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의 Netscape 죽이기(?)

오늘 아침 올블로그를 통해 JWC님의 블로그를 방문했다. Netscape8이 IE를 망가트린다?라는 글에 따르면 새로 출시된 Netscape Browser를 설치하면 MSIE로 XML 파일을 볼 수 없다는 것이었다. 넷스케이프를 삭제하고 HKLM\SOFTWARE\Microsoft\Internet Explorer\Plugins\Extension\.xml 키를 삭제하면 임시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는 것이었다.

그런데 불현듯 이상한 생각이 들었다. 넷스케잎을 삭제해야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는 것은 Netscape 죽이기라는 생각이 들었기때문이다. 혹시 MS에어떤 음모가 있는 것이 아닌가 싶어서 Netscape이 등록하는 파일과 모든 레지스트리를 조사했다.

그러나 Netscape이 등록하는 파일이나 레지스트리에 이상한 점을 발견할 수 없었다. 결국 Netscape이 등록하는 레지스트리 중 악의적으로 사용할 만한 레지스트리를 차례로 삭제하면서 문제의 원인을 파악했다. 그 결과는 아래에서 설명하는 것처럼 Netscape의 문제가 아니라 MS의 의도적인 Netscape 죽이기라는 생각이 들었다.

Netscape을 설치한 후 XML파일이 정상적으로 나타나지 않는다면 다음 절차에따라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1. '시작/실행/regedit'를 입력하고 '확인'을 클릭한다.
  2. 다음 레지스트리로 이동한다.
    HKLM\SOFTWARE\Microsoft\Internet Explorer\Plugins\Extension
  3. 하위 키중 '.xml' 키에 마우스 우측 버튼을 클릭하고 '삭제'를 클릭한다.
  4. 다음 레지스트리로 이동한다.
    HKLM\SOFTWARE\Microsoft\Windows\CurrentVersion\App Paths
  5. 하위 키중 Netscape.exe 키에 마우스 우측 버튼을 클릭하고 '삭제'를 클릭한다.넷스케잎을 삭제하지 않아도 이 팁을 적용한 후 동일한 XML 파일을 클릭하면 IE에서 XML 파일이 정상적으로 나타난다.

재미있는 것은 App Paths이다. 시작/실행 명령에 프로그램 추가하기에서 알 수 있듯이 이 키는 시작/실행을 통해 접근할 수 있도록 자주 사용되는 프로그램을 등록 하는 키에 불과하다. 그런데 이 키에 Netscape.exe가 등록되어 있고, 이 상태에서 MSIE를 이용해서 XML 파일을 불러오면 MSIE가 자동으로 HKLM\SOFTWARE\Microsoft\Internet Explorer\Plugins\Extension\.XML이라는 키를 추가한 다.

.xml 키를 삭제해도 Netscape.exe 키를 삭제하지 않았다면 MSIE는 자동으로 .xml 키를 추가해서 XML 파일을 볼 수 없도록 만든다. 과연 App Paths를 참조, Netscape.exe가 등록되어 있으면 MSIE가 자동으로 .xml 키를 추가하는 기능은 누가 삽입한 기능일까?

왕의 귀환이 그토록 두려운 것일까?

추가정보

Microsoft가 의도적으로 삽입한 것인지 다른 의도가 있는 것인지는 저도 모릅니다. 아울러 .xml 키는 처음에는 Netscape에서 추가하는 키이며, 이 키가 있으면 XML 페이지가 정상적으로 보이지 않습니다. 이 부분은 Netscape의 버그로 생각됩니다. 다만 MSIE가 왜 App Paths를 감시하고, 이 키가 있으면 .xml 키를 추가하는 지는 역시 의문입니다. MS의 의도적인 Netscape 죽이기 인지 아니면 Netscape 버그 인지는 조금 더 조사해서 따로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관련 글타래

