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J특공대의 점심 맛집들

예능, VJ 특공대

예전에는 꽤 즐거 보던 프로그램이 VJ 특공대이다. 그러나 요즘은 거의 보지 않는다. TV앞에 앉아 있는 시간이 거의 없기 때문이다. 그런데 며칠 전 우연히 'VJ 특공대'를 봤다. 조금 일찍 퇴근해 밥을 먹고 맥주를 한잔 마시면서 채널을 돌리다 보게되었다. 평상시 같으면 바로 다른 곳으로 돌렸겠지만 돌리지 못하고 계속봤다. 그 이유는 바로 김치찌개때문이다. 일부 음식점에서는 김치찌개를 익지 않은 김치(겉절이)로 끓이고 여기에 삽겹살을 넣는 집이 있다. 김치지깨라기 보다는 배추국이라는 표현이 맞는 그런 김치찌개를 끓이는 집이 많다. 이런 집이 많다는 것을 알고 있는데 시선을 사로 잡은 것이 있었다. 바로 김치였다.

목차

알림

이 글을 읽기 전에 영화 트루맛쇼를 먼저 보기 바랍니다. 영화를 볼 수 없다면 트루맛쇼 블로그라도 방문해서 글을 읽어 보기 바랍니다.

예능, VJ 특공대

예전에는 꽤 즐거 보던 프로그램이 VJ 특공대이다. 그러나 요즘은 거의 보지 않는다. TV앞에 앉아 있는 시간이 거의 없기 때문이다. 그런데 며칠 전 우연히 VJ 특공대를 봤다. 조금 일찍 퇴근해 밥을 먹고 맥주를 한잔 마시면서 채널을 돌리다 보게되었다. 평상시 같으면 바로 다른 곳으로 돌렸겠지만 돌리지 못하고 계속봤다. 그 이유는 바로 김치찌개때문이다. 일부 음식점에서는 김치찌개를 익지 않은 김치(겉절이)로 끓이고 여기에 삽겹살을 넣는 집이 있다. 김치지깨라기 보다는 배추국이라는 표현이 맞는 그런 김치찌개를 끓이는 집이 많다. 이런 집이 많다는 것을 알고 있는데 시선을 사로 잡은 것이 있었다. 바로 김치였다.

한 눈에 알 수 있는 푹 삭은 김치

이런 김치로 김치찌개를 끓여야 제맛이 난다. 이 김치는 작년 11월에 담근 것이라고 하니 보기만 해도 군침이 돈다.

작년 11월에 김장을 담궈 지금까지 김치찌개를 끓인다고 한다. 김치찌개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김치다. 김치만 맛있으면 이런 김치에 돼지고기를 숭숭 썰어넣고 간만해도 정말 맛있는 김치찌개가 나온다. 보기에도 군침이 도는 이런 김치를 봤으니 채널을 돌리기는 더 이상 힘들었다. 여기에 돼지 생고기가 나온다. 김치찌개에 넣는 돼지고기는 삼겹살을 썰듯 얇게 써는 것 보다는 깍두기를 썰듯 듬성 듬성 썰어야 제맛이 난다. 또 삼겹처럼 기름이 많은 고기 보다는 목살이 좋다.

다시 눈을 사로 잡은 돼지고기

생고기를 듬성 듬성 썰었다. 김치찌개를 끓일 줄 모르는 사람은 돼지고기를 이렇게 썰지 않는다.

이렇다 보니 이 집으로 점심을 먹으러 오는 사람은 정말 많다고 한다. 입구와 출구가 따로 있고 또 줄을 서야 먹을 수 있다고 한다. 그런데 여기에 내 눈길을 끄는 음식이 또 등장했다. 바로 짤라다. 돼지고기 내장 무침으로 가위로 자르기 때문에 짤라라고 하는데 이 짤라를 김치찌개가 끓기 전에 가져다 준다고 한다. 그러면 이 짤라를 안주로 반주를 한다고 한다.

짤라

돼지내장 무침을 김치찌개를 먹기 전에 준다. 여기에 반주 한잔. 침이 벌써 돈다.

사진은 기술

사진은 기술이라고 하지만 보기에도 정말 맛있어 보이는 김치찌개다. 아울러 신김치와 숭숭 썬 돼지 생고기를 생각하면 맛이 없을 수가 없다.

