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xthon 2.0 한글 언어 파일

예전에 올린 글, Maxthon 2 Preview 한글 언어 파일에서 알 수 있듯이 요즘 주로 사용하는 브라우저는 멀티 탭 브라우저로 유명한 Maxthon이다. Vista 정식판의 출시가 임박했기 때문에 요즘은 Internet Explorer 7로 바꾼 사람도 많다. 아울러 완전히 시장이 바뀐 것은 아니지만 국외의 경우 Firefox도 상당히 약진하고 있다고 한다.

그러나 아직도 Internet Explorer 6 기반의 Maxthon을 주 브라우저로 사용한다. 그 이유는 여러 가지가 있지만 그 중 하나는 Maxthon의 특화된 기능 때문이다. Firefox의 여러 확장을 이용하면 Maxthon처럼 만들 수 있다. 아울러 Flash를 제외한 어떠한 ActiveX도 시스템에 설치하지 않고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Firefox로 갈아 타도 별 문제는 없다.

그런데 Firefox로 갈아타지 못하는 가장 큰 이유는 역시 Maxthon만의 매력이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2.0 Preview 판부터 지금까지 계속 Maxthon을 사용해 왔다. 새롭게 베타판이 올라오면 그 베타판에 맞춰 한글 언어 파일을 만드는 일도 함께 해왔다. 그 대부분은 QAOS.com의 한글화 게시판에 올렸다. 피드백을 받고 한글 언어 파일을 Maxthon 개발자에게 보내봤지만 메일 용량이 꽉차서 메일이 회신됐다는 답변만 받았다.

정확한 판번호는 기억나지 않지만 지난 판 부터는 한글 언어 파일이 포함되어 있었다. 그러나 Maxthon 2의 다국어 지원이 아직까지 미약하고 함께 배포되는 한글 언어 파일 역시 완전하지 않아 현재 사용하고 있는 '2.0.1.5462' 판의 한글 언어 파일을 이번에 공개하게 되었다.

앞에서 설명한 것처럼 Maxthon 2의 다국어 지원이 아직 완전하지 않기 때문에 옵션에서 일부 메시지는 아직도 영어로 나타난다. 그러나 아직 정식판이 배포된 것이 아니므로 정식판이 배포되면 이 문제는 해결될 것으로 보인다.

마지막으로 이 언어 파일의 문제점, 오탈자, 오역, 개선점은 artech (at) qaos (dot) com으로 보내주기 바란다. 어차피 공식 한글 언어 파일이 아니기 때문에 얼마나 많은 사람이 사용할지는 모르겠지만 문제점을 보내주면 타당성을 검토한 뒤 반영하도록 하겠다.

한글 언어 파일의 설치는 간단하다. 내려받은 파일을 <Maxthon 설치 폴더>\Language 폴더에 푼뒤 Maxthon의 'View/Language' 메뉴에서 'Corean'을 선택하면 된다.

관련 글타래

2007/01/17 20:42 2007/01/17 20:42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637

Facebook

Comments

  1. inureyes 2007/01/17 23:00

    부끄럽습니다. ㅠ_ㅠ 정식 버전이 나오면 도아님의 파일 변경 내용도 참조하여 언어 파일을 커밋하도록 하겠습니다.

    이상 Maxthon Korean localizer였습니다. ㅠ_ㅠ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1/18 09:50

      inureyes님이었군요.

      아무튼 기대하겠습니다.

  2. Mr.Dust 2007/01/18 00:51

    ㅎㅎ inureyes 님이 한국어 커미터셨군요.
    Maxthon 좋지요. 저도 아주 잠깐이었지만 Maxthon 을 썼지만, 지금은 Firefox 로..

    뭐 여튼.. 도아님, 도아님이 느끼시는 Maxthon 만의 매력은 무엇인지요?
    갑자기 그것이 궁금해지네요.

    사실 저의 경우에는 웹마를 최고로 치고(사실 이것도 도아님 덕분에 알게 된 것입니다. ㅎㅎ), Opera 는 빠른 성능 외엔 특별한 장점을 찾지 못했고, Firefox 나 Maxthon 은 좀 어중간하다라는 생각이 듭니다. 특히 Maxthon 은 국내 포럼 등이 전무한 관계로 제대로 그 기능을 다 쓰지 못한 면도 있었고요..

    뭐 브라우져간 비교를 해달라는 것은 아니고, 앞서 말씀드렸다시피 도아님이 생각하는 Maxthon 만의 매력이 무얼까.. 하는 것입니다.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1/18 09:54

      알려줄 수 없습니다.

      사실 제 이전 글을 보면 알 수 있지만 기능은 웹마가 더 낫습니다. 저도 한동안 계속 사용했던 프로그램이니까요. 그러나 웹마 보다 Maxthon이 나은 점은

      1. 인터페이스가 더 직관적이다.
      2. 플러그인에 의한 확장이 자유롭다.

      입니다. 그러나 이것만으로는 사람을 끌어들일만한 매력은 아닙니다.

      그외에 숨은 매력은 직접 찾아 보시는 것이...

  3. j5id 2007/01/18 03:49

    저는 아직 Maxthon으로 갈아타지 못하고 아직 MyIE 2를 쓰고 있네요.
    최근 들어서는 MyIE 마저도 사용하지 않고 있는데 그 이유는
    즐겨찾기(*.url)파일에 방문 회수를 기록하는 것 때문에 그 기능을 끄는 방법을 찾아보았지만 못찾겠더군요.
    할 수 없이 즐겨찾기 파일 속성을 읽기전용으로 만들어두고 좀 쓰다가
    추가되는 즐겨찾기에다 읽기전용 걸기가 귀찮아서인지 기피현상이 생겨버려 지금은 Firefox를 주로 쓰고 있습니다.
    Firefox와 IE계열 브라우저를 병행해서 쓰다보니 즐겨찾기를 별도로 관리해야 되기때문에 더 귀찮아지기도 합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1/18 09:54

      2.0에서는 온라인 책갈피를 사용합니다. 그덕에 IE 책갈피와 일치 시켜주어야 하는 불편함이 생겼습니다.

    • j5id 2007/01/18 20:39

      del.icio.us 이거 말씀이신가요?

    • 도아 2007/01/18 21:06

      아닙니다. 책갈피를 maxthon 서버에 저장하고, 필요시 내려받는 기능입니다. 이 덕에 IE 즐겨찾기와 호환이 되지 않습니다.

    • j5id 2007/01/19 11:13

      하하^^
      2.0이 Maxthon 2.0 인것을 저는 Firefox 2.0으로 생각했었네요.
      그러고보니 Maxthon 2.0 에서는 즐겨찾기 관리가 Firefox과 유사한 방식으로 바뀌었네요.(상단 툴바도 유사한 형태네요)
      온라인 즐겨찾기도 경험해 보고 싶은데, 가입하는게 싫어서리 손가락만 빨고 있습니다.^^
      전에 보았던 beta보다 훨씬 쓰기 편해졌네요. 이참에 MyIE2를 버릴 수 있으려나 모르겠네요.

    • 도아 2007/01/19 13:50

      저는 조금 불편하더군요. IE와 즐겨찾기를 일치 시켜야 하니... 물론 날아갈 염려는 없지만요.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