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가촌 칡냉면

지금까지 먹어본 냉면 중 맛있는 냉면은 많지 않았다. 다른 사람이 맛있다고 해서 가보면 사실 냉면 맛은 거기서 거기였다. 메밀도 비슷했다. 메밀도 맛있는 집은 거의 없었지만 가끔 정말 맛있는 집이 있었다.

지금까지 살면서 냉면을 맛있게 먹은 집은 두 군데 였다. 한군데는 대치동 롯데 백화점 옆에 있던 삼봉 냉면이었다. 본점은 현재 강릉집으로 바뀐 곳에 있었고 롯데 백화점(구 그랜드 백화점) 지하 음식 매장에서도 냉면을 팔고 있었다. 처음 냉면 맛을 본 곳은 바로 이 음식 매장에서 였다.

삼봉 냉면은 일반 냉면과는 달리 면발이 아주 얇다. 자체에 냉면 뽑는 기계가 있으며, 육수와 양념 모두 자체에서 생산한다고 했다. 물대신 육수를 주며, 육수가 맛있기 때문에 냉면에 들어가는 것은 거의 없어도 맛은 일품이었다. 어떤 이유에서 없어졌는지 모르겠지만 냉면이 생각날 때면 꼭 생각나는 집이다.

두번째로 먹은 맛있는 냉면은 인천에 살때 였다. 까르프에 갔다가 물건이 없어서 월마트(현 이마트)로 걸어 오는 중간에 많은 사람들이 줄을 서있는 음점이 하나 있었다. 바로 소갈비 살을 주로 파는 논골집이었다.

사람이 너무 많은 것이 인상적이라 나중에 이 집을 방문했는데 일단 홀에서 서빙하는 사람들이 일을 아주 잘했다. 소갈비 살도 맛있었다. 특이한 것은 된장국인데 시중에서 파는 된장이 아니라 시골에서 가져온 막된장으로 끊인 된장국이었다. 막된장으로 끓인 된장국 치고 맛있는 된장국을 찾기 힘든데 이 된장국은 정말 맛있었다. 손님에게 파는 버섯을 다듬으면서 나오는 버섯 대를 된장국에 사용함으로서 재활용의 묘미도 살린 된장국이었다.

우엉맘이 냉면을 먹고 싶어해서 냉면을 시켰는데 이 집 냉면은 다른 어떤 집의 냉면보다 맛있었다. 일단 냉면이 다른 집과는 달리 녹색이었다. 즉 칡 냉면도 아니고 일반 냉면도 아니었다. 냉면 육수는 일반 냉면 육수가 아니라 꼭 맛있는 김치 국물 같은 육수였다. 따로 양념장을 하지 않아도 붉은 색 육수였다. 한번 냉면 맛을 본 뒤에는 꼭 시켜 먹을 정도로 맛있었다.

문제는 논골집의 음식맛이 주인이 바뀌면서 모두 바뀌었다는 점이다. 주인만 바꼈다면 서빙하는 사람들은 같을 텐데 서빙하는 사람들도 모두 바뀌었다. 막된장으로 만들던 된장국은 일반 된장국으로 바뀌었고 녹색의 시원한 냉면은 일반 칡 냉면으로 바뀌었다. 그래서 바뀐 이유를 서빙하는 사람들게 물어 봤지만 원래 그랬다는 답변외에 다른 답은 받지 못했다.

이렇게 길게 냉면의 맛에 대해 얘기하는 것은 사실 주변에 눈을 씻고 찾아 봐도 냉면을 맛있게 하는 집이 없기 때문이다. 따라서 식당에서 냉면을 시켜 먹는 때는 거의 없다. 며칠 전에도 동내 분과 삼겹살에 냉면을 먹었다. 동네 분의 얘기로는 고기도 맛있고 냉면도 맛있다고 한다. 사실 이집에서 삽겹을 팔고 있는 것을 모른 이유는 간판에 냉면이 들어간 냉면 전문집이었기 때문이다.

고기를 굽는 시스템은 잘되어 있지만 막상 고기는 맛이 없었고 전문 메뉴라는 냉면도 맛이 없었다. 그러다가 gomdori님 블로그에 올라온 대가촌 냉면에 대한 글을 읽고 대가촌 냉면을 주문했다. 주문한 시간이 늦어서 인지 어제 냉면이 도착했다.

포장을 뜯어 보니 gomdori님 얘기처럼 포장 상태가 상당히 좋았고 오후 6시가 지난 시간에 냉면을 받았지만 육수가 아직도 시원했다. 최소한 만 24시간은 버틸 수 있을 정도로 포장을 해서 보낸 것 같았다. 내용물은 칡냉면 10개가 함께 포장되었 있었다. 함께 포장되어있지만 뭉처 있는 것은 아니고 용기별로 나누어 함께 포장되어 있다. 냉면 육수 10개. 양념장 1개. 양념 김치 1개. 강겨자 10개.

칡냉면

해든나라 칡냉면이라고 되어 있다. 10개가 하나의 포장에 담겨 있으며, 통채로 냉동 보관해도 큰 문제는 없다. 한 40초 정도 삶으면 먹기 적당하게 삶아진다. 다만 먹기 전에 찬물로 치대고 꽤 깨끗하게 씻어 주어야 한다.

