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내가 운영하는 홈페이지에 건강보험료 정산...이라는 글이 올라왔다. 글의 내용은 이달 직장 건강 보험 가입자는 평균 4만 7천원 정도를 더 낸다는 내용이었다. 내용을 확인하기 위해 링크를 클릭해서 보니 미디어 다음에 올라온 이데일리의 기사였다. 기사를 읽다가 기사 끝에서 본 내용이 조금 황당했다.

<저작권자ⓒ이데일리 - 1등 경제정보 멀티미디어 http://www.edaily.co.kr
- 당사의 기사를 사전 동의 없이 링크, 전재하거나 배포하실 수 없습니다

나도 다른 기사나 다른 사람의 글을 전재, 배포하는 것은 싫어한다. 따라서 대부분은 링크로 처리하며, 필요한 부분이 있는 경우에는 일분만 인용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그런데 링크 금지라니? 웹은 기본적으로 링크로 움직인다. 그런데 링크까지 허락을? 이런 것이 저작권인가? 아무리 저작권이라고 하지만 좋은 글이 있다는 것을 알려 줄 때도 허락을 맞고 링크를 달아야 한다면 아마 링크를 달 사람이 사라질 것이다. 웹의 정신은 링크다.

링크까지 막을 것이라면 왜 인터넷에 글을 올리는데?

참고로 다른 언론사의 저작권이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Copyrights ©PRESSia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 경향신문 & 미디어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저작권자 ⓒJES,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관련 글타래

2007/04/19 18:59 2007/04/19 18:59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829

Facebook

Comments

  1. seo 2007/04/19 19:11

    링크는 정신이리기 보다 웹의 기본 원리라는 것이 더 맞는 것 같더라군요.
    실제로 같은 홈페이지 내에서도 페이지와 페이지를 이어주려면 링크가 필요하죠.

    아, 그러고 저기서 말하는 링크는 <a herf="~~~ 를 금한다는건지 h t t p ://ww~~~를 금한다는 건지 궁금하네요.^^

    덧붙임) 글밑에 자잘한 관련글,인기글등이 너무 길어서 댓글을 적는대 불편하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4/19 19:13

      링크가 원리이기도 하지만 "링크를 통해 세상의 모든 정보를 연결"한다는 웹의 정신이기도 합니다.

      그리고 관련글, 인기글은 조만간 다른 프러그인으로 바꿀 생각입니다.

  2. Mr.Dust 2007/04/19 22:00

    의문1. 링크가 없다면 누가 저 기사를 볼 수 있을 것인가?
    의문2. 광고주나 협력업체의 페이지에만 링크를 달 수 있어, 그곳을 통해서만 들어갈 수 있다면, 페이지뷰가 줄어들 것은 당연한 것인데, 그런 사이트에 누가 광고를 줄것이며, 협력을 유지할 것인가?
    의문3. 그런 건 생각이나 해봤을까?

    꼭 물어보고 싶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4/20 11:34

      개인이라면 그럴 수도 있지만 언론사에서 저러니 황당하더군요.

  3. U.Seung 2007/04/19 22:58

    한국 온라인 신문 협회(http://www.kona.or.kr/)에는..
    신문사들의 저자권 보호를 위한 사용자 가이드라인을 제공하고 있는데. eDaily는 협회에 가입하지 않았네요..

    예전에는 다른 Major 신문사도 직접링크(Deeplink)에 대해서 말이 많았었는데 지금은 모두 허용하는 추세로 가고 있습니다.
    e-Daily도 곧 허용하게 될날이 올것 같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4/20 11:36

      예. 링크에 대한 개념이 없었기 때문에 발생한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언론사는 주소를 치고 들어와 기사를 찾을 때까지 노출을 생각해서 직접 링크를 반대했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만.

  4. rince 2007/04/19 23:06

    허...링크도 허락을 받아야한다니...
    어이없는 웃음이 나오네요.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4/20 11:36

      예. 개인의 글이라면 그럴 수도 있지만 언론사에서 저러니... 링크에 대한 개념이 없는 것 같습니다.

