떨어진다'. 평상시 사무실에서 아이폰 4의 안테나는 3~4개 정도가 나왔다. 그런데 이 케이스를 씌우면 2~3개 정도가 나온다. 가끔 4개가 뜰 때도 있지만 안테나 막대가 하나 정도 주는 것 같다.

마지막으로 지난 5일간 이 케이스를 쓸 때마다 느끼는 점은 정말 든 케이스라는 점이다. 견고하며 깔끔하다. 아이폰 4의 원래 디자인 보다는 다소 떨어지는 감은 있다. 그러나 주변 사람들의 시선을 끄는 디자인이다. 스마트폰에 아무 관심이 없는 식당 아주머니도 "이게 갤럭시인가요"라고 묻는다[5]. 또 마무리도 상당히 잘되어 있다. 양옆은 그나마 얇은 편이지만 위 아래쪽은 두께가 상당하다. 따라서 아이폰 정품 케이블을 끼워보면 가운데 로고가 절반 정도 가린다.

위 아래쪽이 이렇게 두껍기 때문에 전원 단추는 케이스에도 달려있다. 즉, 케이스의 전원 단추를 누르면 이 단추가 다시 아이폰의 전원 단추를 누르는 구조다. 이외에 이어폰 잭도 깊이가 상당하다. 따라서 정품 이어폰 케이블이 아니면 아예 꼽히지 않는다. 정품 이어폰 케이블 옆에는 좁은 홈이 파져있다. 얼핏 보면 스트립을 위한 홈 처럼 보이는데 정확한 용도는 알 수 없었다. 이어폰 짹 옆의 잡음 제거 마이크용으로 보기에는 너무 크기 때문이다.

관련 글타래


  1. 선주문 없이 주문하는 것도 가능하다. 난 이렇게 주문해서 14일만에 받았다. 
  2. 외국은 9월까지 무상 범퍼를 지급하며, 10월 부터는 확인 뒤 범퍼를 제공하고 있다. 이 때문에 국내 사용자는 9월 사용자도 범퍼를 받지 못한다는 언플이 떠돌고 있다. 그런데 링크를 보면 알 수 있지만 우리나라는 9, 10월 구입자와 무관하게 범퍼를 제공한다. 다만 편법이다. 
  3. 이 범퍼는 내구성 문제 때문에 재고가 회수되었고, 10월 중 문제를 해결한 제품이 출시된다. 
  4. 나중에 따로 글로 쓰겠지만 일반 우편 배송은 배송 조회도 되지 않는다. USPS 사이트에서 조회 가능하지만 물건을 받은 지금까지도 주문접수(Electronic Shipping Info Received) 상태다. 
  5. 아이폰은 몰라도 갤럭시 S는 안다. 그 만큼 우리나라에서 의 언플은 광범위하며 세뇌적이다. 
2010/10/15 13:39 2010/10/15 13:39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3340

Facebook

Comments

  1. shimenha 2010/10/15 14:40

    케이스 멋집니다!! 탈옥된 화면도 멋지구

    저는 파란색이 끌리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0/10/15 17:53

      저도 파란색을 좋아하는데 눈이 뒤집혔는지 빨간색으로 했습니다.

  2. A_ri 2010/10/15 14:54

    지름신을 부르는 케이스네요...ㅠ0ㅠ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0/10/15 17:54

      이 케이스 때문에 아이폰을 구매한 분도 계시더군요.

  3. SharPen 2010/10/15 14:58

    리뷰 잘 봤습니다 ^^

    베이퍼가 끌리지만 차마 지를 돈이 없어서 전 그냥 sgp ex 신청해놨는데..

    지난달 30일 신청한 케이스가 아직 발송도 안되고 있어서 용감히 쌩폰으로 다니는 중이랍니다 ㅎㅎ

    아이폰은 그동안 귀찮기도 하고 안정성 이유로 순정을 고집했었는데 도아님 화면을 보니

    갑자기 해킹이 확 땡기네요 ㅎㅎ 트윗 겅색해보고 해킹 할지 말지 고민좀 해야겠어요 ㅎㅎ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0/10/15 17:54

      한번 탈옥해 보면 순정을 고수하기 힘듭니다. 너무 편하거든요.

  4. J.Parker 2010/10/15 15:38

    베이퍼 리뷰 잘 봤습니다. 아이폰4는 아니지만 3GS도 이처럼 견고하고 깔끔한 물건이 있으면 좋겠다는 바램입니다.--;
    추후 후속 모델이 아이폰4와 동일하다면 베이퍼 범퍼 케이스를 구매할 것 같은데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0/10/15 17:55

      지금까지 진행된 상황을 보면 똑 같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그리고 이 케이스는 국내에서 짝퉁을 만들고 있습니다. 언제 나올지 모르지만 그렇게 되면 조금 더 많이 보급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5. wildfree 2010/10/16 04:45

    아이폰이 초라해 지는군요....ㅎㅎ
    기다리다 지칠 뻔(?) 했던, 리뷰 잘 보았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0/10/17 09:54

      아이폰의 뽀대가 극강이 됩니다. 묵직하고...