  • 불여우 사용자 골탕 먹이기의 진실 미운털이 박히놈은 뭔짓을 해도 밉다. 그래서인지 MS가 하는 짓... 새창
  • Netscape Browser Prototype v0... 사실 내가 가장 좋아하는 브로우저는 Netscape이... 새창
  • 인터넷이란 >조카: 그럼 넷스케이프(Netscape)는 요? >이모: 넷은 역시 그물이고 스케이프는 전망, 경치라는 뜻이니 "그물 전망", 즉 네트가 잘 보이는 전망 좋...">>조카: 이모! 인터넷(Internet)이 뭐예요? >이모: 응- 인터는 안에 라는 뜻... 새창
2005/05/27 16:30 2005/05/27 16:30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offree.net/trackback/283

  1. Subject : Netscape8이 IE를 망가트린다?

    Tracked from Blog of JWC 2005/05/27 22:17 del.

    IEBlog에 따르면 이번에 새로 출시된 Netscape 8를 설치할 경우 Internet Explorer('IE')에서 XML 문서 랜더링이 되지 않는 문제를 발견했다고 합니다. (문제가 없다는 사람도 많네요) 예를 들자면 http://msdn.

  2. Subject : 익스플로러가 넷스케이프를 막고 있다.

    Tracked from CN의 낙서장 2005/05/28 06:10 del.

    수동으로 넷스케이프 화일들을 설치하고 아래의 값을 넣어주면 일부 xml가 익스플로러에서 뜨지 않는 현상이 발견됩니다.

  3. Subject : Netscape와 IE의 충돌, 진실은 어디에

    Tracked from Blog of JWC 2005/05/28 07:46 del.

    Netscape("NS")와 Internet Explorer("IE")의 충돌ㅡNS8 설치시 IE가 XML문서를 제대로 랜더링 하지 못함ㅡ 에 대해 IE가 일부러 그런것일수 있다 라는 의견이 있어서 궁금한 나머지 실례인줄 알면서도 IE개발

  4. Subject : 넷스케이프 8.0 사태는 MS 때문이다?!

    Tracked from Sarge Cat's Blog 2005/05/28 12:42 del.

    도아님 블로그에서 트랙백- 넷스케이프 8.0을 깔았을경우 IE로 XML 파일이 보는게 불가능해진다는 말이 있습니다. 또한 IE 뿐만이 아니라 XML 파일을 이용하는 다른 프로그램도 XML을 이용할 수

  5. Subject : 넷스케이프와 익스플로러의 충돌. 관습법상 판결은?

    Tracked from CN의 낙서장 2005/05/28 21:04 del.

    넷스케이프 8의 파일들을 %ProgramFiles%\Netscape\Netscape Browser 디렉토리(대부분의 사람들에게는 C:\Program Files\Netscape\Netscape Browser)로 복사하고 레지스트리에 아래의 값을 넣어주면

Facebook

Comments

  1. 늑돌이 2005/05/27 17:27

    이런 걸 발견하시다니... 정말 수고하셨습니다.

    그건 그렇고 MS, 정말 쫌스럽게 구는군요. -_-;;
    (혹시 몰라 말씀드리는데, 클리앙(http://clien.net)에서 관련 기사가 떠서 새소식 란에 링크 걸어놓은 것을 알려드립니다. 문제 있으시면 알려주시길...)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5/05/27 18:36

      수고랄거야 있나요. 사실 제가 가장 좋아하는 브로우저가 Netscape입니다. 얼마전까지 Netscape 4.0을 깔아두고 가끔 사용했었습니다.

      그런데 이 브로우저가 이제 화려하게 귀환하려고 하는데 딴지가 걸린 것 같아 마읍잡고 파헤친 것입니다.

      링크는 얼마든지 가져가셔도 됩니다. 기사의 본문 역시 1. 출처를 밝히고, 2. 수정없이, 3. 누구나 글을 읽을 수 있는 게시판에 퍼가는 것이라면 큰 상과없습니다.