김치찌개와 술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얼마나 궁합이 잘맛는 음식인지. 얼마나 군침이 도는 음식인지 쉬 짐작할 수 있다. 결국 VJ 특공대를 보는 내내 군침이 돌았다.

VJ 특공대의 정오의 희망식, 직장인 점심 맛집을 김치찌개 덕분에 처음부터 끝까지 보게되었다. 김치찌개, 생선구이, 대게와 대게탕, 코다리찜, 칼국수, 생태찌개, 백반집으로 음식 뽐뿌가 이어졌다.

VJ 특공대 음식점

어제 사무실에 출근해서 간단히 몇개의 글을 올리고 나니 이제는 'VJ 특공대'에 나온 음식점을 한번 찾아가 보고 싶었다. VJ 특공대에서는 음식집의 실명이 나오지 않았다. 또 VJ 특공대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다른 사람들이 올린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그러나 일단 눈으로 직접 확인해야 직성이 풀리는 성격이라 방송 화면을 중심으로 VJ 특공대에 나온 맛집을 찾아 봤다.

김치찌개(장호왕곱창)

김치찌개에 대한 설명은 이미 했기 때문에 따로 설명하지 않겠다. 방송 내용을 보면 중간 중간 양곱창이 화면에 비춰진다. 따라서 김치찌개 전문점이 아니라 곱창 전문점이라는 것을 알 수 있다. 방송을 보다 보면 그림처럼 '장호왕곱창직영점'이라는 간판이 나온다. 방송 초기에 중구라고 나오며, 직영점이라는 글을 보면 서소문 중앙일보 앞의 장호왕곱창이라는 것을 알 수 있다.

장호왕곱창 직영점

놓친 것인지 아니면 일부로 배려한 것인지 모르겠지만 상호가 선명하다.

상호: 장호왕곱창
위치: 서소문 중앙일보 앞(서울 중구 순화동 6-16)
전화: (02) 313-3522

대게와 대게탕(유빙 수원점)

대게를 싸게 먹을 수 있는 곳으로 나온다. 수산시정처럼 1층 식당에서 도매 가격으로 사서 2층에서 먹을 수 있는 도매식당. 이 식당에서는 대게로 국물을 내고 살이 꽉찬 킹크랩을 담은 대게탕을 5천원이라는 아주 싼 가격에 판매한다. 점심특선이기는 하지만 보기에도 정말 맛있어 보인다. 이 집 역시 상호는 나오지 않는다. 그러나 힌트는 바로 첫화면에 나온다.

활게도매시장

인터넷에서 활게도매시장으로 검색해 보면 유빙대게 수원점이 활게도매시장이라는 것을 쉽게 알 수 있다.

대게로 국물을 내고 킹크랩으로 채운 대게탕

보기에 도 맛있어 보인다. 대게로 국물을 냈으니 그 시원함이야 이루 말할 수 없을 것 같다. 또 속이 꽉찬 킹크랩을 보면 군침부터 돈다.

상호: 유빙 활게도매시장
위치: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영덕동 94
전화: 031-893-8300

코다리찜(정가네 코다리찜&팥죽)

코다리라고 하면 아는 사람 보다는 모르는 사람이 더 많을 듯하다. 일반적으로 명태를 얼리면 동태, 말리면 북어라고 한다. 코다리명태가 북어가 되기 전 상태, 즉 반건조 명태를 말한다. 명태 보다는 물이 적고 북어 보다는 말랑 말랑한 상태다. 우엉맘도 코다리찜은 잘 못하지만 간장양념 코다리는 일품이다. 아무튼 이 코다리에 각종 해물을 넣고 해물찜을 만들 듯 만든 것이 바로 코다리찜이다. 코다리가 맵기 때문에 팥죽도 함께 나온다. 원래 해물찜 종류를 좋아하기 때문에 역시 관심을 가지고 찾아 봤다. 상호는 직접 나오지는 않지만 간판에 전화 번호가 보인다. 전화번호만 알면 상호를 찾는 것은 식은 죽먹기이다.

선명한 전화번호

메뉴판인지 모르겠지만 전화번호가 선명하다. 이 전화번호로 검색해 보면 고양 익산역 부근의 정가네 코다리찜&팥죽이 나온다.

코다리찜

바닥에 삶은 코다리를 깔고 그 위에 빨갛게 양념한 콩나물과 날지를 올려 두었다. 보기에도 맛있어 보인다. 물론 맛은 먹어 봐야 알 수 있지만.