  5. niss 2007/04/20 00:19

    링크허락이라;; 무슨;; 저건 말도 안되는 말입니다...하나의 신문사라는 언론보도 매채가 저러니;;

    perm. |  mod/del. reply.
  6. 호박나무 2007/04/20 00:25

    딴지인지 뭔지는 모르겠지만 제생각을 얘기해보고싶네요
    일단 특정한 경우를 설정하지않구요 순수하게 자신의 글의 노출정도와 범위는
    웹의 정신이라는말로 강요할수있는 얘기는 아닌거같습니다.
    각각 개인의 생각이 다르고 의도가 다른이상 웹이라는게 탄생하게된 의미와 반드시 부합하여야만 하는건 아니지않을까요?
    소수의 이해든 다수의 이해든 좋지만 그렇다고해서 개인의 의사를 강요하고 묵살하는게 누구에게 좋은걸까요?
    결국 다수또한 한개인에서 시작한다는 점에서 말이죠
    저의 생각도 도아님의 글에 일부분(웹의 특성과 구조적인 방향) 공감하지만 그건 시스템적인 이해이지 결국 웹도
    사람이 모여 만들고 크든 작든 웹의 일부라고 생각하네요 아무도 볼수없게 라는것조차 여러가지의 이유가있을텐데
    저도 가끔 접근의 편의성때문에 혼자만 보는 글이나 일기등 을 웹에 저장해두곤합니다.하지만 저 위의 경우를 봤을때
    노출은 하데 자신의 홈페이지를 대문부터 경유하기를 원하는듯한데 이건 확실하진 않지만
    노출의 범위를 줄이고자 라거나...
    과거 인터넷뉴스들의 직접링크를 거부했던 이유인 컨텐츠를 제공하고 광고의 노출을 그만큼 더 얻고자하는
    하지만 사실은 더 적은 노출로 오히려 광고의 노출이 많지않아지는걸 이해하지못하는 어리석음의 반복일수도
    뭐 기타 여러가지의 이유가있을수있는거겠죠
    어찌됐든 굳이 자신의 생각을 피렵한다면 그걸 막을 권리는 적어도 다른사람에겐 없는게 아닐까요?
    하다못해 자기혼자 보기위한 커뮤니티를 운영한다치더라도요.
    웹의 정신이 정보의 공유와 정보의 접근성의 단소화에 있지만 그건 한사람의 참여라도 더해질때 발전해가는게
    맞습니다.
    하지만 그이유때문에 웹환경에서 배척한다면 한 사람이 없는거보단 언젠가 돌아설수있는 가능성쪽이 더 나은 방향이 아닐까요?
    과거 인터넷 홈페이지만들기가 붐인 시절이있었습니다. 하지만 그 홈페이지를 유지하고 관리 보수하는것이 여간
    만만치 않아 많은 지인들이 웹환경을 떠났었죠 그후 싸이월드라는 좀더 관리가 쉽고 커뮤니티를 연계하는 서비스가 나오면서
    인터넷의 접근성이 쉬워지고 그중 일부가 다시 자신에게 맞는 환경을 찾아 블로그와 각종 인터넷 인프라가 증가한것도
    한사람이라도 더 쉽게 접근하고 사용할수있는 싸이월드의힘은 무시하기 힘들죠.
    어찌됐든 웹이 발전하고 성장하기위해선 한사람이라도 웹이라는 환경에 심취하고 이해해 나갈때 발전하게되는게 아닐까요?
    도아님의 시선으로 보자면 접근성과 정보공유의 목적에서 가장 큰 장애는
    로그인을 기반으로하는 모든 커뮤니티들일수있는거죠
    이런곳은 일반적으로 링크를해도 로그인하지않으면 보지못하는글들이 대부분이죠
    머 저의 결론은 웹의 정신도 좋지만 단 한면이라도 개인의 의사는 존중받아야하고
    이해를 하면좋은것이고 아니면 그냥 흘려보내도 좋은
    서로에게 불쾌해질수있는 상황은 좋지않은거같습니다.