  6. 일월 2010/10/16 07:21

    도아님 리뷰 감사히 잘 봤습니다. ^^
    여성적이고 밝은 이미지의 케이스를 선호하는 저에게도 상당히 매력적인 제품으로 다가오네요.
    다른 아이폰 케이스들을 볼 때 볼륨버튼과 화면사이를 덮는 부분이 얇아서 오래 사용하다보면 끊어질 것 같은 불안감이 들었는데 이 제품은 알루미늄 재질이라 그럴 일은 없겠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0/10/17 09:55

      그럴 위험은 조금 있어 보이더군요. 강화유리를 가리지 않으려고 하다 보니 방법이 없는 것 같습니다.

  7. ferrariso 2010/10/16 20:58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reply.
  8. 카리 2010/10/22 16:24

    도아님 블로그 매일 놀러 옵니다. 항상 좋은 자료 감사해요 ㅋ

    저도 Vapor 질렀어요!! ㅋㅋ paypal 가입도 하고 ㅋㅋ

    10월 14일에 shipped로 바뀌었는데 담주 월요일이나 받아 볼 수 있는 거군요!!

    전 $104.95 들었습니다 . ㅋㅋ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0/10/24 10:50

      가격은 다 똑 같습니다. 저도 105불 정도 들었죠.

  9. NoPD 2010/10/26 08:50

    한참 고민을 하다가 결국은 안지르기로 했습니다.
    와이프가 아이폰4 무게감 때문에 조금 힘들것 같다는 의견을 준터라...
    가벼운 플라스틱 케이스로 방향을 선회했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0/10/26 09:13

      사모님이 쓰실 것인가요? 여자분들에게는 조금 안어울리고 또 남성에 비해 그리 좋아하지도 않더군요.

  10. Kari1203 2010/10/28 12:57

    오!!! 오늘 받았습니다!! ㅋㅋ 생각보다 약간 크지만, 손이커서 더 맘에 든다는 ~_~
    주변에 여자들은 돈 아깝다고 하더라고요 ㅋㅋ
    제가 지른거니 저만 맘에 들면 되는 거겠죠!!
    덕분에 사게 된 것 같습니다. 감사해요!
    근데 신세계 백화점에서 판다고 누군가 그러던데 사실인가요?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0/10/28 13:15

      예. 생각 보다 조금 큽니다. 그런데 디자인은 정말 죽입니다. 다만 여자분들이 좋아할 디자인은 아닙니다. 아무래로 선이 강하고 보기에도 상당히 강해 보이는 디자인이니까요. 또 신세계에서 팔기는 힘듭니다. 일부 엘레먼트 본사와 계약해서 판매하는 업체가 있지만 수량은 아주 미미하더군요.

  11. 픽셀이 2010/10/28 19:26

    저도 도아님 글을 읽고 관심을 가지고 지켜보다 선주문없이 주문했습니다.
    14일날 shipped 로 바뀐 메일을 받았는데 아직도 안 오고 있네요..쩝..
    배송추적도 안되고 ....
    기다림에 지쳐가네요..ㅋㅋ

    그런데 다시 와서 사진을 보니까..

    이건 화이트에 씌워야 한다는 생각이 마구 마구 드네요..
    케이스때문에 내년에 화이트 나오면 아이폰을 바꾸어야 할거 같습니다.도착한다면 말이지요.ㅋㅋㅋㅋ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0/10/29 11:38

      14일에 Shipped였으면 지금 쯤은 한번 역락을 해 보는 것도 괜찮을 것 같습니다.

  12. zederokr 2010/10/29 17:21

    아이폰 관련 질의는 블로그로 하라시는 명을 받들어 이곳에 질문 남깁니다
    베이퍼가 순정 이어폰 플럭만 가능하다고 하셨는데 ㄱ자 스타일이 안된다는 말씀이신거죠?
    DMAC에서 파는 걸 보고 지름신이 슬슬 기지개를 켜고 계신데 UE 이어폰이 안들어간다면 대략 난감합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0/10/29 17:24

      주둥이가 긴 형태라면 모르겠지만 아니라면 거의 대부분 맞지 않습니다.

  13. almate 2010/11/09 16:12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reply.
  14. jayjay0211 2010/11/18 17:12

    안녕하세요,,,도아님 베이퍼 글보고 잠시 질문 드립니다....

    전 해외사이트 구매 초보자인데 베이퍼 구매 방법 좀 알려주세요....

    국내대행으로 유사제품 받았는데 형편 없네요....

    [email protected]hotmail.com 이나 트위터 jayjay0211 로 알려주시면 꾸벅 합니다....

    perm. |  mod/del. reply.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