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상황에 딱 맞는 포스터 한장

동요도 삭제하는 이명박 정부?라는 글에서 알 수 있듯이 무슨 이유인지 모르겠지만 야후 꾸러기에서 쥐가 백마리라는 동요가 삭제됐다. 아이들에게 들려 주면 무척 재미있어할 동요이지만 신기하게 요즘 시국과 너무 일치한다. '쥐가 한마리 두마리 ... 백마리'라고 하는 대목은 '()와 , 강부자 내각, 고소영 인사'를 떠오르게 만든다. 또 고양이 나왔지, 고양이 화났지라는 대목은 처음 '학생들이 시작한 촛불 문화제가 이제는 전국민의 호응을 얻는 대목'과 비슷하다. 마지막으로 '모두 도망갔지, 모두 쥐구멍에 숨어버렸지' 하는 대목은 놀란 민심에 숨죽인 ()과 의 현재 모습을 보는 듯했다.

쥐가 한 마리가  쥐가 두 마리가
쥐가 세 마리 네 마리 다섯 마리가

쥐가 여섯 마리가 쥐가 일곱 마리가
쥐가 여덟 마리 아홉 열 마리

모두 열 마리 아니 스무 마리
아니 서른 마리 마흔 마리 쉰 마리

아니 예순 마리 아니 일흔 마리
아니 여든 마리 아흔 마리 백 마리
-------------------------------- 쥐박이와 그 무리

그때 야옹~ 야옹~ 고양이 나왔지
그때 야옹~ 야옹~ 고양이 화났지
-------------------------------- 국민과 촛불 문화제

그때 도망갔지 쥐가 도망갔지
쥐가 어디까지 도망갔나 나도 몰라

옳지 쥐구멍이지 옳지 쥐구멍이지
모두 쥐구멍에 들어가서 숨어 버렸지
-------------------------------- 숨죽인 쥐박이와 그 무리

송윤아가 온에어에서 부르면서 세간에 알려진 이 노래는 남성 트리오 별셋이 1986년 '태광음반 힛트 동요 모음' 앨범에서도 부른 노래(selic제보)라고 한다.

원래 동요는 아이들이 부르는 노래가 아니다. 하늘이 인간을 경고하기 위해 형혹성이 아이로 변해 부른 노래에서 유래한다. 그래서인지 모르지만 80년대에 나온 동요가 현재 의 상황을 그대로 표현하고 있다. 또 어찌된 영문인지 알 수 없지만 쥐가 백마리라는 노래는 언론통제가 가능한 포털에서는 지금도 삭제되고 있다.

쥐가 백마리라는 노래가 얼마나 삭제됐는지 알아 보기 위해 오늘 구글을 검색했다. 그러다 현재 시국과 너무 잘 맞는 오래된 포스터 한장을 발견했다. 바로 쥐를 잡자였다.


그림출처: 타라의 눈물 - 쥐가 백마리
쥐는 살찌고 사람은 굶는다

와 그 일가(강부자, 고소영)는 떵떵 거리는데 서민은 고물가에 고생하는 것을 단적으로 표현한 것 같다. 또 쥐를 잡아 없애자는 이런 생활고, 민생고에 허덕이는 국민들이 염원을 보는 듯하다.

남은 이야기

열국지에 나오는 동요의 유래는 다음과 같다.

태사 백양부가 대답한다.

시정에 유행하는 근거 없는 말을 요언이라고 합니다. 하늘이 임금을 경계하려면, 형혹성에 명하고, 형혹성은 어린이로 변해서 지상으로 내려와 요언을 지어서 모든 아이에게 퍼뜨립니다. 이것을 동요라고 합니다. 소소한 것은 한 사람의 길흉을 예언하는 데 불과하지만, 크면 국가 흥패에 관계됩니다. 원래 형혹은 화성이므로, 그 빛깔이 붉습니다. 오늘날 망국지요는, 바로 하늘이 왕을 경계하신 것입니다.

망국지요에 대한 태사 백양부의 답변이다. 주선왕에는 그래도 백양부처럼 진실을 이야기하는 신하라도 있지만 우리의 에게는 이런 신하조차 없으니 앞날이 더 걱정인 셈이다.

관련 글타래

2008/07/01 06:14 2008/07/01 06:14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1807

  1. Subject : '쥐를 잡자' 운동의 추억

    Tracked from Fiat justitia, ruat caelum. 하늘이 무너져도 정의는 세우라. 2008/07/01 08:49 del.

    '쥐를 잡자'라는 슬로건을 알고 있는가? 이는 70년대의 학교 숙제였던 쥐꼬리 모으기에서 비롯된 것이다. '쥐를 잡자.'라는 포스터와 표어가 해마다 가을철이면 유행을 했다. 쌀가마니를 뚫고 쌀

Facebook

Comments

  1. mepay 2008/07/01 06:32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7/01 07:04

      전화는 왔었습니다. 그래서 일단 일정을 수요일로 하기로 했습니다. 파폭에서 깨지는 것은 폰트때문입니다. 현재 사용하고 있는 글꼴이 장평이 좁은 편인데,,, 장평을 넓히면 보기 좋지 않고 그대로 두면 장평이 넓은 글꼴을 사용하는 브라우저에서 깨져 보입니다.

  2. 가별이 2008/07/01 09:40

    태사 백양부는 어떻게 저 사실을 알았을까요? 그의 정체가 더욱 신기합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7/01 14:00

      태사라는 직책이 옛일을 관장하는 일이라 알고 있는 것입니다. 정말 다재다능해야 하죠.

  3. 공상플러스 2008/07/01 12:55

    옛날에 모 예능 프로그램에 이런 형식의 게임이 있었죠
    '쥐를잡자 쥐를잡자 찍찍찍!'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7/01 14:01

      예. 그 게임을 이명박 플래시 게임으로 만들면 대박일 것 같더군요.

  4. 이정일 2008/07/01 13:04

    쥐띠라서 더욱 불쾌한 요즘입니다. 어구~~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7/01 14:01

      윽. 조심하셔야 겠군요. 쥐박이와 함께 도매금으로 넘어갈 수 있으니...

  5. Meritz 2008/07/01 23:33

    쥐가 백마리라니...상당한 재앙이겠군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7/02 11:22

      쥐가 거의 대부분의 공기업을 차지했기 때문에 실제 수백마리입니다.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