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쉬는 글]나는 중독된 것일까?

최고의 IT 기기

iPod Touch는 내가 사용해본 전자기기 중 최고의 기기다. 작고 세련됐다. 고상하며 편하다. 쉽지만 강력하다. 올해 구입, 경품, 리뷰등으로 사용한 전자기기는 많다. 일단 85만원에 구입한 고진샤 K801B가 있다. 또 XNotemini의 체험단에 선정되면서 XNotemini도 사용하고 있다. 블로그 마케팅으로 오즈폰인 터치웹폰도 사용하고 있다. 또 블로그코리아의 리뷰 신청으로 사용하게된 듀오펜. 올블로그 위드블로그에서 뽑혀 사용하게된 피톤샤워까지.

는 내가 사용해본 전자기기 중 최고의 기기다. 작고 세련됐다. 고상하며 편하다. 쉽지만 강력하다. 올해 구입, 경품, 리뷰등으로 사용한 전자기기는 많다. 일단 85만원에 구입한 가 있다. 또 의 체험단에 선정되면서 XNotemini도 사용하고 있다. 으로 폰인 도 사용하고 있다. 또 블로그코리아의 리뷰 신청으로 사용하게된 듀오펜. 올블로그에서 뽑혀 사용하게된 피톤샤워까지.

이들 기기 중 가장 마음에 드는 기기가 iPod Touch다. UMPC(Ultra Mobile PC)인 나 넷북인 보다 활용도가 더 좋은 것이 iPod Touch이다. 8.9cm(대각선)의 작은 액정, 480x320이의 낮은 해상도. 어찌보면 쓸데가 별로 없을 것 같은데 UMPC나 넷북 보다 활용도가 좋다. 무선 인터넷이 안되는 곳에서는 게임기, 인터넷이 되는 곳에서는 브라우저. 환율도 iPod Touch로 확인하고 주가도 iPod Touch로 확인한다. 을 가려고 하면 역시 iPod Touch로 날씨를 확인한다.

로 지구 탐험도 해보고 심심하면 로 동영상을 본다. 최신곡 100곡을 받아 노래를 듣기도 하고 아이들 사진으로 전자앨범으로 활용하기도 한다. 아이들이 태어났을 때부터 찍어둔 동영상을 보면 꼭 을 탄 기분이다. 이외에도 많다. App Store에 등록된 프로그램이 만종을 넘었다고 하니 활용도는 계속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iPod Touch에서 자주 하던 게임이 있다. iZoo라는 게임이다. 보석을 세개이상 가로 세로로 맞추면서 판을 깨는 게임이다. 1.x에서는 무료로 설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인데 펌웨어를 2.x으로 판올림한 뒤에는 이 게임을 찾을 수 없었다. 대신 iZoo와 아주 비슷한 Bejeweled 2라는 게임이 있다. 기본적으로 게임을 하는 방식은 같지만 규칙이 약간 다르다. iZoo는 보석의 수가 지정되어 있다. 예를들어 각각의 보석을 9개씩 깨면 한판이 끝나며, 그 다음은 15개씩 깨는 식이다.

반면에 Bejeweled 2는 보석수가 정해져 있지 않다. 아래쪽 수평 막대가 왼쪽에서 오른쪽 끝으로 가면 한판을 깰 수 있다. 또 더 이상 이동 시킬 수 있는 보석이 없으면 게임이 끝난다. 요즘 심심하면 하는 게임이 Bejeweled 2이다. 아케이드가 아니고 엔드리스로 하다 보니 점수가 계속 누적된다. 그리고 어제 200만점을 돌파했다. 200만점이라는 점수를 보니 불현듯 iPod Touch에 중독이 된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 물론 게임도 중독된 것 같다.


관련 글타래

2008/12/14 10:25 2008/12/14 10:25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2181

  1. Subject : 악!! 내 아이팟 터치가!!

    Tracked from www.PYOUNGWON.com 2009/01/02 08:30 del.

    음.. "오늘은 차마고도 ost를 들어야지" 하면서 노래를 넣는데 갑자기 정지가 되었다.. 엥?! 왜, 이러지!? 당황할 뻔했다.. 새해 소망중에 하나가 '모든일에 의연하게 대처하자.' 인데.. 집에 있는 ?

Facebook

Comments

  1. 아카사 2008/12/14 10:52

    저도 시험기간에 블로깅 하는게,, 블로그에 중독된것 같습니다(.......)

    perm. |  mod/del. reply.
  2. 미르~* 2008/12/14 11:05

    예전 제 첫 PDA 때부터 존재하던 게임이네요~ ㅎㅎ
    제가 아는 거의 모든 모바일기기로 포팅된 히트 게임이기도 하구요...

    오리지널은 말씀해주신 Bejeweled 구요...
    개발사인 PopCap이 정식으로 발매한 플랫폼이 아니라면,
    다른 개발사에서 다른 이름으로도 꼭 발매하는 인기 게임입니다...

    묘한 중독성 + 엔들리스 모드 때문에 정신없이 하다보면...
    액정에는 십자줄무늬가... -_-;;;
    그래서 액정 파괴 게임으로도 유명했습니다...

    터치는 손가락으로 하니까 액정에 손상이 갈 일은 없겠군요...
    손톱 긴 여자분 한테만 맡기지 않으신다면~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12/14 12:49

      터치는 손톱이 길어도 됩니다. 액정이 강화유리라서 어지간 하면 생채기가 나지 않습니다.

