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TV나 라디오 광고를 듣다보면 "S사 상도를 아는 기업이더군요"라는 광고 카피를 자주 들을 수 있다.

현대는 광고의 시대이고, 광고의 속성상 사실에만 충실할 수 없다는 것 역시 잘 알고 있다. 따라서 물건을 보다 잘보이기위해 포장하고, 홍보 효과를 높이기위해 스타를 기용하면서 서민들은 꿈도꾸기 힘든 거액을 안기는 것이다.

그러나 광고에 아무리 허수가 포함되어 어느 정도 진실을 가린다고 해도, 중소기업의 기술을 빼내기위해 회사 간부가 담을 넘고, 창업주가 공공연히 내 눈에 흙이 들어가기 전에는 노조를 인정할 수 없다는 기업. 창업주의 뜻을 이어 온갖 불법과 편법으로 노조를 탄압하고 이렇게 벌어들인 재산을 자식에게 물려주기위해 또 다시 불법을 서슴없이 저지르는 기업상도를 아는 기업이라니.

아무리 광고라도해도 너무한게 아닌가, 과대광고로 고발이라도해야 하는 것이 아닌가. 한숨이 절로 났다.

그러나 광고 카피를 몇번 읽다보니 "S사 상도를 아는 기업이더군요"라는 카피는 이 기업에 아주 적합한 카피처럼 보였다.

왜일까? S사는 상도를 아는 기업이다. 상도를 지키는 기업이 아니라 아는 기업이라는 것이다.

상도를 모른다면 혹 실수로라도 상도를 지킬 수 있지만 상도를 알기때문에 단 한번의 실수도없이 철저히 상도를 지키지 않을 수 있었다는 것이다.

요즘 이 광고 카피를 들을때마다 기분이 상쾌해진다.
단 한마디로 두 마리 토끼를 때려잡은 카피라이터가 자못 궁금해진다.

카피라이터의 천재성을 찬하며...

관련 글타래

2003/02/05 17:19 2003/02/05 17:19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94

Facebook

Comments

  1. 푸른별리 2005/08/03 00:34

    짝짝짝짝..
    저는 개인적으로 S사의 이미지광고인 더 클래식의 마법의 성이 배경으로 깔리는 그 광고시리즈를 참 좋아(?) 한답니다. 광고 속 그 아버지, 노조 만들었다가 죽은사람 명의로 된 핸폰으로 위치추적 당해도 그렇게 'S의 품안에서 난 행복해요~'라고 외칠 수 있을 지 두고 봅시다.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5/08/05 09:43

      예. 어제 뉴스에 삼성이 포섭한 인사들의 비율이 나오더군요. 참여연대는 이들이 로비 인력이라고 하고, 삼성은 교육 인력이라는 군요.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는 이모씨는 보면 손오공이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듭니다.

  2. ART 2009/02/18 04:18

    Interesting! :)

    perm. |  mod/del. reply.

클릭!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