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고스트류의 프로그램을 거의 사용하지 않는다. 가장 큰 이유는 사용할 필요성를 느끼지 못하기때문이다. 아마 사용자들이 고스트를 사용하는 경우는 대부분 다음과 같은 이유일 것이다.

  • OS 설치
    보통 OS에 문제가 생긴 경우 OS를 새로 설치해서 문제를 해결하는 사람들이 많다. 이 경우 OS를 새로 설치하기 귀찮기때문에 고스트를 사용한다. 그러나 난 한번 OS를 설치하면 거의 1~2년을 설치하지 않고 사용한다. 대부분의 문제를 직접해결할 수 있기때문이기도 하지만 문제를 해결할 수 없는 경우에도 새로 설치하는 것이 아니라 내가 알고 있는 복구 기법(추후 강좌로 올릴 예정이다)으로 복구해서 사용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OS를 새로 설치하는 때는 '서비스팩'이 출시되었거나 새로운 '운영체제'가 출시되었을 때, '시스템'이 완전히 변경된 때 뿐이다.
  • OS의 이동
    새로운 하드 디스크를 장착하고 기존 하드의 OS를 새로운 하드로 옮겨야하는 경우는 많지는 않지만 가끔 발생할 수 있다. 한 예로 기존에는 파티션을 통채로 사용하다가 OS 파티션과 데이타 파티션을 분리하고 싶은 경우도 여기에 해당된다. 아니면 새로운 하드를 구입한 경우도 마찬가지이다. 그러나 나는 이 경우에도 '수작업으로 OS를 이동'시킨다.

OS를 수작업으로 이동하는 것이 복잡하고 위험할 것 같지만 사실 고스트류의 프로그램을 이용하는 것보다 더 쉽다. 고스트류의 프로그램을 이용하는 경우 해당 프로그램의 사용법을 프로그램이 바뀔때마다 새로 익혀야하지만 수작업으로 이동하면 OS가 달라지지 않는 한 항상 동일한 작업만으로 OS의 이동할 수 있기 때문이다. 수작업으로 하는 것이 고스트류의 프로그램을 이용하는 것보다 보다 조금 복잡할 수는 있다. 그러나 다음처럼 여러가지 장점도 있다.

  • 보다 안전하다.
    고스트류의 프로그램이 더 안전하다고 주장할 사람이 있을지 모르겠다. 초보자의 경우 고스트류의 프로그램이 더 안전할 수 있지만 컴퓨터에 조금 능숙한 사용자라면 모든 컴퓨터 작업은 수작업으로 하는 것이 가장 안전하다.
  • 보다 깨끗하게 설치된다.
    고스트와 같은 프로그램은 파티션의 상태(좋지 못한 상태)까지 그대로 복사한다. 그러나 수작업으로하면 파일만 복사하므로 하드 디스크의 상태는 수작업으로하는 것이 훨씬 깨긋하게 설치된다(영혼도 깨끗해지는 것 같다).
  • 융통성이 있다.
    파일을 새 하드로 복사해서 작업을 하므로 파티션의 크기등 시스템 상태나 프로그램에 제한을 받지 않는다.
  • 효과적이다.
    고스트류의 프로그램은 상당히 많으며, 한 프로그램에서 부족한 기능은 다른 프로그램이 가지고 있는 경우가 많다. 따라서 부족한 부분을 채우려다보면 여러 프로그램의 사용법을 익혀야 하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수작업으로 이동하는 방법은 한번 익히면 평생써먹을 수 있으며, 프로그램을 사용하는 것보다 훨씬 폼난다(^^;).

따라서 이번 강좌에서는 수작업으로 OS를 새로운 하드로 옮기는 방법을 알아보도록 하겠다. 졸지 말고 경청하기 바란다(박수~~~).

이동전 이동후


목 차

[다음 페이지]

저작권

이 글은 QAOS.com에 2005년 10월 26일에 올린 수작업으로 OS를 새 하드로 이동 시키기를 블로그에 올리는 것이다. QAOS.com에서 가져온 모든 글은 QAOS.com저작권(불펌 금지, 링크 허용)을 따른다.

