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의 일이다. 서울에서 충주로 오는 중이었다. 갑자기 웬 봉고차가 깜빡이도 켜지 않고 갑자기 우리 차선으로 끼여들었다. 놀란 우엉맘은 경적을 울렸다. 그리고 이런식으로 막무가내로 껴든 차는 마치 기분이 나쁘다는 듯 브레이크를 밟으며 다시 우리 차를 가로 막았다. 깜박이도 켜지않고 다른 차에 갑자기 끼워들었지만 놀라 경적을 울리는 것은 기분나쁘다는 것이었다. 그런데 도로에서는 이런 무식한 운전자가 정말 많다. 자신이 무엇을 잘못했는지 조차 모르는 무식한 운전자.

이렇다 보니 교통 사고에서는 목소리가 큰 사람이 이긴다는 것이 하나의 철칙이 되었다. 그래서 자신의 잘못을 알면서도 피해를 입는 것이 싫어서 잘못을 인정하지 않고 목소리를 높인다. 그리고 이런 것을 당연한 것으로 안다. 아울러 실제 도로에서 이런 사람을 정말 자주 만난다.

꽤 오래 전의 일이다. 매형 후배에게 급작스런 전화가 왔다. 차 사고가 났다는 것이다. 사고의 내용은 이렇다. 비가 엄청나게 오고 있었다. 비가 너무 많이와 앞이 보이질 않는 상황에서 적색 신호등을 보고 일시 정차를 했다. 이때였다. 비속을 과속으로 달리던 차량이 매형 후배의 차을 박았고 매형 후배의 차는 마침 주변 냇가에서 놀던 사람의 소나타를 박아 버렸다.

근본적으로 매형 후배의 차를 들이 박은 사람의 문제였다. 아울러 이 운전자의 입에서는 술냄새가 났다고 한다. 그래서 일단 그 사람을 붙잡고 경찰을 불러 음주 측정을 하자고 했다. 그런데 이 이야기를 들은 음주 운전자가 차에서 도끼를 꺼내 휘둘렀고 결국 이 사람은 그자리에서 차를 타고 도망쳤다고 한다.

그런데 문제는 여기서 끝나지 않았다. 이번에는 매형 후배의 차가 들이받은 소나타의 주인. 어차피 귀책 사유가 도망간 운전자에게 있고 매형 후배 역시 피해자이기 때문에 보험으로 처리하면 모두 끝나는 문제였다. 그러나 어찌됐건 매형 후배 차에 의해 피해를 입은 것이기 때문에 매형이 소나타 주인이 강원도까지 갈 수 있도록 택시를 대절해 주고 차 역시 매형이 아는 집에서 수리해주겠다고 제안했다.

그런데 소나타 운전자는 여기서 생때를 부리기 시작했다. 자신의 차는 임시 번호판을 달고 있는 새차이므로 수리로는 안되고 새차를 사달라는 것이었다. 처음에는 차수리에 택시 대절까지 생각했던 매형은 결국 보험으로 처리했다. 당연한 얘기지만 이 경우 양쪽의 과실은 별로 없다. 소나타의 수리비와 매형 후배차의 수리비를 합한 뒤 아마 산정된 과실율에 따라 보험금이 부담되었을 것이다.

술을 마시고 폭우가 내리는 중에 과속을 한 운전자상대방 운전자에게 아무런 과실이 없는 것을 알면서도 택시 대절에 새차를 사내라고 한 운전자. 모두 황당하고 어이없는 운전자 같지만 의외로 이런 운전자가 많다. 그 이유는 운전을 기술로 알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운전자가 여성일 때에 이런 운전자를 만나면 사실 방법이 없다. 이런 선량한 운전자에게 아주 좋은 상품이 있다. 바로 유비원의 차량용 블랙박스 DRS1100이다. 필자는 원어데이에서 경품으로 당첨됐고 또 goohwan님이 선물로 주신 덕에 두대나 가지고 있는 제품이다. 아울러 이제품에 대한 자세한 리뷰는 여성 운전자를 위한 차량용 블랙박스, X-Driven DRS1100 리뷰를 통해 볼 수 있다.

아이디어는 상당히 좋은 제품이지만 영업력이 미약한 듯 출시가는 34'9500원이지만 당시 옥션에서는 최저가 19'8000원에 팔리고 있었다. 또 유비원외에도 차량용 블랙박스 시장을 인식한 듯 유케텍이라는 중소업체에서도 비슷한 제품과 저가의 제품을 출시할 예정이다.

그런데 지난 일요일 시사매거진 2580에서는 20초, 사고 그 순간의 기록이라는 상당히 의미있고 재미있는 보도를 했다.

