딱걸렸어, 위즈위드

난장 구매대행, 위즈위드

해외 구매대행을 통해 물건을 구입했다. 그런데 구입한 물건에 'Not for sales'라는 라벨이 붙어있다. 화가 나서 구매대행 사이트에 전화하니 'Not for sales'는 '세일하지 않는다'는 것이므로 '아무 문제가 없다'고 웃낀다. 세상에 과연 이런 사이트가 있을까? 된장녀들이 MD를 하고 있는 '위즈위드'라는 구매대행 사이트다. 이 사이트는 상품평을 사전검열한다. 그런데 이런 검열은 상품평만이 아니다. 블로거의 글도 검열한다. 그리고 알바를 동원해서 악풀을 단다. 오늘은 위즈위드 알바의 정체를 밝힌다.

구매대행 서비스

위즈위드라는 쇼핑몰을 알게된 것은 꽤 오래 전의 일이다. 당시 제온 CPU로 서버를 만들 생각을 하고 있었는데 국내에선 제온 CPU의 가격이 너무 비싸 외국의 쇼핑몰에 눈을 돌렸다. 국내의 제온 CPU에 대한 수요가 워낙 없어서 발생한 일이겠지만 국내에서 200만원 정도 팔고 있는 CPU 보다 캐시의 크기가 배나 큰 동급의 CPU를 4분의 1 가격인 499 달러에 파는 것을 보고 외국에서 구매하기로 결정했다.

문제는 이 업체가 해외 배송을 하지 않는 다는 점. 에 있는 지인에게 부탁해서 가져올까 생각도 해봤지만 그것도 마땅치 않았다. 이때 혹 구매대행이나 배송대행을 해주는 회사기 있지않을까 싶어서 찾아 봤는데 이때 알게된 회사가 위즈위드였다. 아이디어는 괜찮지만 나와 같은 방법으로 외국에서 물건을 구매하는 사람이 몇이나 될까 싶어서 프린터용 RAM만 주문해보고 이 사이트에 대해서는 완전히 잊어 버렸다.

그러던 중 요즘 팀블로깅을 함께하고 있는 mepay님이 위즈위드에 대한 글을 올렸다. 바로 해외 구매 대행 쇼핑몰 위즈위드의 콧대는 얼마나 높을까?라는 글이다. 글을 읽어 보면 알 수 있지만 그리 매력있는 쇼핑몰은 아니다. 그러나 명품을 선호하는 된장녀들과 선발 주자라는 입지를 이용해서 승승장구하고 있으며, 쇼핑몰로서 상상하기 힘든 어처구니 없는 짓을 한다는 내용이었다.

출처: 위즈위드엔 '나쁜 상품평' 없다 - 인터넷 한겨례

사례1: 지난 12월 윤기도씨는 위즈위드에서 '이태리점퍼'라는 말을 믿고 점퍼를 구입했다. 그런데 배송을 받고 포장을 뜯어보니 안감의 털이 빠진 채 바느질 상태도 엉망이었다. 윤씨는 곧장 고객센터에 반품을 요청했지만 돌아온 답변은 취소비용 5만5천원을 지불하라는 것. 제품이 이탈리아산인지조차 의심스러웠던 윤씨는 해외 운송장 번호를 요구했지만 번호를 알 수 없다는 말 뿐 어떠한 조치도 받을 수 없었다..

사례2: 작년 8월경 위즈위드에서 물건을 구입한 홍승범씨는 'Not for sale(비매품)'이라는 텝이 버젓이 붙어 있는 바지를 배송 받았다. 고객센터에선 "not for sale이란 세일을 하지 않는 물건"이라며 하자가 없다고 답했다. 화가 난 이씨는 항의 메일을 보냈지만 업체 측에서는 메일이 잘 보이지 않는다는 이유로 답변을 회피했다. 이씨는 더 이상 피해자가 없어야 한다는 생각에 상품평을 올렸지만 이씨의 상품평은 등록되지 않았다..

