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퓨터 업그레이드 후유증

블랙도아 2006을 만들기 위해 그동안 사용하던 자판을 버리고 T513 자판을 구입했습니다. 무광 블랙이고, 재우기(Sleep) 글쇠[1]와 소리 조절 버튼이 있고, 따로 드라이버를 설치하지 않아 이런 부분은 마음에 듭니다.

그런데 디자인이 슬림이라 자판(Keyboard)의 두깨가 얇은 것은 좋은데 오타가 너무 많이 납니다. 글쇠의 크기를 보면 전에 쓰던 글쇠보다 약간 넓습니다. 아울러 윗글쇠(Shift)와 큰글쇠(Caps Lock)의 크기도 전에 쓰던 자판 보다 큽니다.

그런데 윗글쇠를 누르려고 하면 꼭 큰글쇠가 눌려집니다. 그래서 며칠전에 인터넷 뱅킹을 하면서 계속 암호가 틀렸다고 나오더군요. 아울러 일반적인 타자에도 오타가 속출하고 있습니다.

글을 쓰고 미리 보기를 통해 수정하고 저장한 뒤 다시 수정을 해도 오타가 도무지 줄지를 않습니다. 계속 이 자판에 적응을 해야할지 아니면 과감히 예전 자판으로 복귀해야 할지 고민입니다.

테마까지 블랙으로 해놔서 정말 블랙도아 2006이라는 이름에는 꼭 어울리는데,,, 자판이 계속 말썽이군요. 새로 구입하자니 돈이 아깝고, 그냥 쓰자니 성격을 버릴 것 같고. 물건을 사고 마음에 들지 않으면 다른 것으로 교환할 수 있는 보험[2]같은 것이 있다면 좋을 텐데...

아무튼 어떻게할지 고민입니다.

관련 글타래


  1. 또 한 가지 불편한 점이 발견되었습니다. 재우기 단추가 ESC 글쇠 바로 위에 있어서 ESC를 누르려고 하다가 재우기 단추를 누르는 치명적인 문제점이 있었습니다. 
  2. 에 한 석달 다년 후배가 해준 얘기입니다. "차를 바꾸고 싶으면 전문 브로커한테 차를 넘겨 손상 시키고, 보험금을 타서 교환한다"고 하더군요. 아울러 거기서 만난 한국 사람 중 사기꾼이 아닌 사람이 없었다고 대인 기피증이 생겨서 돌아왔습니다. 
2006/12/24 10:11 2006/12/24 10:11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587

Facebook

Comments

  1. 유마 2006/12/24 14:08

    하핫. 정말 감사한 정보였습니다.
    사실, 블랙도아 2006 에서 그 키보드를 사셨다는 말씀을 듣고 저도 구입을 해볼까 고민을 했습니다.
    현재 사용중인 키보드가... 여러차례 PC를 바꿀 때도 여전히 제자리를 지키고 있을 만큼 튼튼(?!!) 하여 지금까지 사용해왔기에 이번에 바꿔볼까 했습니다.
    그래서, 정보를 알아보았더니.. 현재 도아님이 말씀하신 것 처럼 오타가 쉽게 잘 난다 라는 말이 많더군요..
    그기 적힌 것을 모두 믿을 수도 없고, 그렇다고 안 믿을 수도 없는 문제여서 도아님의 체험기를 (사실) 기다리고 있던 참이었습니다. 분명, 문제가 있다면 (지금처럼) 포스팅해주실 꺼라 믿고...

    결국 해주셨네요.. 그 키보드는 보류해야 겠습니다!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6/12/25 09:24

      오타만 빼면 다른 것은 다 마음에 듭니다.

      그런데 오타가 너무 많습니다. 특히 윗글쇠를 누르면 큰글쇠가 눌려서 조금 당혹 스럽더군요.

      일단은 적응 기간을 두고 적응해 볼 생각입니다.

  2. j5id 2006/12/25 00:23

    새 키보드를 쓸때 마다 느끼는 거지만
    구관이 명관이라고 바꾸는 순간 타자속도는 내려가고 오타율이 높아집니다.

    익숙해질때까지 작업 능률이 떨어진다는 얘기인데
    새 키보드를 계속 써야할 만한 가치가 있는가를 따져보아야 겠지요.
    오타가 잦다는 말이 많다면...

    저는 99년형 MS Natural 키보드 elite를 아직도 쓰고 있습니다.
    가끔 다른 키보드를 번갈아 쓰기도 합니다만...

    세월 탓에 조금씩 뻑뻑해져갈때 마다 가슴이 아픔니다.

    ----------
    ps. 슬림형이라 T513 팬터그래프 일거라고 생각했었는데 아니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6/12/25 09:25

      저는 조금 빠르게 숙달되는 편입니다. 지금까지 자판을 바꿔서 오타가 난 경우는 거의 없었으니까요.

      그런데 얘는 적응하는데 시간이 조금 걸릴 모양입니다.

클릭!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