    =ㅂ =;아 그리고 가르칠려고하는거 아닙니다. 그냥 의견의 하나로 보아주시고
    도아님의 판단에 삭제하셔도 무방한 잡담이네요

    perm. |  mod/del. reply.
  7. 호박나무 2007/04/20 00:28

    아;;개인의 글이아니네요 처음부분을 별생각없이 읽고 지나쳐서;;
    온라인 신문사의 얘기였군요;;이런 무안할때가;;;
    =ㅛ =;;죄송합니다;;;ㅎㅎㅎ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4/20 11:38

      예. 개인적인 글이라면 굳이 올릴 필요가 없는 글입니다. 개인적인 글이라면 당연히 글을 올린 사람의 선택권이 있기 때문입니다.

      다만 그런 글이라면 굳이 공개할 필요가 없는데 공개하는 것은 조금 무리가 있다고 봅니다.

  8. 댕글댕글파파 2007/04/20 09:06

    제가 지금 쓰고 있는 스킨제작자의 블로그를 제 블로그에 링크를 시켜서 몇번 찾아갔는데...
    어느 순간 무단링크로 의심이 된다는 팝업창이 뜨면서 접속이 안되더라구요...
    순간...당황했던 기억이 납니다...링크도 무단링크를 하면 안되는구나...
    뭐..지극히 개인적인 블로그니 그려러니 했는데 온라인 언론에서 링크를 금지하면 -_-;;;;;;
    news로서의 역할을 얼마나 할 지 궁금하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4/20 11:40

      얄밉게 링크를 거는 사람이 있습니다. Frame를 이용해서 주소는 자신의 주소로 뜨게 하고 다른 사람의 홈페이지를 하단 프레임에 붙여서 마치 자신이 다른 홈페이지의 주인처럼 행세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 경우 저도 불법링크로 보고 원래의 창이 뜨도록 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일반적인 링크를 불법으로 보면 펌만 늘어나는 역효과가 있습니다.

  9. Prime's 2007/04/20 11:16

    공감이 가네요.
    인터넷의 근간은 링크.

    잘못 알고 있는 것일지도 모르나.
    저작권자의 허락 없이 가져다 쓰는 것은 문제가 되지만.
    그것을 링크의 형태로 가져가는 것은 큰 문제가 없다고 들었습니다~.

    과도한 신문사간 경쟁의 산물일듯 싶군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4/20 11:41

      광고 노출을 올리기 위해 그런 것이었습니다. 그러나 오히려 링크가 광고 노출에 더 효과적입니다.

  10. 댕글댕글파파 2007/04/20 13:25

    전 Frame을 이용할 줄도 모르고 그냥 도아님 블로그랑 다른 링크들과 같이 링크시켜 놓은건데..좀 당황스럽더라구요^^;;
    꼭 죄지은 기분이 들어서 -_-;;

    perm. |  mod/del. reply.
    • zinopy 2007/04/21 11:02

      아마 그 분은 트래픽 문제로 그런 것 같은데요? 계정을 사서 운영하시는 경우 트래픽에 민감하시더라구요.

    • 도아 2007/04/21 12:36

      이미지를 링크한 것이 아니라면 상관없습니다. 댕글댕글파파님도 이미지를 링크한 것 같지는 않고요.

  11. zinopy 2007/04/21 10:58

    도아님 엔트리에 표시되는 제목을 한글에서 영문으로 바꾸셨군요. ^^
    훨씬 보기 좋고 깔끔하네요. 한글이 주소창에서 제대로 표시되지 않는 한 어쩔 수 없는 부분 같습니다.
    그러고 보니 주말마다 코멘트를 달게 되네요 -ㅁ- 주말 잘 보내세요.

