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리크스 번역 프로젝트

얼마 전 위키리크스 전문이 공개됐다. 후보이라크 파병을 조건으로 한 김경준 송환 연기, 방문의 댓가로 지불한 검역 주권등 충격적인 내용이 많다. 그러나 우리나라 주류 언론은 거의 다루지 않고 있다. MBC, KBS, SBS와 같은 공중파는 보도하지 않거나 보도 한다고 해도 거의 단신이다. 이런 상황에 네티즌들이 뭉쳤다. SNS를 기반으로 뭉친 네티즌들은 공개된 위키리크스 전문 중 한국에 관련된 문건을 번역하기 시작했다. 주류 언론이 하지 못하고 있는 일을 집단 지성이 대신하고 있는 셈이다.

답답한 현실

요즘 들리는 소식 중 기쁜 소식은 거의 없는 것 같다. 먼저 저축은행 영업정지가 있다. 부산저축은행에 이어 저축은행 순위 1, 2위들 다툰다고 하는 제일, 토마토등 7개의 저축은행이 영업 정지를 당했다. 여기에 살아 남은 저축은행도 내년에는 영업 정지를 당하지 말라는 보장이 없다. PF 대출이 많아 부동산 경기가 살아나지 않는다면 오늘 살아 남은 저축은행들의 미래도 영업정지된 저축은행과 큰 차이가 없기 때문이다.

이명박 집권 3년만에 공공, 가계, 기업등 3대 경제주체의 금융부채가 881조원이나 증가했다고 한다. 여기에 시절에 비해 물가는 두배 이상 상승했다. 학자금도 대출, 전세값도 대출로 처리하다 보니 이제 가계 부채가 눈덩이 처럼 늘어 감당하기 힘든 상황이다. 여기에 서초구는 금싸레기 땅을 삼성에 헐값에 넘겼다는 뉴스까지 떴다. 그렇지 않아도 살기 힘든 서민들에게 살아갈 희망을 살짝 밟아주는 센스까지 보여 주는 것 같다.

아무튼 어제는 국감이 있었다. 국감에서 다룬 내용은 많지만 역시 관심을 끈 것은 바로 위키리크스의 폭로 내용이었다. MB의 복마전이 된 위키리크스 외교문서 전문라는 글에서 한번 설명했지만 과 전세계 미대사관이 주고 받은 외교문서 전문이 공개됐다. 이 중 우리나라에 관련된 내용은 1980건 정도 된다. 이중 언론에 보도된 것만 해도 상당히 많다. 이명박 측근이 주한미국 대사를 만나 이라크 파병을 조건으로 김경준 송환을 미루고, 방미 조건으로 우리나라 검역 주권을 넘긴 부분은 사실 충격이다.

위키리크스 한국 문서 번역 프로젝트

클릭: 그림 확대 그런데 위키리크스는 현재 공개된 내용 보다 공개되지 않은 내용이 더 많다. 따라서 위키리크스 전문이 공개됐을 때 함께 번역하면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을 했었다. 위키리크스 문서가 공개된지 얼마되지 않았지만 이런 생각이 이미 구체화됐다. socoop님은 이미 위키리크스에 공개된 전문 중 우리나라에 관련된 문서의 제목을 모두 번역해서 인터넷에 올렸다. 또 @biguse, @luckypd, @methis4u님들이 참여해서 위키리크스 전문을 번역하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 작업은 한국 위키리크스 번역 프로젝트에서 진행되고 있다. 위키리크스와 마찬가지로 위키를 기반으로한 시스템이다. 또 위키는 누구나 편집 가능한 시스템이다. 그러나 누구나 편집할 수 있도록 하면 문서를 삭제하고 복구하는 지루한 작업을 해야 하는 일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현재는 등록된 회원들만 편집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회원 등록이라고 해도 절차가 복잡한 것은 아니기 때문에 영어에 자신이 있는 사람은 모두 번역에 참여하기 바란다.

