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 대통령을 '노무현 씨'라는 현충원

국립현충원에서 열린 제49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 헌화한 뒤 분향하는 . 사진 출처

며칠 전에 국립서울현충원노무현 대통령의 사진이 사진전시관에서 빠진 이유가 공식입장으로 올라왔다. 노무현을 지운 현충원의 어이없는 답변라는 글에서 이미 설명했지만 국립서울현충원의 공식입장에는 아예 어이가 없다. 여러 가지 볼 것도 없이 다음 문장 하나면 명색이 국립서울현충원이 어떤 생각으로 운영되는 곳인지 쉽게 알 수 있다.

국립서울현충원 사진전시관에 대한 고객님의 의견에 우선 감사드립니다.

현충원을 방문하는 사람은 고객이 아니다. 또 현충원은 고객에게 입장료를 받고 동물을 구경 시켜주는 동물원이 아니다. 현충원(顯忠院)에 사용된 한자 - 나타날 현(顯), 충성 충(忠), 집 원(院)자 - 에서 알 수 있듯이 (국가에 대한) 충성을 드러내는 곳이며, (국가에 대한) 충성을 드러낸 사람이 묻힌 곳이다. 그런데 홈페이지 관리자는 이런 '현충원을 동물원 취급'을 한다[1]. 그래서 돈을 받고 순국영령을 구경 시키는 곳으로 이해하고 있다.

네티즌의 비난이 거세기 때문인지 몰라도 국립서울현충원은 공식입장을 올린 다음 날 국립서울현충원 사진전시관 관련입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기본적으로 네티즌이 원하는 것은 ' 의 사진이 왜 빠졌느냐'는 것이다. 그러나 국립서울현충원에는 이런 네티즌의 요구에는 처럼 '딴청피기'로 일관하고 있다. 그러면서 이 공지에 급조한 듯한 사진한장을 달랑 올려놨다.

사진전시관을 조정하여 의 취임식 연설 모습을 담은 사진과 함께
참여정부의 ‘통일을 향한 노력의 발자취’를 추가하여 붙임과 같이 전시하였습니다.

앞으로 이러한 사례가 일어나지 않도록 전시관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공지를 보면 알 수 있지만 빠진 이유는 설명할 생각도 없고 또 이런 일이 생긴 것에 대해 반성할 기미조차 보이지 않는다. 더 재미있는 것은 국립서울현충원측의 반응이다. 지난 16일 한 네티즌이 화가나서 국립서울현충원에 항의 전화를 하니 국립서울현충원의 여직원이 "씨건"이라고 대답했다고 한다. 내가 직접 전화한 것은 아니고 국립서울현충원의 참여게시판에 올라온 내용이라 사실과 조금 다를 수도 있다. 그러나 적어도 국립서울현충원의 공지를 보면 그럴 개연성은 충분히 있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어느 네티즌이 항의차 현충원에 전화해서 대통령 얘기를 꺼내니까
전화받는 여직원이 대뜸 하는 말이 건 말이죠라고 했다던데
당신네들 정말 정신이 있는 사람입니까? 출처 - 그리고 전화받은 여직원이 노무현씨라 했다던데...

먼저 지난 16일 네티즌이 올린 글은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삭제했는지 아니면 올린 사람이 스스로 삭제한 것인지 알 수 없지만 현재 원본 게시판은 찾을 수 없었다. 위의 글은 다행이 다른 네티즌이 글을 읽고 올린 글이다. 다만 쿠키뉴스의 기사에 따르면 국립서울현충원도 이 문제에 대해은 억울해 하고 있다고 한다.

현충원측은 사진전시관 운영에 소홀한 점은 인정하면서도 억울하다는 입장이다.

박정희 전 부터 까지 사진이 부착된 통일정책 관련 코너는 노 전 재임 시절 제작된 것으로 노 전 사진이 실릴 수가 없었고, 사진이 실린 곳은 현 정권을 소개하는 코너라 이 사진이 걸렸다는 설명이다.