    댓글 달고 나서 이 포스트보다 최근 포스트를 보니 아니군요; 예전 포스트만 보다가 이 포스트를 보고 제가 위와 같이 느낀 것 같습니다.

    http://codian.net/wp/archives/441 (저는 무단 링커 -_-)
    위 포스트를 읽었던 예전 기억이 떠올랐었거든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4/21 12:38

      현재 시험중입니다. 한글 문제때문에 태그를 영어로 바꾸고 이 영어로 주소를 표시하는 방법을 생각 중입니다. 문제는 이렇게 하면 글이 명확하지 않아서 고민 중입니다.

      그리고 디렉토리의 /는 표시하는 것이 표준입니다. /를 하지 않으면 파일로 인식하고 그 덕에 미세한 차이지만 아까운 네트웍 자원을 잡아먹기 때문입니다.

      zinopy님도 주말 잘 보내세요. 항상 행복하시기 바랍니다.

  12. ANANKE 2007/04/24 03:01

    시사보도(단순사실)에 대한 권리는 누구도 가지고 있지 않으며, 더우기 링크를 이용한 방법이라면 전혀 문제될 것이 없습니다.
    "디지털은 자유다"라는 책의 pp.162-176에는 '링크하고 공유하라'는 제목의 글이 실려있습니다. 이 책에 따르면 이미 인터넷 뉴스 기사의 링크에 관한 문제로 미국에서는 1997년 워싱턴포스트와 토탈뉴스 간 한 차례 법적 분쟁이 있었습니다.
    그 판례가 어떠했는가를 떠나 기존의 인쇄 출판 저작물에서는 사실이나 의견에 대한 증빙자료로 타 저작물을 저작권자의 동의 없이 인용해 왔습니다. 또한 인용 시 반드시 명확한 출처를 기제하도록 하여 누구라도 출처에 접근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즉, 저작물의 복제가 아닌 인용은 저작권자의 동의를 구하지 않고도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가능했다는 것입니다.
    더우기 사실 전달에 불과한 시사보도는 저작권법 보호대상이 아니므로 이런 저작물은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만약 이런 내용을 복제한다고 해서 처벌한다면 이것은 마치 헌법을 웹페이지에 게시한 이유로 처벌받는 것과 같은 사건이 될 것입니다.
    앞서 언급한 미국의 예에서는 비록 화해로 끝났지만 링크 자체는 허용하나, 원고의 뉴스 기사가 피고의 웹페이지 화면(로고, 음성, 텍스트 등)과 함께 표시되지 않도록 iframe 링크 사용을 금하며, 로고나 상표 등의 이미지를 무단으로 도용하지 않는다는 것에 합의하였습니다.
    따라서 기존 출판 저작물의 관점, 저작권법의 관점, 그리고 인터넷 뉴스 제공자 간 합의 내용으로 볼 때 웹 주소를 이용한 뉴스에 대한 링크는 합리적이라 할 수 있습니다.

    시사보도가 아닌 개인의 순수 창작물(수필, 일기, 문학 등)의 경우 독점 배타적 권리는 인정하나 인용을 막아서는 안되며, 링크나 웹 노출 조차 허용하지 않는 권리 설정이 필요한 경우(예술/발명 등의 계획 및 진행에 대한 블로그 등) 그에 합당한 기술적 조치(비밀글 등)를 취해야만 한다고 봅니다. 이에 관해서는 출판된 아이디어에 대한 특허권 성립여부와 영업비밀 유지 성립요건으로 설명 할 수 있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4/24 12:33

      명확한 답변 감사합니다. 사실 저작권 문제가 아니라고 해도 링크까지 막는다는 것은 조금 이해가 가지 않더군요. 아울러 공개하지 않을 자료라면 보안 장치를 두는 것은 당연하고요.

  13. 1234321 2009/03/25 05:42

    효과적인 협박글에 못이겨 댓글 달고 갑니다. ~_~
    생각보다 비정하시군요 ㅎㅎ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
    건승하시고 올 한해도 계획했던 일 모두 이루시기를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25 12:24

      감사합니다. 링크까지 막는 것은 조금 무리라는 생각이 듭니다. 더구나 언론사가...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