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주가란?

이전에 올린 글, 하루라도 술을 마시지 않으면 입에 가시가 돋는다.에 대한 BigTrain님의 걸린글이 있어서 내가 생각하는 애주가의 정의를 올린다.

나는 소문난 애주가 이다. 술을 마시는 양도 만만치 않고, 술을 마시는 횟수도 다른 사람에게 뒤지지 않는다. 따라서 술에 대한 에피소드도 많고 마셔본 술의 종류도 정말 많다.

착하고 순한 소주

이름을 들어본 사람이 얼마나 있을지 모르지만 북한에서 생산, 판매되는 소주로 마셔 보면 정말 이름처럼 착하고 순하다. 25도 이지만 한 10여도 정도 되는 곡주처럼 느껴진다. 이외에도 마셔본 술은 정말 많다. 그러나 술을 많이, 그리고 자주 마신다고 애주가로 보지 않는다. 애주가는 술을 마시는 사람이 아니기 때문이다. 애주가는 술이 아니라

술잔 속에 녹아 있는 분위기를 마실 줄 아는 사람

이다. 따라서 이런 사람과 술을 마시면 술자리가 즐겁고, 다음 번 술자리가 기대된다. 농담도, 세상 사는 이야기도, 자신이 알고 있는 전문 지식도, 정치도, 여자도 술자리의 화두 일 수 있다. 그러나 잔속에 녹아 내리는 분위기를 마실 줄 모르면 이러한 이야기 모두 지루한 잡담 또는 분위기를 깨는 논쟁 이외의 것이 되지 못하기 때문이다.

난 술은 즐거울 때만 마신다. 분위가가 침울한 때 술을 마시고 이런 분위기가 어느 덧 술마시는 습관이 되는 경우를 종종 봐왔기 때문이다.

슬픈 때면 답배를 피웠습니다.
이제는 담배를 피면 슬퍼지더군요.

맞는 얘기다. 따라서 술은 즐거울 때만 마신다. 아울러 무작정 술을 퍼 마시기 보다는 모임에서 술마시기 가장 적당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그 분위기에 취해 마신다. 그래서 내가 모이는 술자리는 1차로 끝나는 경우가 없다.

술을 많이 마시는 것보다는 분위기를 마실 줄 아는 것이 애주가의 덕목이기 때문이다.

관련 글타래

2007/01/02 09:52 2007/01/02 09:52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599

Facebook

Comments

  1. kyc0819 2007/01/02 12:32


    > 잔속에 녹아 내리는 분위기를 마실 줄 모르면 이러한 이야기 모두 지루한 잡담 또는 분위기를 깨는 논쟁 이외의 것이 되지 못하기 때문이다

    아~~ 사회생활을 하며 점점 사회화(혹은 길들여진다는 표현) 분위기를 마시며 술을 마시기가 점점 힘들어지

    네요. ㅋㅋ

    지난주에 도아님 뵈러 충주에 가러 반포 터미널에 갔다가 차가 너무 늦게 출발한다는 소식에 발걸음을 돌렸습니다.
    ㅡㅡ; [3시 정도 도착했는데 출발하는 버스가 5시 30분 이더군요]

    ㅋ... ㅋ 다음에 뵙기로 했습니다. 새해 에는 더 좋은 말씀 많이 부탁드립니다. 그럼...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1/02 17:37

      오시는 분이 많지 않았고, 또 전화 번호를 알고 계셨기 때문에 큰 문제는 없었을 것 같습니다.

      다음에 기회가 되면 그 때 한잔 해도 될 것같습니다. 사실 여기 막걸리도 참 맛있습니다.

  2. BigTrain 2007/01/04 00:05

    아직 술자리 경험이 많지는 않지만, 확실히 편한 술자리와 그렇지 않은 술자리는 참 차이가 나는 것 같습니다. 분위기를 마시는 것, 그게 제일 중요한 것 같네요. (그래서 강남이나 뭐다 번화가의 호프는 너무 시끄러워 가기가 싫어집니다.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1/04 09:14

      저도 시끄러운 곳은 싫어합니다. 분위기가 녹아나지 않고 마치 따로국밥처럼 흐르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클릭!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