현충원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추진된 사진전시관 리모델링 계획이 연기되면서 노 전 의 사진이 실릴 시간적 여유가 없었다"며 "적어도 3개월 안에 리모델링이 추진되면 다 정상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사실 공식입장을 이렇게 설명했다면 많은 네티즌이 국립서울현충원에 분노하지 않았을 것이라는 생각이 든다. 다만 1년 반동안 준비하지 못한 의 사진을 네티즌의 원성이 자자하자 단 하루만에 올린 것을 보면 시간이 없어서 못올린 것은 아니라는 생각이 든다. 최소한 누군가의 지시로 안올린 것은 아니라고 해도 을 예우할 생각은 전혀 없었던 것 같다.

관련 글타래


  1. 정권이 고객의 항의에 대응하는 방법이 '고객님, 사랑해요'다. 
2009/06/18 18:48 2009/06/18 18:48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offree.net/trackback/2608

Facebook

Comments

  1. 까칠맨 2009/06/18 18:56

    이런 일들이 끊임없이 일어나는 이유가 뭘까요? ㅡㅡ; 참으로 매일 매일 울화통이 치밀어 올라 큰일입니다. 올 여름 특히 덥다는데....아 그리고 쥐박쥐는 또 어떤 종류인가요?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18 19:24

      저도 비슷합니다. 아마 국민들이 속터져 다죽게 만들려는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2. 구차니 2009/06/18 19:22

    그래도 씨는 붙여 주었군요.
    혹시 이번 대통령 조기종료 되거나, 정상종료후에 현충원에 묻어버리게 되면 쥐Park이 라고 하지 않을까요?

    perm. |  mod/del. reply.
  3. okto 2009/06/18 19:39

    생각해보니 현충원 옆집이 조선일보 사장 집이네요. 집이라 하기엔 무식하게 크지만...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18 19:41

      글쿤요. 친일파 방응모의 집이죠.

    • 쏘울 2009/06/18 21:31

      옆집이 맞습니다만, 현충원 반경이 워낙에 넓은데...따지고 보면 현충원 담장 하나를 경계로 하고 있지요.

      직접 현충원을 가볼 기회가 없으신 멀리 계신 분들은 구글어스로 보면 정확하게 볼수 있습니다.
      이거야 원 무슨 맛집 소개 하는것도 아니고 .... 씁쓸 ㅠ.ㅠ

    • okto 2009/06/19 16:32

      제가 흑석동에 살아봐서 확실히 알고있지요^^
      당시 현충원에 근무하는 공익근무요원들이 가끔 방뭐시기네 집으로 지원(?)을 간다던 적도 있었습니다. 지금은 기억이 가물가물 하지만 축구장 몇개정도 크기고 안에 진돗개가 몇십마리고.. 등등 이야기가 많았죠.

  4. 가람검 2009/06/18 20:35

    정권이 바뀐지 3개월도 안됐다면 모를까. 변명이 궁색하네요. 쥐~구멍을 찾고 있나봐요. 근데 외국에 있다죠?ㅋ
    이 사람들도 정권 바뀔때까지...일까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18 20:45

      옹색하죠... 그리고 공식입장은 황당하고요.

  5. bluenlive 2009/06/18 20:53

    이게 정말 개소리인 것이 퇴임 일자를 알기 때문에 현충원 전시 준비는 퇴임 이전에 합니다.
    다 준비해놓고는 쥐가카 눈치 보면서 전시를 안 한 겁니다.

    족발휘 새퀴들... 변명도 꼭 지들 두목 수준으로 합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19 10:33

      애시당초 만들 생각이 없던 놈들입니다. 문제가 불거지니 '쥐박쥐'처럼 거짓말을 하는 것이지요.

  6. 쏘울 2009/06/18 21:24

    매우 유효적절한 지적입니다. 그리고 제가 생각 하는 부분과 일치하는 지적이어서 더욱 공감이 갑니다.
    주말에 한번 알아볼 예정 입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19 10:33

      요즘 제정신으로 돌아가는 것이 없지만 정말 어이없더군요.

