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세통신, X-Cable

1990년의 일이다. 다른 연구실 사람들이 우리 연구실로 견학을 왔다. 견학의 이유는 아주 간단했다. '2400bps'나 나오는 초고속 모뎀을 구경하기 위해서였다.

2002년쯤 인것 같다. 옆 사무실 직원이 형의 아파트로 놀러를 갔는데 그 아파트에서 100Mbps의 초고속 인터넷 서비스를 하고 있다는 것이다. 내가 알고 있기로 당시 가장 빠른 초고속 인터넷 서비스는 목동 아파트 단지에서 시행하고 있던 '상하향 10M'의 단지넷이었다.

조금 의아한 마음으로 벤치비에 접속해서 확인해보자 정말 상하향 100M의 서비스가 있었다. 아이비넷에서 분당의 한 아파트에 상하향 100M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고, 실제 속도는 하향 80M, 상향 60M 정도가 평균값으로 나왔다.

2004년 얼마전의 일이다. 장안동의 아파트에 새로 입주한 사촌 동생집을 방문했다. 사촌 동생이 인터넷이 느리다고 했서 겸사 겸사 사촌 동생의 컴퓨터를 봐줬다. 컴퓨터에 깔려있는 수십개의 스파이웨어를 잡고 벤치비에서 속도를 측정하자 별다른 조작없이 하향 80M, 상향 50M라는 경이적인 속도가 나오는 것이었다. 물론 집주인인 사촌 동생도, 사촌 동생의 동생도 믿지않았다. 팝폴더에서 테스트용으로 화일하나를 다운받자 영화 한편을 순식간에 다운받는 것이었다(아이고 부러워).

내가 사는 아파트에는 하나로 ADSL, 믿을 수 없는 KT의 IP-ADSL, 배째라 통신(별칭, 돌넷, 두루넷)의 케이블, 보장해주는 속도는 없지만 싸니까 쓰라는 타키넷 정도가 서비스되고 있었다.

배째라 통신의 속도측정 결과

처음에는 배째라 통신(돌넷, 속도 상하향 0.6M)[1]을 한 5개월 사용하다 하나로 ADSL Mid로 지금까지 사용해왔다(약 3년째). 조금 속도가 빠르다는 KT의 IP-ADSL로 바꾸고 싶지만 KT의 서비스가 엉망인 것은 허다못해 이도 알고 있으므로 포기했다. 그런데 며칠전 온세통신에서 전화가 왔다. 온세통신의 새로운 상품, X-Cable을 써보라는 것이었다. 하향 25~30M, 상향 10M~15M는 나온다는 것이었다. 아파트에 깔리는 광랜보다는 속도가 느리지만 기존에 사용하던 하나로의 ADSL Mid에비해 하향 10배, 상향 20배의 속도를 기존 ADSL 가격보다 싼 가격(3년 약정시 부가세 포함해서 25,900원)에 제공해 준다는 것이었다.

일단 인터넷에서 X-Cable에대한 정보를 검색했다. 그러나 이게 웬일인지, 원하는 정보는 나오지 않고, X(야한)-Cable(케이블 TV)나, X(크로스)-Cable에대한 정보만 나오는 것이었다. 간신히 국내의 한 업체에서 X-Cable 모뎀을 개발했다는 소식을 듣고, 해당업체에 접속했지만 X-Cable에대한 정보는 없었다. 몰모트가 되는 심정으로 X-Cable을 신청했고, 오늘로 4일째된다. 지금까지는 아주 대만족이다(물론 국내 통신사의 작태를 보면 언제 속도가 10M이하로 떨어질지 모르지만).

온세 X-Cable의 속도측정 결과

관련 글타래

  • 리플송(플래시) 나는 싸이월드를 사용하지않는다. 이유야 많겠지만 일단 불편하다. 제... 새창
  • 어느 독일인의 글 손기정 가슴에서 일장기를 지운 동아일보 han.politics 뉴스 그룹에 ... 새창
  • 재미있는 한통 Quiz 1. 한통이 느릴까요? 거북이가 느릴까요? 1. 얇은 실이 잘 끊어 ... 새창
  • 인터넷이란 >조카: 그럼 넷스케이프(Netscape)는 요? >이모: 넷은 역시 그물이고 스케이프는 전망, 경치라는 뜻이니 "그물 전망", 즉 네트가 잘 보이는 전망 ..."> >조카: 이모! 인터넷(Internet)이 뭐예요? >이모: 응- 인터는 안에 라는 ... 새창
  • 정보화 사회의 의문점들 MS Word도 워드인가? 삼성 컴퓨터도 컴퓨터인가? Hitel도 PC ... 새창

  1. 배째라 통신의 프리미엄 속도는 평균 하향 2M, 상향 0.5M 정도가 나오지만 랙이 무척 심하고(한시간에 서너번), 하루에 한번씩 장애(한시간 정도)가 발생하고, 일주일에 한번 정도 하루종일 넷트웍이 불통되었다. 더욱 놀라운 것은 노드간 속도가 가장 빠른 Korea.com에서 파일을 받아보면 대부분 60Kcps(480Kbps)를 넘지 못했다. AS 기사를 부르면 이 속도가 무척 잘나오는 속도라고한다. 상담원에게 항의하면 확인 후 다시 연락을 주겠다고 하지만 그 연락을 받아본적이 없다. 
2004/10/11 11:19 2004/10/11 11:19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186

Facebook

Comments

  1. 허니랑 2004/10/27 21:21

    저도 x-cable 씁니다만, 처음 한두주일은 속도 좋았습니다. 그러나 날이 갈수록 속도는 떨어지고 지금은 10메가 정도면 잘나오네요. 가끔씩 클릭하고 담배한대 피워야 할때도 있고요. as 불러도 집이 비워져 있어 제대로 as도 못받고 항상 30메가가 유지되면 좋으련만.. 참고로 저는 하나로 프리미엄 쓰다가 바꾼것입니다. 하향 8메가라도 항상 그걸 유지해주니 속도감은 그때가 좋았던거 같아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5/01/19 19:52

      우리나라 통신사들이 자주 부리는 술책중 하나가 처음 가입시에는 속도를 올려놓고 시간이 지나면 속도를 점점 떨어트리는 짓입니다. 따라서 X-Cable을 선택할 때에도 무척 고민했던 부분중 하나입니다. 그런데 X-Cable을 선택한 이유는 1. 아파트까지는 광으로 온다는 점 2. 아파트에서 가입받을 최대수로 전체 인터넷 사용자의 25%로 보고 있다는 점 3. 속도 조정이 아파트 옥상의 광 단말기를 통해 가능하다는 점 4. AS 센터가 집에서 아주 가깝다는 점 때문입니다. 사실 하나로에서 VDSL을 제공했다면 아마 안바꿨을 겁니다. 하나로의 속도 안정성은 아주 뛰어나서 3년동안 말썽을 부린적이 거의 없었으니까요.

      반신반의하면서 X-Cable을 신청하고 약 20일 넘게 사용하고 있습니다. 지금도 하향 29M~30M, 상향 10M 정도가 나옵니다.

      그러나 제글의 마지막에도 있듯이 국내 통신사의 작태는 믿을 수 없으므로 조금 더 두고 봐야겠죠.

  2. 공상플러스 2009/01/18 14:57

    이걸 보니까 예전에 전화선에 안정기를 꽂지 않아 인터넷 속도가 3Mbps가 된 추억이..
    물론 1년도 채 되기 전이지만요

    perm. |  mod/del. reply.

클릭!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