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나간 사진

요즘 사용하고 있는 디카는 Xacti CG6이다. 디카라기 보다는 캠코더에 더 가까운 녀석이다. 작기 때문에 가지고 다니기 편하고 동영상 기능이 좋아 아이들 동영상을 찍기위해 구입한 모델이다. 작티를 사용하기 전까지 사용한 모델은 코닥의 DX7590이다. 10배 줌에 세미 DSLR급 디카로 구입한지는 2~3년 정도 된 것 같다. DX7590은 일반 카메라에 가깝기 때문에 들고 다니기 불편해서 요즘 사진을 찍을 때 사용하는 카메라는 작티이다.

그런데 작티는 동영상 기능은 뛰어난 편이지만 카메라 기능은 다른 디카에 비해 떨어진다. 물론 사진 실력이 없는 것도 한 이유일 것이다. 오늘 오랜 만에 'DX7590'으로 사진을 찍고 디카의 메모리를 확인해 보니 생각지도 못한 사진들이 담겨있었다. 예전에 친구집에 놀러 가서 친구 아이들과 함께 찍은 사진. 언제 찍었는지 모르겠지만 이와 의 사진이 잔뜩 있었다.

친구 집에 갔다오면서 글을 올리려고 했었는데 아마 잊어 버리고 난 뒤 작티를 구입했기 때문에 아예 잊어 버린 것 같았다. 사진 초반부에 나오는 분홍색 옷을 입은 아이가 친구의 큰 아이이다. 친구를 닮아 아주 이국적이고 눈이 상당히 크다. 이렇게 예쁜 아이가 이를 "오빠!!! 오빠!!!" 하며 따라 다녔지만 녀석은 아직 오빠의 의미가 모르는 듯 귀찮아 하는 것 같았다.

아 네가 좀금 더 자라기 전에 너를 오빠라고 부르는 여자 아이를 여러 명 사귀어 두렴. 이 아이들 중 한둘은 네가 자란 뒤에는 이런 인연이 아니라면 감히 만나보기 힘들 정도로 예쁘게 자란단다.

이글루스에서 사진 삭제

아빠의 충고는 어디선가 본 글을 기억을 토대로 재구성한 것이다.

관련 글타래

2007/12/22 20:25 2007/12/22 20:25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1418

Facebook

Comments

  1. Leodio 2007/12/22 21:49

    아드님과 따님이 정말 많이 큰 것 같습니다^^
    도아님의 자녀분들을 개인적으로 아는것은 아니지만 그간 보아오던 사진들을 떠올려보니
    오늘 소개하신 사진의 아이들은 정말 눈에띄게 컸다는 느낌이 드네요.
    두 아이 모두 참 이쁜 것 같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2/23 08:19

      예. 예전 사진과 비교하면 정말 많이 컷습니다. 우영이도 아주 어른스러워 지고요.

  2. jwmx 2007/12/22 22:54

    아이들이 매우 예쁘군요. 인형같습니다.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2/23 08:20

      감사합니다. 오랜만에 글 남기시는 것 같습니다. 저도 방문해본지가 오래됐지만요.

    • jwmx 2007/12/23 14:42

      하하, 도아님의 블로그를 매일 들르면서 말씀을 올리지 못했습니다.
      항상 좋은 글 고맙습니다. 애독자인만큼 댓글이라도 자주 올렸어야 했는데
      점점 게을러지네요. ^^
      아무리 게을러도 아이들이 하도 예뻐서 댓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

    • 도아 2007/12/25 11:27

      앗... 그러셨군요. 방문, 댓글 감사합니다.

  3. 주희아빠 2007/12/22 23:02

    사진을 보니 참 예쁘네요

    참, 그 오빠얘기는
    무슨 은행장이 아들에게 보내는 충고였던가에 나오던데요
    밥그릇을 설겆이통에 넣으라는둥, 화장실에 가서는 한발짝 앞으로 서라는둥

    크게 도움되는 내용같지 않은데 많은분들이 좋아하더군요
    뭐 다 취향차이겠죠.....................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2/23 08:21

      감사합니다.

      저도 모두 다 좋아하는 것은 아니고 인용한 글처럼 일부만 좋아합니다. 인생을 사는데 큰 도움이 되는 것은 아니지만 한 개인을 기준으할 때 수긍이 가는 내용도 있기때문입니다. 특히 여자 아이들은 정몰 몰라 보게 바뀌더군요.

  4. 고양이의 노래 2007/12/23 06:36

    이런 사진 보여 주실때 마다 꼭 결혼하면 첫 자식은 딸래미로 ㅜㅜ라는 생각이....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2/23 08:22

      첫 아이가 딸이면 둘째가 조금 조신하게 놉니다. bluenlive님이 그 경우인데,,, 둘째가 다예보다 훨씬 순하게 놀더군요. 다예는 지 오빠 노는 것을 봐서... 거의 장난이 아닙니다.

  5. 댕글댕글파파 2007/12/23 19:42

    다예는 갈 수록 이뻐지는군요^^
    이렇게 이쁜 가족들과 즐거운 연말 보내세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2/25 11:30

      감사합니다. 댕글댕글파파님께서도 즐거운 연말 되시기 바랍니다.

  6. 미르~* 2007/12/23 21:23

    다예는 크면 남자 여럿 울릴 겁니다.. ;;

    우영이는 아버지의 조언을 가슴 깊이 새겨들어야 할 것 같네요...
    저런 이쁜 아이를 귀찮아 하다니... -_-;;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2/25 11:30

      예... 감사합니다.

      이번에는 친구 큰 딸보다는 친구 둘째 딸을 엄청 좋아하더군요.

  7. mepay 2007/12/24 11:01

    다예는 정말 미녀의 조건을 타고난것 같습니다..(저는 방송용 멘트는 잘 하지 못함으로..못생겼으면 못생겼다고 해버림..-_-;;)

    미르님 말씀 처럼 나중에 크면.. 남자들 여럿 울리겠습니다..
    김태희처럼 공부도 잘하고..얼굴도 이쁜 다예가 될것 같습니다.

    perm. |  mod/del. reply.
  8. 나무 2007/12/24 12:30

    가족 모두 즐거운 성탄절 되시길 바랍니다.
    건강하세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2/25 11:31

      감사합니다. 나무님도 즐거운 연말 되시기 바랍니다.

  9. Prime's 2007/12/24 12:44

    네가 좀금 더 자라기 전에 너를 오빠라고 부르는 여자 아이를 여러 명 사귀어 두렴. 이 아이들 중 한둘은 네가 자란 뒤에는 이런 인연이 아니라면 감히 만나보기 힘들 정도로 예쁘게 자란단다.

    어디선가 들어본 이름이네요.
    아버지께서는 친구를 잘 사귀라고 하셨습니다..
    지금까지 주욱~ 같이하는 친구들은.. 있습니다..ㅋ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2/25 11:32

      제 글 끝에도 있지만 어디서 들은 것을 재구성한 것입니다. 꽤 여러 가지가 있었는데 저는 저 말만 기억이 나더군요.

  10. 이정일 2007/12/25 18:23

    역시 아이들 사진은 아무리 봐도 질리지 않는군요.

    도아님, 성탄절 잘 보내고 계신지요?
    며칠 가족들과 함께하느라 와보지도 못하고...

    메리 크리스마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2/26 12:05

      저도 크리스마스때 손님이 와서 거의 정신이 없었습니다. 남은 한해 잘 마무리하시기 바랍니다.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