상호: 정가네 코다리찜&팥죽
위치: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대화동 2124-3
전화: 031-911-1187

칼국수(사랑방 칼국수)

멸치로 육수를 낸다. 다만 멸치 육수를 내기 위해 연탄불로 24시간 끓인다고 한다. 이런 칼국수의 특징은 국물이 아주 시원하며 깔끔하다. 또 찌그러진 양은냄비를 그릇으로 사용한다. 들어가는 재료는 많지 않지만 이런 육수 때문에 아주 시원하고 맛있을 듯하다. 또 가게문을 연 뒤 40년이 됐다고 한다. 다만 이 집음 상호나 전화번호처럼 구체적으로 이 집을 찾을 수 있는 정보가 없었다. 힌트는 중구에 있다는 것과 통닭전골이라는 조금 특이한 메뉴를 가지고 있다는 점.

중구에 있는 통닭전골을 하는 칼국수집

이정도 정보이면 인터넷을 검색해 보면 다 나온다. 구글에서 중구 "통닭전골"로 검색해 보면 엠파스 리뷰에 사랑방 칼국수가 검색된다. 입구의 모습을 보면 VJ 특공대에 나온 집과 같은 집이라는 것을 쉽게 알 수 있다.

깔끔한 칼국수

칼국수를 하는 집마다 다르기는 하지만 이 집 칼국수는 깔끔한 김치 육수에 파, 쑥갓, 김과 양념을 얹은 듯하다.

상호: 사랑방 칼국수
위치: 서울 중구 충무로3가 23-2
전화: (02) 2272-2020

생태찌게(유량 생태전문)

생태찌게도 내가 좋아하는 음식 중 하나다. 동태찌게와 비슷할 것 같지만 생태찌게가 동태찌게 보다 훨씬 시원하다. 또 다른 양념을 넣지 않아도 칼칼하며 시원한 매운맛을 즐길 수 있는 것이 생태찌게이다. 이 집의 생태찌게는 싱싱한 생태에 꽃게로 육수를 낸다. 또 밥을 전기 밥솥이나 압력솥으로 하는 것이 아니라 연탄에 양은 냄비로 밥을 해서 내온다. 양은 냄비에 밥을 해본 사람은 알 수 있지만 이런 밥이 맛있기 위해서는 먼저 쌀이 좋아야 한다.

매콤한 생태탕과 고슬 고슬한 냄비밥

생태찌게는 워낙 좋아하는 메뉴이다. 여기에 양은 냄비의 즉섭밥이라고 하니 맛이 어떨지 짐작이 간다. 벌써 부터 군침이 돈다.

상호: 유량생태전문
위치: 충청남도 천안시 유량동 130-10
전화: 041-568-3313

문제는 칼국수 집은 중구 통닭전골처럼 찾을 수 있는 단서라도 나오는데 이 생태찌게는 이런 단서조차 없었다. 그래서 택한 방법이 천안 생태찌게로 검색해서 같은집인지 확인하는 방법을 사용했다. 그래서 찾은 글이 [유량동] 유량생태찌게여~~이다. 본문의 내용을 확인해 보면 알 수 있지만 같은 집이라는 것을 쉽게 알 수 있다. 다만 유량 생태찌게는 유량동에 있는 유량생태찌게와 쌍용동에 둘째네가 있는 듯했다.

백반집(골목식당)

직장인의 고민 중 하나는 점심때 무엇을 먹을까 하는 것이다. 별것 아닌 것 같지만 매번 밖에서 먹다보면 이런 고민을 점심시간 내내 하는 때도 있다. 이럴 때 좋은 것이 백반집이다. 그냥 가서 앉으면 알아서 나온다. VJ 특공대에도 용산의 백반집이 나온다. 다른 것은 고민할 필요가 없고 찌개(순두부, 된장, 청국장, 김치찌개)만 고르면 된다. 월요일은 쌈밥, 화요일은 갈치조림, 콩비지, 수요일은 닭도리탕, 목요일은 떡볶이 오징어 볶음이 나온다고 한다. 용산에 직장을 둔 사람은 찾기 상당히 쉬울 것으로 보인다. 그 이유는 식당 이름은 나오지 않지만 대신에 쭈꾸미 간판이 선명하게 보이기 때문이다.

