닭고기 요리

어떤 남자가 식당에 들어가서 닭고기 요리를 시켰다. 주문한 요리가 나와 막 먹으려고 하는 찰나 종업원이 다시 와서 말했다.

"손님, 죄송합니다. 다른 걸 시키시면 안될까요? 저 쪽에 앉자 계신 경찰관이 저희 단골인데, 꼭 이 닭고기 요리를 드시거든요. 근데 오늘 이 닭이 마지막 남으거라서요."

남자는 화가 나서 안 된다고 말했다. 그러자 종업원이 경찰관에게 가서 뭐라고 하는 듯 하더니 경찰관이 일어서서 남자 쪽으로 걸어왔다.

">너 잘 들어! 이건 내 닭고기야. 경고하는데, 네가 닭에게 하는 짓 그대로 너한테 해줄 거야. 닭다리를 뜯으면 네 다리를 뜯을 테고, 닭모가지를 비틀면 네 모가지를 비틀어 버릴거야!"

남자는 잠시 닭을 쳐다보더니 가운데 손가락으로 닭의 항문을 찌르고는 손가락을 입으로 쭉 빨았다. 그리고 일어서더니 엉덩이를 까고 말했다.

"당신 차례유"

han.rec.humor에서 퍼온글입니다.

관련 글타래

  • 윈도는 바이러스인가? 윈도는 바이러스인가? >아니다! 윈도는 절대 바이러스가 아니다. 여... 새창
  • 앗 이런 실수를... 남편: "주인 아줌마 좀 바꿔 주세요." >파출부: "주인 아줌마는 남편하고 침실로 가셨어요. 남편과 한숨 잔다고 침실에는 들어오지 말라고 했는데 잠시만 기다려보세요." > >남편: ...">남편이 직장에서 집으로 전화를 걸었다. 부인이 받지 않고 다른 여자가... 새창
  • 여자와 고양이 여자와 고양이의 공통점 1. 세수를 잘한다. 1. 배고프면 알아서 차려(?)... 새창
  • MicroSoft 대 General Motors "맞다. 그...">최근에 있었던 컴퓨터 박람회(컴덱스)에서, 소문에 의... 새창
  • 봉이 김선달 하루는 봉이 김선달이 한 고을 주막에서 남정네들에게 이상한 이야기를 듣게... 새창
1998/09/28 16:26 1998/09/28 16:26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offree.net/trackback/40

Facebook

Comments

  1. Leodio 2005/06/15 00:05

    하하하!! 도아님 가능하시다면 경찰관의 얼굴을 클로즈업 시켜 주세요~ㅋ

    perm. |  mod/del. reply.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