택시가 좌회전 하다가 직진하는 버스와 충돌했다. 택시에 탑승했던 승객은 즉사했고, 택시 기사 역시 며칠 뒤 사망한 사건이었다. 이 사건의 증은 사고 운전자인 버스 운전사 밖에 없는 상황이었다. 여기서 버스 운전자는 자신은 신호에 맞게 진입했고 택시가 신호를 무시하고 진입했다고 증언했다고 한다. 다른 증인이 없기 때문에 사거리에 플랭카드를 걸거 사고 목격자를 찾아야 하는 상황이었다.

동영상 삭제 알림

그것이 알고 싶다에 출연한 뒤 제 출연분을 유튜브에 올렸습니다. 그런데 이 것을 SBSi에서 저작권 위반으로 신고, 유튜브 계정이 잘렸습니다. 이 덕에 유튜브에 올린 동영상 강좌의 대부분이 사라졌습니다. 복구 가능한 동영상은 페이스북을 통해 복원하고 있습니다. 이 부분에 대한 더 자세한 이야기는 협객 백동수와 드라마 무사 백동수의 차이는?라는 글의 남은 이야기를 보기 바랍니다.

사고 차량의 동영상 촬영분. 택시 회사가 덤탱이 쓸 수 있는 상황이지만 이 차량용 블랙박스때문에 택시 회사는 혐의를 벗었다. 다만 버스 운전자처럼 자신의 잘못을 뻔히 알고 속이는 운전자가 많다.

그런데 이 차량에 차량용 블랙박스가 설치되어 있었고 이 블랙박스를 확인한 결과 택시 운전자는 정상 신호에서 진입했지만 신호를 무시한 버스 운전자에 의해 사고가 난 것으로 판정된 것이다. 차량용 블랙박스의 진가가 발휘되는 순간이었다. 효용성을 인정한 인천에서는 인천 택시 모두에 이 차량용 블랙박스를 달고 있다고 한다. 또 블랙박스의 사고 기록을 직원들 교육에도 활용한다고 한다. 아울러 차량용 블랙박스가 모든 현장을 기록하기 때문에 운전자도 조심 운전을 하게 되고 그덕에 사고율도 상당히 줄었다고 한다.

그런데 재미있는 것은 이 제품의 이름이다. 필자가 알고 있는 유비원 제품과 외관도 같고사용하는 프로그램도 모두 똑 같다. 다만 이 제품은 유비원 제품이 아니라 현대 폰투스 제품이라고 한다.

왼쪽이 폰투스, 오른쪽이 유비원. 회사 이름은 다르지만 생긴 것을 똑 같다. 파워는 빨간색, GPS는 파란색 LED를 사용하는 것도 같지만 외관도 아주 똑 같다. 다른 점은 설치한 위치만 차이가 난다.

왼쪽이 폰투스, 오른쪽이 유비원. 화면 구성과 디자인이 완전히 똑 같다. 유비원 DRS1100이 PONTUS HDR-1000으로 바뀐 것만 차이가 있다.

유비원이 좋은 제품을 만들었지만 영업력이 없어서 돈이 많은 폰투스 제품으로 판매되고 있는 것 같았다. 역시 방송의 효과는 아주 뛰어난 듯 필자의 블로그도 차량용 블랙박스라는 검색어로 유입되는 사람들이 늘었다. 아울러 같은 제품이지만 필자가 리뷰를 할 당시 19'8000원까지 떨어졌던 은 현재 29'8000원으로 가격이 무려 10만원이나 올라있었다.

좋은 제품이 잘 팔리고 있는 것을 보면 기쁘기도 하지만 작은 기업이 좋은 제품을 만들고도 자본력과 영업력이 딸려 다른 기업의 하청으로 들어가는 것을 보면 이 것이 우리 중소기업의 현실이며, 미래가 되지 않을까 걱정이 앞선다. 나무를 지탱하는 것은 물론 큰 뿌리다. 그러나 그 나무를 살리는 것은 그 뿌리에 붙어있는 아주 작은 잔뿌리다. 그런데 우리사회는 아직도 이런 간단한 것을 모르고 있는 것 같아 아쉽다.

관련 글타래
2008/08/06 15:49 2008/08/06 15:49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컴퓨터 팁&텍
트랙백 많은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offree.net/trackback/1913

Facebook

Comments

  1. 공상플러스 2008/08/06 16:27

    와! 이런 일도 있었군요. 그런데 이거 비슷하게 생겼네요..뭔가 헷갈릴듯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8/09 02:01

      같은 제품입니다. OEM으로 납품한 것이 아닐까 싶더군요.

  2. 푸른하늘 2008/08/06 16:35

    차량용 블랙박스라... 문제는 이게 일반화되면... 예를 든 사고에서 버스운전자가 몰래 떼 내어 가버릴 수 있다는..

    perm. |  mod/del. reply.
    • goohwan 2008/08/06 19:22

      음.. 비행기 블랙박스처럼 안전한 보안장치가 필요하겠군요
      생산되는 차마다 의무적으로 장착하고 나오게 된다면 누군가 빼내갈수 없도록 차량 내부에 설치되면 좋겠군요^^

    • 도아 2008/08/09 02:02

      그럴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블랙박스가 사라졌다는 것 만으로도 의심을 피하기 힘들기 때문에 쉽게 선택할 수 있는 것은 아닌 것 같습니다.

