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때 블로그를 뜨겁게 달군 주제가 있다. 바로 화려한 휴가였다. 5.18 당시 공수 부대의 작전명이 화려한 휴가였던 것으로 알고 있기 때문에 영화의 내용 역시 5.18에 관한 것일 것으로 생각했다. 나도 영화를 좋아하고 다루고 있는 주제 역시 관심있는 주제라 꼭 한번 보고 싶었던 영화였다.

그런데 이런 내 마음을 아는지 이벤트에 당첨됐다. 원래 이벤트와는 인연이 별로 없고 따라서 이벤트에 당첨되본적도 거의 없다. 공식적으로 이벤트에 당첨된 것은 아마 태터툴즈에서 하는 이벤트에 당첨된 정도이다. 따라서 이벤트에는 응모도 하지 않고 신경도 쓰지 않는다. 그런데 며칠 전 방명록에 다음과 같은 글이 올라왔다.

Daum 블로거뉴스입니다.

지난 7월 중 블로거뉴스의 고맙습니다! 채널에 송고해주신 블로거기자 여러분들 중 30분에게 영화 [화려한 휴가]의 티켓을 보내드리고 있습니다.

지난 달 다음 블로거뉴스에서 [고맙습니다!] 행사를 하는 것을 보고 배추 장사로 전업합니다.라는 글을 올렸는데 이 글 때문에 이벤트에 당첨된 것 같았다. 요즘 블로그를 휩쓸고 있는 주제가 디워이기는 하지만 화려한 휴가 역시 한때 블로그를 휩쓴 주제였고 또 꼭 보고 싶은 영화였다.

문제는 사는 곳이 지방이다 보니 티켓을 받아도 보지 못하는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는 점. 결국 예전에 받은 비보이 티켓처럼 이 영화 티켓도 막내 처제에게 주기로 했다. 어디나 마찬가지겠지만 지방에 사는 것도 하나를 얻으면 하나를 버려야 하는 제로섬의 게임같다.

남은 이야기

화려한 휴가를 생각하니 또 하나의 생각이 떠 오른다. 바로 일해 공원이다. 일해 공원은 학살자 전두환을 기념해서 경남 합천에서 붙여준 이름이다. 새천년 생명의 숲이라는 좋은 이름이 있지만 굳이 일해 공원이라는 딱딱한 학살자의 호를 딴 이름을 붙여주었다. 화려한 휴가와 일해 공원. 서로 공존할 수 없을 것 같은 양자가 버젓히 공존하는 나라가 우리 나라이다. 그래서 우리는 아직도 후진적 민주주의라는 얘기를 듣고 있는지 모른다.

관련 글타래

2007/08/03 08:22 2007/08/03 08:22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1074

Facebook

Comments

  1. 구글중대 2007/08/03 10:12

    무고한 민간인을 수없이 학살한 학살자는 역사의 심판도 받지 않은채 버젓이 떵떵거리며 잘살고
    있고, 그의 아들은 호의호식하면서 잘살고 있는데도, 한쪽의 기득권 세력으로부터 뭘 어찌 할수
    없는 이나라가 올바로 가고 있는지..

    그많은 무슨무슨 단체들은 자기잇속에만 눈이 어두워 이런일에는 일언반구조차 못하면서 만만한
    상대에게는 피를 토하며 대들고, 그걸 방조하고 옹호하는 언론들은 80년대보다 더하면 더했지
    못할게 하나 없다고 봅니다.

    차라리 민중이 함께 궐기했던 80년대가 지금보다 더나았다고 봅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8/03 11:18

      예. 우찌된 일인지 우리나라에서는 누가 대통령이 되던 전씨에게 인사를 가더군요.

  2. 학주니 2007/08/03 10:40

    화려한 휴가..
    큰 기대만큼이나 실망도 큰 작품이라는 평이 많더군요.
    아직 보지못해서 뭐라고 말은 못하겠지만 시간되면 한번 보고싶네요.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8/03 11:19

      꽃이 폈다는 것은 진다는 의미도 있으니 어쩔 수 없는 것 같습니다. 보는 사람마다 다를 수 밖에 없고 따라서 저도 한번 보고 평할까합니다.

  3. 토이 2007/08/03 10:59

    축하드립니다 ㅋ_ㅋ
    그리고 일해 공원은 합첩 주민들의 노이즈 마케팅이라는 생각이 드네요... 어찌 저런 이름으로 만들 수 있는지..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8/03 11:20

      합천 주민은 반대를 하는데 합천 군수가 억지로 끌고간 것입니다. 투표도 실제 주민은 하지않았다고 하더군요.

  4. 미르~* 2007/08/03 12:40

    사실 더 적합한 이름이 있었던 것 같은데...
    기왕 짓는 거 좀 더 정확하게.. '학살자 공원' 정도로 지었으면 좋았을꺼 같네요~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8/03 17:20

      일해-한번에 피 바다를 만들었다고 보면 아예 틀린 것은 아닙니다.

  5. 박민철 2007/08/03 18:59

    아 이거 저도 당첨 됐는데 ^^
    메일 오셨나요? 전 아직 메일은 안왔는데..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8/03 19:00

      저는 어제인가 오늘인가 메일을 보냈고 또 처제 메일로 했기 때문에 저는 알 수 없습니다. 혹 받으시면 알려 주시기 바랍니다.

  6. nob 2007/08/04 14:50

    29만 합천..

    perm. |  mod/del. reply.

클릭!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