      과거 QAOS.com에서 썼던 라이센스 규칙인데 의외로 지키지 않는 사람들이 많더군요.

  2. deuxign 2005/05/27 18:22

    우아. 도아님은 천재이신가봐요...
    부러워용~~

    늑돌이님께서는 클리앙 회원이신가 보네요.
    옷~ 전 피시스피커 회원입니다. 같은 엔펀가족을 만나다니...
    일단은 반갑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5/05/27 18:38

      천재로 봐주시니 감사합니다. 그러나 천재는 사물을 꿰뚦어 보는 능력, 직관력(Insight)이 있어야 하는데,,, 제게는 그런 능력이 없습니다. 따라서 천재라기 보다는 한분야에 계속 종사하다보니 생긴 통찰력(Hindsight)때문으로 보시면됩니다.

  3. 아크몬드 2005/05/27 19:40

    열정이 대단하시군요..
    저도 처음 봤을 때 Netscape 자체의 결함인 줄 알았습니다.(사용하기 싫어지더군요)
    이렇게 밝혀놓으시니 신뢰가 다시 회복되는 느낌.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5/05/27 19:58

      예... 저 역시 처음 JWC님의 글을 보고 테스트한 후 무척 실망했습니다. 그토록 기다렸는데...

      그렇지만 역시 중요한 원인은 다른 곳에 있더군요.

  4. JWC 2005/05/27 22:25

    제 생각으로는 NS가 실수로 IE의 파일이나 IE에 어떤 extension을 설치한게 아닌가 싶습니다.
    NS를 설치 하지 않고, AppPath에 Nescape.exe만 추가한 상태에선 xml항목이 설정 되지 않는걸로 알고 있습니다.
    또한 Netscape를 실행 하게 되면 xml키가 생성 된다는 걸로 알고 있는데 아닌가요?
    [Unfortunately if Netscape 8 remains installed then the registry key is continually rewritten so this is an essential step if you are to be able to view XML content in IE.]

    제 생각으로는 NS의 오류인것 같습니다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5/05/28 08:08

      AppPath에 Nescape.exe만 추가한 상태에선 xml항목이 설정 되지 않는걸로 알고 있습니다. 윗글에서는 Netscape.exe 키만 조회하는 것처럼 쓰여져 있지만 Netscape.exe 키의 내용까지 모두 조회합니다. 따라서 App Paths에 Netscape.exe만 추가하면 당연히 xml 키를 생성하지 않습니다(NS가 설치되지 않았는데 오동작할 이유가 없죠). 그러나 Netscape을 수동 설치한 후 추가하면 xml 항목이 설정됩니다.

      아울러 NS가 설치한 모든 파일, 레지스트리까지 모두 다 조사해 봤습니다. 그러나 의심스러운 점은 발견할 수 없었습니다. 만약 의심스러운 점이 발견됐다면 App Paths에서 Netscape.exe를 지우는 해결 방법은 찾지 못했을 겁니다. 왜냐하면 App Paths는 아주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키이기 때문입니다.

      또한 Netscape를 실행 하게 되면 xml키가 생성 된다는 걸로 알고 있는데 아닌가요? Netscape을 실행하면 xml 키가 생성되는 것이 아니라 처음 설치할 때 생성됩니다. 그리고 윗글에도 있듯이 App Paths에서 Netscape.exe 키를 삭제하지 않으면 IE가 계속 .xml 키를 생성합니다. 레지스트리 모니터로 감시한 결과입니다.

      NS의 문제인지 IE의 문제인지 의아해서 NS를 설치하지 않은 컴퓨터에서 레지스트리를 모니터링했습니다. 그런데 재미있는 것은 NS를 설치한 적도 없는 컴퓨터에서도 Netscape.exe를 조회하고 있습니다.

