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경림의 시인을 찾아서라는 글에서 알 수 있듯이 이 책을 통해 '시가 얼마나 아름다울 수 있는지'를 알았습니다. 1권을 재미있게 읽어서 다시 2권을 읽었습니다. 1탄보다 나은 2탄은 없다는 영화계의 속설처럼 2권 보다는 1권이 훨씬 재미있고 유용했습니다.

2권을 읽다보니 그리메라는 말이 나오더군요.

그리메,,,

그리메가 무슨 뜻일까요? 야후 국어 사전을 찾아보니 그림자의 '옛말'이라고 간단히 나오더군요. 그러나 제가 그리메를 기억하는 이유는 그림자의 옛말이어서가 아닙니다. 책을 읽다보니 그리메(스크린)라고 되어 있더군요.

'스크린 역시 그림자를 비추는 것'이고, 그리메라는 말 자체가 무엇인가를 그리는 판(메)같은 느낌이 들기 때문에 스크린에 대한 우리말로 아주 적당하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아울러 예쁩니다. 이 나이에 예쁜 것을 왜 찾을까 싶지만 이왕이면 다홍치마라고 뜻도 적당하고 예쁘면 더욱 좋지않을까요?

아무튼 이제 스크린 대신에 그리메라는 말을 사용하려고 합니다. 동의 하시는 분은 댓글을 팍팍 달아 주시기 바랍니다.

관련 글타래

2006/11/21 14:36 2006/11/21 14:36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offree.net/trackback/568

Facebook

Comments

  1. 지영수 2006/11/21 22:56

    여기가 어디예요? 뿅하고 이곳에 왔네요. QAOS쥔님!
    고마버요.
    좋은정보 주시고.
    사랑해요. 에잉 인간적으로

    perm. |  mod/del. reply.
  2. goohwan 2006/11/22 12:31

    좋군요 그리메 강추합니다. 우리말 이어서도 좋지만 말씀하신대로 단어가 이뿌네요 어감도 좋고 널리 퍼져서 꼭 쓰였으면 합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6/11/23 17:37

      예. 저렇게 좋은 말이 있는데 왜 스크린이라는 말이 더 많이 사용되는지 모르겠습니다.

  3. jks9203 2006/11/24 01:24

    그리메 얼핏들으면 무언가를 그리워하는것 같네요 ^^; 스크린이라는 말보다 훨씬 정감있고 좋네요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6/11/24 09:06

      그린다는 것처럼 들릴 수도 있고, 그리워 한다는 것처럼 들릴 수도 있습니다. 어느쪽이든 스크린보다는 정감있고, 뜻이 더 분명하게 전달되는 단어 같습니다.

  4. 김성훈 2006/11/28 15:50

    도아님을 정통부로~ ㅋ
    외래어가 난무하는 가운데 하나둘씩 우리말로 대체해 갈 수 있다는 것은 도아님같은 분들의 노력이 하나둘씩 모여서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저 역시 다른분들과 마찬가지로 강추합니다 넘 좋네요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6/11/29 11:21

      감사합니다. 정통부까지 갈 필요없이 몸소 실천하는 것이 최선인 것 같습니다.

  5. 댕글댕글파파 2006/11/29 10:17

    저 책을 읽은지가 오래되어서 거의 기억이 안나네요..ㅠㅠ
    책을 보면 모하냐구요...머리에 남는게 없는데..-_-;;
    그리메...어감상 좀 기분이 가라앉긴 하지만 스크린을 그리메로 사용하자는 의견에 적극 동의 합니다.^^ 댓글 팍팍 달아주세요~~~ㅎㅎ
    모꼬지 이후 참 맘에 드는 말이 생겼네요~ 그리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6/11/29 11:22

      시인을 찾아서 2권 중 기억에 남는 내용이 그리메 딱 하나입니다. 1권은 정지용의 향수를 너무 아릅답게 읽어서 대부분 기억에 남아 있는 반면에...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