1980건에 달하는 위키리크스 문서를 한사람이 모두 번역하려고 하면 몇년이 걸릴지 모른다. 그러나 10사람이 작업하면 이 기간은 팍 줄어든다. 100 사람이 참여한다면 몇달 만에 번역을 완료할 수도 있다. 위키문법을 어느 정도 알아야 문서를 작성할 수 있다. 그러나 위키 문법을 모르는 사람이라면 wikileaks.kr@gmail.com로 번역한 문서를 보내 참여할 수 있다. 따라서 어느 정도 영어가 되고 위키리크스 문서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은 꼭 다음 주소를 통해 회원 가입한 뒤 번역에 참여해 주기 바란다.

한국 위키리크스 번역 프로젝트

관련 글타래

2011/09/20 09:08 2011/09/20 09:08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offree.net/trackback/3501

Facebook

Comments

  1. @irionora 2011/09/20 22:00

    '위키리크스 한국 문서 번역 프로젝트'를 매우 지지하고 성원합니다만 한편으로는 씁쓸한 것이 정치인들이 적극적으로 문제를 제기한다거나 메이저 언론들이 힘을 실어 보도해야 하는데 사실상 그들도 얽혀 있어 자유롭지 못해서 그런지 입을 닫거나 입을 싹 씻거나 하는 것이 매우 비겁하고 저열해 보입니다. 이러한 여러가지 문제들에 있어서 당연히 나서서 역할을 해야할 정치권이나 언론이 그 역할을 제대로 못하고 국민들이 하나둘 스스로 나서는 상황이 온다면 지금의 그들이 밥 숟가락 내려 놓을 날도 멀지 않은 것이라 생각이 되네요. 아무튼 많은 분들이 힘을 모아 낱낱이 밣혀내어 공개했으면 좋겠네요.

    아~! 그리고 저번에 도아님의 블로그 글씨체를 바꾸셨다고 하셨는데 제 개인적인 사정인지는 몰라도 글씨체는 좋은데 글이 흐릿하게 나오네요. 그러니까 글자 한자 한자의 일부분을 마치 지우개로 살짝 살짝 지운 것 처럼 말입니다. 가독성이 조금 좋지는 않네요. 물론 리더로 받아 볼 수도 있습니다만... 저는 크롬브라우저를 씁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1/09/21 08:33

      저도 비슷한 생각입니다. 위키리크스의 내용은 MB의 목줄을 죌 수도 있지만 단순히 MB로 끝나는 것은 아니죠. 다만 흐리게 보이는 것은 글꼴의 문제가 아닙니다. 컴퓨터에서 Clear Type을 설정하지 않아 발생한 문제입니다. 아마 글꼴을 바꾸기 전에 방문했다면 같은 증상이었을텐데 모르시는 것을 보면 최근에만 방문하신 것 같습니다.

    • @irionora 2011/09/21 12:32

      우와~ 그러네요. 'Clear Type'설정을 하니 글이 선명하게 보입니다. 저도 나름 컴퓨터 그냥 그냥 잘 써왔다고 생각했는데 여기서 또 하나 배우고 해결했네요. 사실 'Clear Type'설정하는 곳도 한참 찾아 헤멨지만 말입니다. 고맙습니다.^^;;

    • 도아 2011/09/21 12:40

      LCD 모디터에서 클리어타입 설정은 원래 필수입니다. CRT에서는 큰 문제가 없지만 LCD는 표현하는 방식이 격자이고 이 부분을 처리하기 위해 뭉뜽그리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LCD 모니터에서는 꼭 클리어 타입을 설정해 줘야 하는데 의외로 모르는 분이 많더군요. 그래서 블로그에 클리어 타입 설정하는 방법에 대한 링크까지 달아놔도 계속 똑 같은 질문이 달려 현재는 포기하고 지운 상태입니다.

  2. 그노시스파 2011/09/21 11:42

    과연 전부 번역되면 거짓말의 규모가 얼마나 될지 상상도 안갈거같네요. 근데 언론은 언제까지 침묵할것인지.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1/09/22 11:43

      그렇죠. 더구나 이명박은 구라왕이니.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