Not for sale(비매품)을 세일(할인)하지 않는 물건이라고 했다는 부분에서는 사실 어이가 없었다. 고객 상담을 이렇게 하고 피해사례가 워낙 많다보니 소보원 고발도 많고 심지어는 안티 카페까지 있다고 한다. 또 상품평은 철저한 검열을 실시하기 때문에 좋지 않은 상품평은 아예 올라가지 않는다고 한다.

할렘가 쓰레기통에서 주어왔는지 청바지에 캐첩자국이랑 시체 썩은 냄새가 나서 교환을 할려고 글을 올렸는데 몇분 지나서 글이 삭제되버렸다.

위즈위드 알바

삭제한 것도 삭제한 것이지만 청바지에 캐첩자국이 있고 시체 싹은 냄새가 난다는 이야기에 정말 할말을 잃었다. 그런데 며칠 전 해외 구매 대행 쇼핑몰 위즈위드의 콧대는 얼마나 높을까?에 다음과 같은 댓글이 달렸다.

출처: 해외 구매 대행 쇼핑몰 위즈위드의 콧대는 얼마나 높을까?댓글

김재롬 - 2007/11/02 14:12

글쓰신분이 전자상거래를 잘 모르시나봅니다.

"판매자가 위즈위드와 계약을 하여 위즈위드에서 판매할것인지 말것인지를 결정해 위즈위드 측에서 위탁으로 물건을 팔아주는 방식이다. 입점한 판매자들은 직접적으로 고객과 협상을 할수 없으며 반품이나 교환등을 전적으로 위즈위드에서 관리한다. 이렇게 되다 보니 위즈위드의 MD(merchandiser)들의 상품 결정권은 막강하다.."

위즈위드는 오픈마켓이 아닙니다. gs이샵이나 cj몰 일반쇼핑몰처럼 당연히 상품선정을 MD가 하고, 그게 MD의 업무 중의 하나입니다. 너무 모르시네요. 그리고 판매자와 고객의 협상은 오픈마켓이나 옥션을 제외하고는 원래 쇼핑몰과 고객간의 커뮤니케이션만 발생합니다.

전자상거래 너무 모르시는 분이, 정확하지 않은 정보를 올려서 안타까운 마음입니다.

내용을 보면 알 수 있지만 내용을 읽지 않고 쓴 물타기성 글이다. 이 글을 쓴 mepay님은 본문에 오픈마켓과는 다르다는 것을 명시했다.

위즈위드의 판매자 입점 방식은 옥션이나 지마켓과 다르게 위탁 판매식 입점 형태로 이뤄지고 있다. 오픈마켓 같은 경우 판매자의 신뢰도나 친절도에 따라 시장 에서 도태되느냐 성공하느냐 로 나눠지고 물건을 구입한 소비자는 판매자와 직접 협상을 할수도 있다. 그리고 판매자 상품의 평가를 전적으로 소비자가 할수 있는 시스템이다. (이게 당연한거다.)

그런데 위즈위드의 방식은 조금 다르다..판매자가 위즈위드와 계약을 하여 위즈위드에서 판매할것인지 말것인지를 결정해 위즈위드 측에서 위탁으로 물건을 팔아주는 방식이다. 입점한 판매자들은 직접적으로 고객과 협상을 할수 없으며 반품이나 교환등을 전적으로 위즈위드에서 관리한다. 이렇게 되다 보니 위즈위드의 MD(merchandiser)들의 상품 결정권은 막강하다..

옥션이나 G마켓과 같은 오픈마켓과는 다름 방식으로 운영되며, 이런 다른 방식이 MD에 막강한 권한을 부여하게 되고 이런 문제 때문에 판매자도 손해를 보고 고객도 손해를 보며 오로지 된장녀 같은 MD만 배부른 구조라고 비판한 것이었다.

답글이 알바가 단글처럼 보여서 해당 답글의 IP를 Whois로 조회해 봤다. 아니나 다를까 답글을 단 IP는 위즈위드IP였다. 알바가 쓴 댓글인지 아니면 위즈위드의 MD들이 쓴 댓글인지 모르겠지만.

