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에 대한 의미 부여..

신혜철도 죽은 병아리 한마리에 의미를 부여했듯이.. 그 돈이란 것에 의미를 부여하자면.. 자기가 실제 떼부자가 아닌 담에야 이 세상에 돈 가진 사람에 대한 불쾌가 질투나 억하심정이 아니라고 스스로에게 당당하게 대답하기 어렵기 때문인게 사실이 아닐까 싶다..

그렇다고 당당하기 위해 자기가 떼부자가 되어야 한다면야..."꼬우믄 너두 돈 벌어라..." "돈이 최고다는.." 사람들.. 특히 기성세대들의 말과 하나도 틀리지 않은 나자신을 발견하게 된다..
단지..

내가 이 있는 위치에 있느냐.. 없는 위치에 있느냐 하는 차이만 있을 뿐.. 돈 만 가지고 생각해 봐도... 만약 나한테 떼부자와 떼거지 둘중 하나의 을 꼭 선택하라고 한다면.. 난 떼부자를 선택할 수 밖에 없다...

적어도 을 조건으로 악용하거나.. 그걸 빌미로 나쁜짓을 하게되면 문제가 되겠지만.. 반면 그걸 유용하고 빛나고 값진곳에 쓰게되면 많은 사람들로 하여금 존경도 받을테고 나스스로도 부끄럽지 않을것이다...

진짜 사랑을 받았다는건 뭘까... 그리고 이란건 뭘까.. 이런 물음을 스스로에 던져 본적이 있다..

어쩔수 없이 있어야 되는거... 삶을 윤택하게 하고 인간답게 살아갈수 있게 해주는것.. 좋은차는 아니어도 웬만한 차가 있어야 하고.. 넓은집이 아니어도 살만한 공간이 있어야 하며.. 좋은 직장이 아니어도 최소한 오후 시간에는 자기 시간이 있어 취미생활도 할 수 있고 여유롭게 세상을 살아갈수 있는것... 어렵다는 친구를 도와줄수있고..어려운 사람들을 위해 조금이나마 베풀수 있는거..

"정말로 사랑을 주고 받아본 자 정말로 삶의 고통과 행복을 누려본 자만이 꼭 돈에 얶매이지 않고 살아갈수가 있다고들 한다.."

하지만 그건 정말로 현실 도피형이고 지금 당장의 느끼는 감정일것이다.

모든 인간에게는 천사악마의 두 측면이 있다고 한다... 내가 누군가와 어떻게 관계를 맻는가에 따라... 그 상대에게서 무엇을 발현하게 만드는 가에 따라 똑같은 세상은 악마같은 인간들만 득시글 거리게 되기도 하고 천사들이 쉬어가는 곳이 되기도 한다...

물론 많은 경우 지나친 돈과 권력은 자의 반.. 타의 반.. 다른 인간에게서 돈과 권력이라는 물질적 성격에 같은 자성을 가지고 끌리는 물질적(악마적) 기질만을 끌어내게 되는 것 같지만.. 우리가 숨쉬고 살아가는 이땅은 돈을 가지고서도 천사처럼 행하는 사람도 많고...그렇게 존경받는 사람들또한 많다..

백명이 내게 물어온다면 난 후자를 택할것이고 그꿈을 위해 지금의 선택을 한것이다...

시간은 흐르고..훗날에 웃는 사람이 진정한 승자라고 생각한다..

예전에 회사다닐적 조금 일찍 일어나 이 노래를 듣고 회사에 갔는데 하루 종일 멜로디가 귓가에서 웅웅 거렸다.. 그 남자 그 여자 작사작곡의 웨이백투러브 라는 영화 오에스티다..

관련 글타래

2007/11/16 10:30 2007/11/16 10:30
글쓴이
author image
모든 쇼핑몰이 대박을 터트리는 그날을 위해~mepay blog
도아의 세상사는 이야기에 글을 올립니다. 글이 많이 부족 합니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1322

Facebook

Comments

  1. Magicboy 2007/11/16 11:37

    제게 돈이란 걸 가르쳐주신 분이 해준 말이 갑자기 떠오르네요.

    " 일단 부자란 자신이 만족해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남에게 베풀수 있는 사람이고, 남에게 베풀지 못하는 사람은 여전히 굶주려 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부자가 아니다. 돈의 많고 적음은 부자의 척도가 될수 없다.
    그리고 또 부자에도 2종류의 부자가 있는데, 작은 부자와 큰 부자가 있다.... 작은 부자는 하기 싫은 일을 하지 않아도 되는 정도의 부를 가진 사람이고, 큰 부자는 하고 싶은 일을 할 수 있는 정도의 부를 가진 사람이다"

    (왠지 적고보니..본문과는 전혀 상관없는, 쌩뚱맞은 댓글이..--;;.. . .. 이 블로그만 오면 제가 이상하게 변하는것 같아요..ㅎㅎㅎ..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1/16 11:51

      명언인 것 같습니다. 제 생각도 비슷합니다. 베풀 수 있어야 부자고 부자가 되어야 베풀 수 있죠.

      이 블로그만 오면 제가 이상하게 변하는것 같아요..

      그래서 자주 안오신 것인가요?

    • Magicboy 2007/11/16 13:10

      쿨럭.. 설마요..^^;

  2. ARMA 2007/11/16 13:21

    지금 현재상태 점심먹고 배부른 상태에서 글을 읽고 노래를 듣고 있으니...
    전 지금 부러울게 없네요.....
    라고 쓰고 있는데 노래가 끝나면서 다시 현실로..... 암울한 대한민국으로 와버렸네요...이런..ㅜㅜ
    "그래서 자주 안오신 것인가요?" 라는 말에 저까지 덜덜덜...~
    전 자주 오고 있습니다만. 쿨럭~ ^^;

    미페이님 글 매력있어요~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1/16 15:07

      예. 좋은 글이 많습니다. 공감가는 내용도 많고요.

  3. 댕글댕글파파 2007/11/16 14:55

    드류를 좋아하고 저런 로맨틱 드라마를 좋아해서 저 영화도 봣었는데 노래가 너무 좋아요....^^

    perm. |  mod/del. reply.
  4. 연재 2007/11/19 05:36

    돈이란 것이 없다면 우리 모두가 더 가난해질 겁니다
    돈이란 것이 없다면 세상의 발전이 느려질 겁니다
    돈을 아끼는 가난한 자는 있지만 돈을 아낄줄 모르면 더이상 부자가 안될겁니다
    복권에 당첨되는 사람들은 대부분 인생을 망칩니다
    돈이 많다고 꼭 돈을 쓰는건 아닙니다
    죽을때까지 모으기만 하고 죽을수도 있습니다

    perm. |  mod/del. reply.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