골목식당

먼저 골목식당 간판이 나온다. 그러나 이 간판만으로 이 집이라고 단정하기는 힘들다. 그러나 연이 화면에서 한 사람이 지나치면서 모자이크된 간판이 조금 선명하게 나온다. 모자이크된 간판도 잘 보면 알 수 있지만 골목식당이다.

가정식 백반

나도 꽤 오랜 시간동안 용산에 사무실이 있었기 때문에 용산 근처의 식당은 상당히 많이 가봤다. 용산 근처에 맛집은 별로 없지만 이런 형태로 가정식 백반을 하는 곳은 의외로 많다. 아울러 가격도 싸고 맛도 괜찮다. 아주머니의 얼굴이 낯익은 것으로 봐서 한번 가본집이 아닌가 싶었다.

상호: 골목식당
위치: 지하철 6호선 삼각지역 14번 출구, 시장골목(대구탕골목)
전화: 02-795-7019

추가 정보

그외에 VJ 특공대에 나온 곳들에 대한 정보이다. 내가 직접 확인한 것은 아니기 때문에 가보기 전에 꼭 확인해 보기 바란다.

추선선물 할인 판매: 용두동 유통 단지
과일 할인 판매: 지하철 5호선 우장산역 송화 골목시장
한우 할인 판매: 임진각 한우마을

남은 이야기

원래 어제 천안의 유량생태찌게나 용인의 유빙 대게에 가려고 했다. 천안은 2시간 30분 정도 걸리고 용인은 1시간 30분 정도 걸리기 때문에 용인으로 결정했다. 그런데 문제는 이. 이가 친구들과 만나 파티를 하기로 했다고 한다. 아이들이지만 약속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나로서는 방법이 없었다. 결국 천안, 용인 모두 포기하고 충주에서 대구 왕 뽈찜은 먹었다. 그런데 의외로 맛이 좋았다.

점심맛집에는 생선구이집이 나온다. 그러나 생선구이는 주면 먹고, 안주면 마는 음식이라 따로 찾지 않았다.

관련 글타래

2008/08/31 12:02 2008/08/31 12:02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1981

Facebook

Comments

  1. 웬리 2008/08/31 12:21

    우와~~~ 진짜 좋은 정보~ 가차운 곳도 눈에 띄고 하니 한번씩 다 가봐야겠어요. ㅎㅎ

    서대문 한옥집이라고 김치찜의 지존인 곳도 좋답니다.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9/01 06:54

      가깝다니 부럽습니다. 저는 모두 1시간 30분에서 2시간 거리더군요...

  2. 공상플러스 2008/08/31 13:00

    우와! 점심시간이라서 침만 삼키고 있습니다.+ㅂ+

    perm. |  mod/del. reply.
  3. 회색코끼리 2008/08/31 15:57

    아... 저기 김치찌개(장호왕곱창)집 어디인지 압니다. 용산 부대에서 군복무 할때 점심시간때 자주 들렸었습니다.
    점심시간 되면 줄 되게 깁니다. 겨우겨우 들어가서 자리에 그냥 앉으면 알아서 인원수에 맞는 밥과 김치찌개가 나옵니다.
    입구 출구가 달라요~ 입구는 주방쪽~ 출구는 도로쪽~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9/01 06:54

      역시 카추사라 군대에 있으면서 맛있는 식당을 다니셨군요.

  4. bluenlive 2008/08/31 22:02

    아까 전화주신 식당이 이곳이군요.
    시간 내서 한번 가보도록 하겠습니다.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9/01 06:55

      가보시고 알려 주시기 바랍니다... 맛만 있다면 이번주는 힘들고,,, 다음 주도 힘들군요...

  5. 나무닭 2008/09/01 00:27

    아하...맛집소개군요...^^

    개인적인 소견이긴 합니다만...저는 tv 에서 소개해주는 맛집은 그다지 믿지는않습니다.
    vj 특공대에서 소개해주는 맛집도 물론 믿지는 않습니다.

    경험상 그런 소개된 곳을 가보면 불친절함과 맛이 보는것과는 너무 다르기 때문이죠..
    방송특성상 과장되는 측면이 있고 보기만 하고 맛을 상상하면 기대감이 더 크기때문일 수도 있겠죠..

    vj 특공대는 아닙니다만....예전 회사를 방송에서 소개해줄테니 돈을 달라고 하는 일이 있었습니다.우리회사가 일반인을 대상으로 하는 회사도 아닌데....단지 방송에 소개해줄테니 제작비를 협찬해달라고..ㅡㅡ....
    이름없는 방송사는 아니였습니다....
    맛집소개도 비슷하다는 말을 들었습니다...