  3. 연유 2008/12/14 11:43

    한가지에 중독된다면 헤어나오기 힘들죠.
    더군다나 아이팟터치는 무궁무진한 확장성을 가지고 있으니,
    정말 못 헤어나오실지도..;;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12/14 12:50

      예. 프로그램 찾는 재미도 상당히 쏠쏠합니다.

  4. 짱양 2008/12/14 12:08

    아이폰 기다리다 보니,,
    이젠 터치 사기도 애매해져 버렸네요...
    내년까지 기다리려니 시간이 많이 남았고,,
    터치 사자니 아이폰 출시되면 가격 많이 떨어질것같고,,ㅋㅋ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12/14 12:51

      내년 4월이라고 하는데 나와도 떨어질 가능성은 드뭅니다. iPhone으로 가기 보다는 Touch+휴대폰으로 가는 사람이 많을 것으로 생각하거든요. iPhone의 휴대폰 기능은 떨어지는 편이니까요.

  5. bluenlive 2008/12/14 13:13

    에효~ 터치... 아이폰...

    실컷 고민한 결과, 지금 폰 + 터치 로 생각했다가 결국은 아이팟은 포기쪽으로 결론냈습니다.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12/14 13:30

      저는 고민 중입니다. 원래는 iPhone이 나오면 바로 바로 갈아 타려고 했는데 전화기능 때문에 잠시 유보 중입니다. 제품을 보고 구입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았습니다.

  6. SCV君 2008/12/14 14:13

    저는 약간 다른 경우지만, 블로그 중독인 것 같습니다.. 쿨럭
    덕분에 여러가지 상황이 겹쳐 시험공부가 평소 배로 힘드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12/14 15:01

      블로깅도 바찌면 헤어나기 힘듭니다.빨리 공부하세요.

  7. 신문깔아라 2008/12/14 15:43

    저도 터치를 사고 싶지만...돈이..ㅠㅠ

    얼리어답터가 되고 싶지만 통장 잔액이 바닥을 칠까봐 못하고 있어요.ㅠㅠ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12/14 16:37

      저도 산 것이 아닙니다. 올6월에 경품으로 받은 것입니다.

  8. 아크몬드 2008/12/14 16:19

    비쥬얼드는 참 재미있는 게임이죠! Windows Mobile용 Bejeweled를 군대 가기 전에 하루에 몇 시간씩 했던 기억이 나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12/14 16:38

      의외로 단순하며 중독성이 있는 것 같습니다.

  9. 웬리 2008/12/14 16:44

    저도 고민 좀 하다가, 걍 Oz 되는 PDA폰으로 가고 걍 터치 유지 하기로 했습니다!! 터치는 쓰면 쓸수록 애플 대단하다는 생각 밖에 안 들어요. 특히나 햅틱과 같은 다른 터치 기반 기기들을 접할 수록 더 한거 같아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12/15 08:42

      저도 비슷합니다. 아이폰의 전화기능이 과연 국내 사용자를 충족 시킬 수 있을지는 여전히 의문이더군요.

  10. 푸른곰 2008/12/15 11:05

    iPhone이 오더라도 Touch도 쓰자 싶어서 오늘 터치를 주문했습니다.
    쩝. Bejeweled는 사실 제가 PocketPC를 쓸 때부터 마(魔)의 프로그램으로 통했습니다. 뭐랄까. 액정보호지를 깔지 않은 사람은 범접할수가 없었던 프로그램이었죠. ㅎ 저도 한동안 20불인가 주고 등록해서 정신없이 가지고 놀던 기억이 납니다.

    ... Application은 모르겠는데 벌써 iTunes Store에서 15불어치 음악을 질러버렸습니다. (해보면 아시겠지만 너무 쉽기 때문에 금방 지릅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12/15 12:52

      터치를 쓰면 금방입니다. 돈 나가는 것은... 애플이 장사를 잘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죠.

  11. 학주니 2008/12/15 11:13

    저도 뭐 중독이 맞을 듯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12/15 12:53

      애플 기기가 가지고 있는 매력인 것 같습니다.

  12. 푸른곰 2008/12/15 15:58

    iTunes에서 음악이나 동영상을 사보면 다른 곳에서는 못삽니다. 불편해서.
    iPod 5th를 쓰고 있었는데 버튼 누르기가 무섭게 다운로드 되서는 iPod에 전송이 되기 때문에... 말씀하신것처럼 돈 금방나가죠. 몇몇 사람들은 iTunes Store에서 산 수십만원어치 음악에 볼모가 잡혀서 아이팟 이외에는 못쓰는 처량한(?) 신세가 있기도 합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12/15 16:01

      예. 그런 분들이 많더군요. 그래서 저는 MP3를 직접 넣고 있습니다. 원래 음악을 잘 듣는 것도 아니어서요.

    • 푸른곰 2008/12/15 16:23

      저도 많이 듣진 않는데 그러니 더욱더 찾기가 귀찮더군요 CD립해서 듣거나 간신히 받거나 해서 넣어놓으면 그것때문에 더 안듣고...(악순환) ㅡㅡ; 원클릭이 많이 부럽습니다. 우리나라 가요도 그러면 잔뜩 사주고 싶은데요.

  13. 공상플러스 2008/12/15 17:01

    저거 비슷한게 의외로 많아요.. 에버폰의 바이러스 헌터 같은거나.. 그런거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12/16 13:48

      많이 있습니다. 터치 1.x만 해도 Gemlogic, iZoo등 여러개가 있으니까요.

  14. 지하 2008/12/15 18:07

    저..저도 그렇습니다. 길거리에만 나가면
    wifi 잡히나 일단 키고 봅니다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12/16 13:48

      저도 비슷합니다. myLGnet이 보이면 횡재죠.

클릭!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