안쪽 포장

안쪽을 보면 알 수 있지만 개별 포장이 되어 있는 것과 큰 차이는 없다. 그러나 공간의 활용을 생각하면 작은 봉지로 낱개 포장을 한 뒤 보관하는 것이 좋다.

맛?

앞에서 얘기했듯이 맛있는 냉면집을 찾는 것은 정말 힘들다. 대가촌 냉면 역시 아주 맛있다고 할 수는 없다. 그러나 어줍잖은 식당에서 나오는 냉면 보다는 맛있다. 아울러 가격이 싸다. 옥션에서 판매되고 있는 가격이 1'1500원 이고 택배비가 3000원이며 10인분이 오기때문에 1인분 당 가격은 배송비를 포함해서 1450원인 셈이다. 면은 끓는 물에 30~40초만 넣었다 빼면 되기 때문에 조리도 아주 간단하다.

(사진은 나중에 추가하겠습니다).

관련 글타래

2007/07/14 09:03 2007/07/14 09:03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1020

  1. Subject : 인터넷 냉면 개봉기 - < 대가촌 냉면 >

    Tracked from Easy Review 2007/07/14 11:46 del.

    인터넷 냉면의 장점은 무엇 보다도 저렴한 가격이다. 1인분 당, 890원~1200원.옥션이나 G마켓에 가면- 요리짱,킹콩,옥천냉면 등이 판매되고 있다. 오늘 소개할 상품은 대가촌 냉면이다. 사실 다른..

Facebook

Comments

  1. selic 2007/07/14 09:25

    전 예전에 개포동에 살아서 그랜드백화점에 자주 갔었는데. 그때 지하에 있는 삼봉냉면집에 자주 갔었습니다. 분당에 수내역에도 삼봉냉면집이 생겨서 가봤었는데. 그때 맛이 나지 않는것 같더라구요.
    지금은 제가 공부하는 분당문화정보센터에서 파는 물냉면(2.500원)을 자주 먹는데. 초절임무에 오이를 채썰어서 넣고 커다란 얼음도 넣어주는데. 상당히 맛있어서 자주 먹고 있습니다. ^.^
    그랜드백화점에서 수영도 배우고 했었는데.. 예전에는 근처에 그랑프리도 있었는데.흠.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7/14 09:50

      삼봉 냉면도 여러 곳에 있지만 그랜드 옆의 삼봉이 가장 맛있더군요. 체인인지 이름만 같은 곳인지 모르겠지만요.

  2. gomdori 2007/07/14 11:48

    냉면 30일 먹기 강행군을 했더니, 이제는 고기가 땡기네요
    인용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트랙백 걸구 갑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7/15 06:15

      냉면을 무척 좋아하시는 군요. 30일씩 냉면을 드셨다니.

  3. 누피 2007/07/14 15:09

    혹 서울 지하철 6호선 창신역 근처 가시게 되면 깃대봉 냉면을 찾아 드셔보세요.
    제가 초등학교 시절부터 먹고 자란 비빔냉면인데 매운 거 좋아하시는 분 입맛에 잘 맞을 겁니다.
    그런데 충주 사시며 그 근방 가실 일이 거의 없겠군요. ^_^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7/15 06:15

      예. 알겠습니다. 창신역... 언제 갈지는 모르지만 시간이 되면 꼭 한번 가보겠습니다.

  4. 자취폐인 2007/07/16 01:39

    먹을만한 면이면 그나마 다행인겝니다.

    전 왜이리두 운이없는지 냉명집을 찾을때마다 고무줄 뜯어먹고난 느낌만 받는지라.

    참난감합니다.

    제가 모란시장 옆에 사는데 근처에 맛있는 냉명집 아시는 분 계신가요~?

    추천해주시면 쌍방울 날리도록 달려가서 먹어보겠습니다.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7/16 10:17

      저도 그래서 냉면집은 잘 가지 않습니다.

  5. Zet 2007/07/16 07:57

    위엣분 냉면집을 가지 마시고 고깃집에서 냉면을 시키세요~ 고무줄 냉면 거의 없더라구요 고깃집은ㅋ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7/16 10:18

      고기집에서도 대가촌과 같은 것을 사다가 하는 것 같더군요. 직접 하는 때는 많지 않을 것 같더군요.

  6. gmdori 2007/07/16 10:49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7/16 12:43

      질문은 이 글이 아니라 메뉴의 문답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아울러 비밀 글로 올리는 질문은 받지 않습니다. 그 이유는 문답을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7. gomdori 2007/07/16 10:51

    유명 냉면집을 제외하고는, 일반 음식점, 냉면집,고깃집에서는 대가촌과 같은 업체에서 납품 받아 사용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대가촌(해든나라) 자기들 말로는 오프라인 판매 1위라고 하데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7/16 12:43

      저도 업체의 것을 납품 받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맛이 다들 비슷합니다.

  8. gadget 2009/06/28 15:24

    저도 오늘 대가촌 물냉면 10인분을 옥션에서 주문하였습니다. 저는 가격이 다른 곳 보다 월등히 비싸면 그만큼의 뭔가가 있다고 생각하는 사람인지라 아마도 맛이 좋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품평도 다들 좋은편이니 적어도 맛이 없지는 않을테고 뭔가 특별한 맛이 있으리라 기대하며...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6/29 03:52

      아주 맛있다고는 하기 힘들어도 식당에서 사먹는 냉면보다는 맛있습니다.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