    여튼....이런 경험들때문에 방송에 나오는 맛집에 대해서 좀 부정적인 생각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러나....혹시나 하는 마음에 한번씩 찾아 들러보게 되긴 합니다..ㅠㅠ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9/01 06:56

      저도 TV에 나온 집은 그리 신뢰하지 않습니다. TV에 나올때는 맛있었는지 모르지만 일단 TV에 나오면 아무렇게나 해도 장사가 되니까요. 다만 김치찌개를 하는 집 때문에 소개를 한 것인데 김치찌개를 끓이는 것을 보면 맛이 없을래야 없을 수 없을 것 같더군요.

  6. 미르~* 2008/09/01 11:27

    제가 사는 수원 옆 동네 용인도 나오는 군요~
    마음 같아선 찾아가 보고 싶습니다만, 차없는 뚜벅이인지라.. -_-a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9/01 15:30

      차가 없으면 맛집 가기가 힘듭니다. 저도 뚜벅이 시절에는 조금 힘들었습니다.

  7. 오리ⓡ 2008/09/01 13:31

    김치찌개와 생태탕 생각이 떠나지를 않네요. ㅠ_ㅠ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9/01 15:30

      저는 김치찌개, 생태탕, 대게탕이 눈에 들어오더군요.

  8. 강병희 2008/09/01 13:39

    물론 모두 다 맞는 얘기는 아니겠지만... 제가 가입되어 있는 한 음식업 카페에 가보면 VJ특공대나 맛집 기행하는 프로그램에
    대해 잘 언급되어 있는곳이 있습니다.

    대부분 프로그램 외주 제작이기 때문에 신빙성이 없고... PD가 방송출연을 이유로 금품을 요구한다던지...
    아니면 아는 인맥으로 방송을 하는 경우도 많다더군요...

    그래서 맛집 이라고 방영된집을 실제로 가보면 너무 성의없고, 어이없는 집들도 꽤 많더군요.

    VJ특공대 자주 보고, 맛집 프로그램도 자주 보는 편이지만 그냥 보기만 합니다...
    벤치마킹용으로...^^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9/01 15:31

      저는 직접 경험해 봤습니다. 꽤 유명한 프로그램도 홍보를 미끼로 돈을 요구하더군요. 그래서 저런 형태의 맛집은 크게 신뢰하지 않습니다. 다만 김치찌개와 생태찌개는 실제 평이 좋더군요. 또 대게탕은 정말 저렇게 살이 가득한 킹크랩을 주는지 궁금하기도 하고요.

  9. 가별이 2008/09/02 13:25

    저두 작년 11월달에 담아서 냉장고에 보관하고 있는 김치가 있는데 어서 김치찌개로 변신시켜야겠군요. 아주 제대로 시었던데 귀차니즘에 방치하고 있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9/02 16:07

      김치찌개를 끓이면 죽이겠군요. 벌써 군침이 돕니다.

  10. 도윤아빠 2008/09/08 00:04

    유빙 대게 별로였습니다.
    집사람 성화에 못이겨 애기 데리고 토요일 저녁에 같었는데..

    저녁에는 대게탕 주문이 안된다고 하더군요.
    시킬 메뉴는 대게, 킹크랩 혹은 바닷가재였습니다.

    킹크랩 큰것 한마리 달아보니 10만원. 1kg당 41000원이니 생각보다 많이 비쌌습니다.
    (수산시장에서 바다가재가 kg당 35000원 정도 한것 같은데.. 많이 올라서 그런지는 모르겠네요)

    방송타서 그런지 사람은 많고, 서비스는 별로고,
    대게탕 중간에 주문 된다길래 시켰는데, 색깔부터 꺼먼색에 게살이 질겨서 뜯어지지 않는 것은 매우 실망이었습니다.

    킹크랩 자체는 그러저럭 먹을만 했습니다.

    그래도, 수산시장이나 이마트가서 킹크랩 사서 쪄먹을 걸.. 후회했습니다.
    vj특공대의 맛집소개 이제 전혀 신뢰하지 않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9/09 08:03

      저도 반은 의심했습니다. 원래 TV에 나오는 집을 믿지는 않으니까요. 감사합니다. 덕분에 제 고생을 던 샘이군요.

클릭!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