또 앞으로 위즈위드가 얼마나 더 성장할지는 모르겠다. 우리나라의 많은 된장녀들이 선호하는 사이트라고 하고 된장녀도 증가 추세에 있으므로 위즈위드 역시 이 추세에 맞춰 성장할지는 모른다. 그러나

관련 글타래

2007/11/07 12:08 2007/11/07 12:08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offree.net/trackback/1295

Facebook

Comments

  1. 칼레신 2007/11/07 13:47

    위드위즈 가끔 사용하는 이용자로서 이글 보니까 황당하네요

    not for sale 이 세일하지 않는 물건이라니, 직원들 영어교육부터 다시 시켜냐겠네요

    게다가 스스로 옹호성 답글을 아닌 척 달아주는 쎈스까지. SK는 역시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1/08 10:35

      예. 된장녀라는 말을 잘 사용하지 않지만 위즈위드에는 정말 된정녀라고 부르고 싶은 사람이 많더군요.

  2. HFK 2007/11/07 14:14

    not for sale = 세일을 하지 않는 물건.

    호오....그럴싸 한데요? 아 이건 참...ㅋㅋㅋㅋㅋㅋㅋㅋ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1/08 10:36

      실제 된장 MD는 그렇게 알고 있을 수도 있습니다.

  3. stophead 2007/11/07 20:03

    저도 한때 몇번 이용했었는데(해외구매대행이 위즈위드밖에 없던 시절부터) 지금은 이용하지 않습니다. 그 이유가 첫번째로 영세구매대행 업체쪽이 가격이 훨씬 저렴하다는 것,(심지어 국제운송비만 받고 위즈위드처럼 구매대행 수수료를 따로 받지 않는 곳도 있습니다.) 그 이유인 즉슨, 요즘은 대부분의 회사들이 몇개의 제품을 구입하던 1번의 국제 운송료만 매기는 반면에(한 곳의 해외쇼핑몰에서 주문하는 경우), 위즈위드는 제품별로 다 매깁니다..어이가 없는 것이죠..아무튼 해외구매대행 하실분들은 다른 좋은 사이트도 많으니 잘 비교해보고 구매하시길 바랍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1/08 10:36

      다들 그 얘기를 하시더군요. 심하면 절반 이상 싼 곳도 있다고 하더군요.

  4. 미고자라드 2007/11/07 22:30

    으.. 개념은 꼭 챙겨.. 저 이미지, 어디서 많이 봤다 했더니 제가 글씨만 바꿨던 이미지군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1/08 10:37

      아. 그런가요. 저는 THIRDTYPE님 블로그에서 가져왔습니다. 손창민 사진은 이스트라님 블로그에서 가져오고요.

  5. mepay's 2007/11/07 23:51

    "위즈위드는 지난해 매출액 164억7800만원과 영업이익 20억1700만원을 기록했다. 올해는 매출액 200억원과 영업이익 35억원 가량을 예상하고 있다. 고객 결제액 전망치는 올해 600억원에서 상장 후인 내년 1000억원을 달성할 것으로 회사측은 전망하고 있다."

    역시 우리나라에서는 온갖 나쁜짓과 비리를 저지르면 잘살게 되는 구조인가 봅니다. 저도 무슨 특별한 사명감으로 올린글은 아니었는데 이런글에 위즈위드에서 쥐새끼들 처럼 숨어서 댓글까지 달게 될줄은 몰랐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1/08 10:38

      그러게 말입니다. 아마 된장녀 MD라는 말에 된장녀들이 흥분한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6. kbd_star 2007/11/08 08:11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11/08 10:38

      저도 다른 곳에서 다 퍼온 이미지라 제가 관여할 부분은 아닌 것 같습니다.

  7. Buzz 2007/11/08 11:38

    도아님의 해당 포스트가 11/8일 버즈블로그 메인 탑 헤드라인으로 링크되었습니다.

    perm. |  mod/del. reply.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