  7. 비전나무 2009/06/18 22:00

    말할 수 없는 분노와 국가, 민족의 미래에 대한 염려가 가득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잊지 않는 것입니다.
    나뿐 아니라 모든 주권이 국민에게서 나온다는 사실을 믿는 평범한 국민들을 포함하여
    절대 잊지 않고 다음 선거 때에 반드시 민주주의와 국민의 승리를 이뤄내는 것입니다.

    더 이상 수구꼴통(≠진정한 보수)과 반민주, 극소수 기득권층의 나라가 되지 않으며
    지방색과 남북분단의 아픈 현실을 자자손손에게 물려주지 읺기 위해서입니다.

    이것은 이 땅에 살고 있는 모든 양심 있는 이 시대의 사람들에게 주어진 거룩한 책임입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19 10:34

      예. 그래서 노무현 대통령 배너를 계속해서 달 생각입니다. 저도 잊지 않고 다른 분들도 잊지 않도록.

  8. 실비단안개 2009/06/18 22:20

    일상을 접고 따라다닐 수도 없고.
    국민들 좀 쉬게 해 주면 안될까?

    perm. |  mod/del. reply.
  9. 지나가다 2009/06/19 00:52

    비교적 많은 분이 잘못쓰고 계신데, '어의없다'가 아니고 '어이없다'가 맞는 표현입니다. '어의'는 임금님의 의중이나 뜻을 표현할 때 쓰는 표현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나저나 순천에선 유인촌 장관 방문에 맞춰 지레 순천 '기적의 도서관'에서 '권양숙 문고'를 없앴다고 하더니...점입가경입니다...이 옹졸함은 어디에서 비롯하는 것인지...? 국민을 두려워는 하는건지, 종부세 감세로 수십조의 세입감소에 서민과 농어민들에게 지원되던 각종 면세, 감세제를 없애 세수 증가를 꾀하는 이들에게 국민이란 정말 상위 몇%만을 일컫는건지 그들의 생각들을 한 번 들어나 보고 싶어집니다...-_-;;

    perm. |  mod/del. reply.
  10. happyday19c 2009/06/19 01:34

    아... 이젠 정말 논리적으로 뭐가 문제인지 가르쳐주기도 귀찮아지는 일들이 또 하나 늘었네요.
    꼭 정권 눈맞추기 차원에서 보는게 아니더라도, 공무원들의 전형적인 무사안일주의가 낳은 일이라고도 생각합니다.

    이렇게 귀차니즘이 생길때까지 떼쓰는게 저들의 전략이라면 정말 무섭군요 ㄷㄷㄷ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19 15:59

      글이 휴지통에 있어서 복구했습니다. 공무원의 무사안일 주의 보다는 알아서 기는 주의가 더 문제인 것 같습니다.

  11. rince 2009/06/19 05:35

    명박씨가 안창호씨를 좋아한다는 말과 견줄만하네요 ㅠㅠ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19 10:36

      예. 딱 명박씨죠. 앞으로 명박씨 또는 박명씨라고 부르는 것이 좋을 것 같군요. 이름처럼 박명이면 딱인데요.

  12. 이정일 2009/06/19 21:42

    저런 정신을 가진 사람들이 운영하는 곳이 현충원이라면 차라리 폐쇄하는 것이...

    perm. |  mod/del. reply.
  13. 공상플러스[▶◀] 2009/06/20 17:15

    아 나라사랑 큰 나무 버리고 싶네요. 나라를 사랑해야 사랑하지;;;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21 10:25

      저는 쥐라기 공원이라고 부르고 있습니다.

  14. 아름이 2009/06/21 16:45

    그 안내원 일반 회사 같으면 당장 그만 두라 할걸?근데 그 사람 공?이오 비공이오?
    미래 가 어둡소 이다 .

    perm. |  mod/del. reply.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