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투데이의 재미있는 기능

이런 글보다는 미투에 대한 사용법 같은 글을 먼저 써야 하지만 미투에 있는 여러 기능들에 대한 가이드가 없다보니 쓰는 것도 쉽지 않아다. 아울러 초대권을 달라고 하는 사람들은 문 밖에 진을 치고 있고, 정작 주는 초대권은 몇장 되지 않다보니 미투데이에 대한 글을 쓰면 문 밖 출입이 어렵게 느껴지기 때문에 쓰기도 힘들다.

그래서 쓰는 글이 기능 같지 않은 기능이다. 얼마 전의 일이다. 미투에서 댓글을 단뒤 깜박이가 사라져 버리는 현상이 발생했다. 무슨 일가 싶어서 찾아 봤지만 보이지 않았다. 그래서 아무 생각없기 키보드를 쳐보니 재미있는 현상이 발생했다.

일단 자신이 올린 글 중 '아무 글'이나 댓글 링크를 클릭한 뒤 쓸데없는 글(예: 뭐하니?)이나 입력한다. 미투낙장불입이므로 굳이 신경써서 쓸 필요도 없다. 일단 댓글을 입력하고 엔터를 친 뒤에는 마우스를 만지만 안된다. 그 자리에서 커서가 보이지 않아도 그냥 아무 문장(예: 도아의 세상 사는 이야기)를 입력한다. 그리고 마우스를 위로 끌어 보면 그림처럼 미투의 제목이 바뀐 것을 알 수 있다.

재미있는 기능이라기 보다는 덧글을 단 뒤 포커스를 잃어버리기 때문에 발생한 버그처럼 보다.

관련 글타래

2007/03/24 14:31 2007/03/24 14:31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779

Facebook

Comments

클릭!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