  3. neojzs 2008/08/06 17:32

    하청이라도 해서 회사명맥을 유지하면 그나마 다행이죠. 헐값에 인수되는게 다반사라서요.

    perm. |  mod/del. reply.
  4. goohwan 2008/08/06 19:21

    아쉽네요 개인적으로 폰투스라는 이름보다는 유비원이 마음에 드는데요... 인수되었나 봐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8/09 02:02

      회사는 그대로 유지되는 것으로 봐서 인수라기 보다는 하청같습니다.

  5. jyudo123 2008/08/06 19:37

    헐... 정말 폰투스라고 명칭이 체인지 되나욧....?/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8/09 02:03

      DRS1100은 그대로 팔리고 있습니다. 폰투스 제품은 시중에서 구할 수 없고요. 따라서 개인이 구입하는 것은 유비원, 납품되는 것은 폰투스 같습니다.

  6. 강병희 2008/08/07 02:32

    저 제품 사려고 지켜보던 1인 입니다...

    가격이 더 떨어질거 같아 기다리고 있었는데, 1월부터 지켜 보았구... 도아님 글도 읽은터 였습니다.

    근데 며칠전 검색해보고 깜짝 놀랬습니다.. 10만원이나 올라있더군요...

    역시 현다이 넘들이 가격을 장난친거군요...

    회사를 인수한 후 가격을 올려버린건가???

    암튼 구매하려던 입장에서는 무지 아깝게 되었군요...

    좀 더 떨어질때까지 기다려 봐야죠..

    그리고 이 제품은 사고시 충격 센서 감지후 앞뒤 영상을 저장시키는 방법을 쓰는데...

    일본제품 ashin은 실시간으로 동영상을 저장하고 메모리의 앞부분부터 덮어쓰는 방식을 쓰고 있더군요...

    말로는 일본내에서 판매1위 제품이라는데... 관심있으신분들은 함 가보세요... 링크 걸어 둡니다.

    http://blog.naver.com/doowon10?redirect ··· 52266462

    도아님 두대 소유중이시면 한대 파실 의향 없으신지요??? ㅎㅎㅎ

    perm. |  mod/del. reply.
    • Raymundo 2008/08/07 17:13

      저 ubone 제품도 마찬가지로 운행 내내 동영상을 저장합니다. 그리고 사고 등 충격을 받거나, 운전자가 직접 긴급버튼을 누르는 순간의 전후 영상을 또 따로 저장합니다.

      (즉 정상운행 동영상 따로, 사고 순간 동영상 따로)

    • 강병희 2008/08/08 14:38

      맞습니다... 유비원 제품도 풀로 저장했다가 센서감지 전,후 영상을 기록 저장 하는 제품이군요...^^

      제가 505인가 하는 제품과 착각했나 봅니다...ㅡㅡ;

    • 도아 2008/08/09 02:04

      DRS1100 초기 제품은 사고 동영상만 기록합니다. 제가 가지고 있는 것은 사고 동영상만 기록하죠. 그 뒤 펌웨어가 업되서 모두 기록하는 것 같습니다. 제가 구입할 당시에는 최대 2G까지 지원했는데 지금은 8G까지 지원하는 것 같더군요.

      그리고 두개를 받았지만 하나는 장모님께 드렸습니다.

  7. luckydos 2008/08/07 10:50

    저런 제품 하나 있으면 좋겠네요...누가 잘못을 했는지 확실히 알수 있어서요.

    제품은 좋은데...현다이 에서 장난을 치다니...정말 싫어요...

    대기업이 중소기업을 죽이는 이런....일들이 정말 싫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8/09 02:05

      예... 우리나라는 중소기업이 살아갈 수 없는 환경인 것 같습니다.

  8. buzz 2008/08/07 10:51

    도아님의 해당 포스트가 8/7일 버즈블로그 메인 헤드라인으로 링크되었습니다.

    perm. |  mod/del. reply.
  9. 삭제한 글 2008/10/29 14:26

    작성자가 삭제한 글입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10/29 14:26

      제가 사용하는 것은 512M, 그것도 회사에서 제공하는 것만 가능하다고 하더군요. 요즘은 펌웨어가 좋아져서 8G도 지원하는데 이 것 역시 펌웨어만 업하면 가능합니다. 다만 펌웨어 업데이트는 직접 해도 되는데 굳이 AS를 보내라고 했는지 모르겠군요. 제가 보기에는 구입하신 물건이 예전 물건이 아닌가 싶군요. 일부 예전 제품은 펌웨어 업데이트로는 되지 않고 보내야 하는 것이 있더군요.

      다만 택배비건은 다시 전화해서 받으셔야 할 것 같습니다. 자신들이 부담하기로 했으면 부담해야 하니까요.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