관련 글타래

2007/06/24 09:03 2007/06/24 09:03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offree.net/trackback/975

Facebook

Comments

  1. 위드 2007/06/24 15:39

    와 정말 유용한 정보네요
    북마크해놓고 필요할때마다 참고해야겠어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6/25 12:24

      숙달 되면 무척 편합니다. 숙달까지가 어렵지.

  2. 문스랩닷컴 2007/06/24 18:53

    좋은 정보군요. 저도 북마크,

    근데 고스트보다는 훨씬 어렵네요. ㅎㅎ

    perm. |  mod/del. reply.
  3. 나비 2007/06/24 20:51

    꽤나 긴 강좌네요~ 전 쓰던게 쓰던거라고 그냥 트루이미지로 하드클론 기능을 이용해서 걍 하고
    있습니다. ㅎㅎ

    perm. |  mod/del. reply.
  4. goohwan 2007/06/25 00:01

    비스타도 적용가능한가요?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6/25 12:26

      방법이 약간 다르겠지만 가능할 것으로 봅니다.

  5. 고양이의 노래 2007/06/25 09:47

    disk part에 대해서 질문이 있어요

    "내컴퓨터"에"관리"부분에 보면 "디스크 관리"란 부분이 있는데
    diskpart가 하는 부분을 똑같이 하더군요

    active라든가...primary라는가...
    diskpart란게 우리말로 디스크 관리인데

    그부분을 잡는게 더 알기 쉽지 않나요??

    전 여태껏 디스크 관리로만 잡아왔는데

    어떤 부분이 틀린건가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6/25 12:28

      쉽기는 디스크관리가 쉽지만 diskpart는 Windows를 부팅하지 않아도 사용할 수 있고 더 섬세한 제어가 가능하며, 더 명확한 설명이 가능합니다. 같은 설명을 디스크관리로 하려고 하면서 설명이 훨씬 힘듭니다.

  6. 허세비 2010/03/21 00:19

    아주 멋진 강좌였습니다.
    근래에 제컴의 xp 가 담긴 하드가 불안하여 새 하드로 옮기려는데 아주 유용할 것 같습니다.
    C: 에 설치된 많은 프로그램들을 다시 설치하지 않아도 되겠네요.
    강좌 감사합니다.

    겁나서 미리 vmware 에서 실험을 몇번해보았는데
    강의대로 따라하면 잘 됩니다.
    그런데 새 하드디스크가 아닐때에 문제가 있습니다.
    새 하드디스크가 아니라 사용하던 하드디스크(e,f,g 드라이버)에
    3 개의 파티션이 있는데 그중 첫번째 파티션(e:)에 xp 를 옮기려고 시도해보았습니다.
    문제는 f,g 드라이버에 중요 데이타들이 있기에 파티션을 삭제할 수 없기에
    강좌에서 diskpart 의 clean 명령를 사용할 수 없었습니다.
    그래서 최대한 강좌대로 따라가기 위하여 e: 파티션을 지우고, e: 파티션의 letter 도 삭제하고
    그런 후에 create partition primary 하고 active 하고..... 모든 과정을 그대로 하였습니다.
    이렇게 했을때에는 나중에 window xp 부팅화면에서 진행중 멈추어버립니다.
    [새로운 시작] 화면이 나오기 전단계까지만 갑니다.

    뭐가 문제일까요?
    성공했던 경우와 실패한 경우의 차이점은 기존의 자료가 있어서 clean 명령을 사용할 수 없었다는 점입니다.

    피해갈 수 있는 방법이 있을것 같은데요?

    원인과 해결방법 쫌....... 미리 감사드립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0/03/22 21:12

      기본적으로 이 강좌는 새하드를 전제로 한 것입니다. 따라서 당연히 문제가 생기고요. 기존 하드로 복사하는 방법은 아직 올릴 생각이 없습니다.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