      위의 제 글에도 있듯이 근본적으로 누구의 문제인지는 아직까지는 불명확합니다. 그러나 왜 XML 파일에 접근할 때 NS가 설치되지 않은 컴퓨터에서도 Netscape.exe의 설치 여부를 검사하는 것일까요?

  5. 손님 2005/05/27 22:47

    NS가 레지스트리 정보를 엉뚱하게 넣었군요. NS의 오류거나 NS의 MS죽이기로 봐지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5/05/28 08:09

      .xml 키는 NS의 버그입니다. 그러나 문제는 .xml 키가 아니라 왜 Netscape.exe 키를 조회하는가 하는 부분입니다.

  6. 세이 2005/05/28 01:10

    네스케이프 홈페이지에서 해당 내용을 검색해 봤습니다.
    브라우져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을 보니 네스케이프의 추가된 기능중의 하나인 "View Content in IE" 와 관련된 기능입니다.
    설치되는 파일중에 plugins/npTrident.dll 파일의 이름을 변경하고 레지스트리의 extension/.xml 키를 지우니까 원래대로 돌아온다고 하는군요. 물론 이 방식을 사용하면 저 기능("View Content in IE")을 사용할 수 없다고 합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5/05/28 08:10

      "View Content in IE" 와 관련된 기능입니다. 문제 해결을 제시한 분의 의견입니다. 공식적인 의견은 아니고요.

      저 역시 제 글을 포스팅하고나서 인터넷에서 동일한 글을 보았습니다.

      만약 "View Content in IE"와 관련된 NS의 버그라면 제 팁을 적용해도 동일한 문제가 발생해야 합니다. 그러나 제글대로 하면 View Content in IE도 잘 쓸 수 있습니다.

      즉, NS와 IE 모두 정상적으로 동작한다는 뜻입니다.

  7. 손님 2005/05/28 01:38

    통찰력(Hindsight)...흘.

    perm. |  mod/del. reply.
  8. 손님 2005/05/28 01:41

    it's the post hoc ergo propter hoc fallacy.

    perm. |  mod/del. reply.
  9. 어이가 없다고나 할까요 2005/05/28 03:15

    Netscape 자체의 결함으로 발생하는 문제입니다. 무슨 MS의 Netscape 죽이기라니 당치도 않은 얘기를 하고 계시나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5/05/28 08:12

      Microsoft가 의도적으로 삽입한 것인지 다른 의도가 있는 것인지는 저도 모릅니다 이 부분은 안읽으셨나요?

      그리고 NS의 자체의 결함이라면 왜 NS를 설치한적도 없는 컴퓨터에서도 XML 파일에 접근할 때 App Paths\Netscape.exe를 조회하는 것일까요? 그리고 왜 NS를 설치한 컴퓨터에서는 App Paths\Netscape.exe 키를 삭제하면 정상적으로 동작하는 것일까요?

      NS의 자체의 결함이라면 그 근거를 제시해주시기 바랍니다.

  10. saint 2005/05/28 04:13

    음. 넷스케이프8문제로 고민하고 있었는데, 친구가 알려줘서 이곳까지 오게 되었습니다. 저같은 경우는 NS8.0.1 을 깔고 이틀정도 사용하면 그 다음부터 실행이 안되는문제에 봉착했습니다. 넷스케이프라고 크게 뜨고(이거 없애는 방법은 없나요?) 램을 한 500메가 정도 잡아먹은 다음에 사라져 버리는군요. 넷스케이프 한국 유저포럼같은게 있는지요? 한번 써보고 중독되어 버렸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5/05/28 08:16

      http://www.mozilla.or.kr/ 을 방문해 보시기 바랍니다.

  11. saint 2005/05/28 09:09

    도아님 방금 모질라커뮤니티에 질문 글 올렸습니다. 감사드립니다.

    perm. |  mod/del. reply.
  12. 고양이중사 2005/05/28 12:42

    안녕하세요! 처음뵙겠습니다 도아님.
    정말 대단하십니다. 이런것을 발견하시다니... 진짜 MS에서 NS를 죽이려 한건지는 모르겠지만 MS는 비난거리를 제공한 셈이 되는거네요.

    8.0에서 XML 지원때문에 망설였었는데, 당장 깔아봐야겠습니다.

    그럼 자주 오겠습니다. 꾸벅.
    (트랙백 날렸습니다.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5/05/28 14:01

      예... 안녕하세요. 고양이중사님.

      그렇죠. 어떤 의도로 Netscape.exe를 검사하는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두 가지, 검사하는 것과 키를 삭제하면 정상적으로 보인다는 것이 결합하면 의혹이 생길 수 밖에 없더군요.

      즐거운 블로깅이 되시기 바랍니다.

  13. CN 2005/05/28 20:11

    JWC님이 IE 개발자 분들과 이야기를 하셔서 문제의 해답을 얻어냈습니다.

    App Paths 속성 참고는 10년이 된 IE의 특성이라고 하더군요. Netscape가 가진 Plugins을 효율적으로 가져가기 위한 hack으로 보입니다.

    그리고 이러한 특성을 이미 Netscape측도 잘 알고 10년간 서로간의 문제가 없었는데 이번에 문제를 익스플로러가 들고가면 문제를 일으키는 플러그인을 포함시킨 것은 관행을 어긴 것이라서 잘못이라고 보더군요.

    위의 견해에 대체로 동의합니다. 10년 관행이라면 둘중 지키지 않는 쪽이 문제를 일으키게 된 것이라고 봐야 맞을 것 같습니다.

    도아님도 오랜시간동안 테스트한다고 수고 많으신 것 같습니다. 즐거운 주말되세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5/05/29 12:17

      예. 십년된 관행이라면 논리적으로 가장 적절한 설명입니다. 사실 이 문제가 촉발된 이유는 IEBlog가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으로 Netscape의 삭제를 권고했기때문에 발생한 문제입니다.

      아울러 JWC님의 답변은 IE측 개발자측의 답변이므로 이 부분은 NS 개발자에게 다시 확인해보는 것이 순서일 것 같습니다.

      도아님도 오랜시간동안 테스트한다고 수고 많으신 것 같습니다. 저 보다는 CN는 더 고군분투하시더군요. 의외의 장소에서 논쟁이 벌어져서요.

      즐거운 주말되세요. CN님도 즐거운 주말되시고요, 다음주 보다 새로운 주제로 만나뵙으면 합니다.

  14. JWC 2005/05/28 20:32

    제 블로그에 MS IE개발자분중 한분이 보내 주신 메일의 일부를 올렸습니다.
    읽어 보시면 아마 의문이 풀릴지도 모르겠네요. ^^;

    어쨋든 도아님 덕분에 그래도 많은걸 알게 된것 같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5/05/29 12:19

      예... "IE 개발자의 말이 사실이라면"이라는 전제를 붙일 수 밖에 없지만 사실이라면 가장 합리적인 설명입니다.

      그렇다면 제가 가졌던 의문들이 모두 풀리니까요.

      어쨋든 도아님 덕분에 그래도 많은걸 알게 된것 같습니다. 저 역시 JWC님 덕에 App Paths 참조가 오래된 관행이라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이런 사실 하나라도 알게되었으므로 글을 쓴 보람을 느낍니다.

  15. 손님 2005/05/29 06:54

    결론은 NS측이 잘못한거군요.

    perm. |  mod/del. reply.
  16. 오리 2005/06/01 21:32

    재미있는 것은 어느 편의 잘못이냐를 공정히 평가하기 어려운 환경이 되어 버린 것 같네요. NS 커뮤니티까지 다 따라가 보니 결국은 IE의 잘못은 아닌 것 같은데.. ^^ 도아님도 왼손잡이?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5/06/02 05:48

      IE 개발자의 주장처럼 App Paths를 조회해서 NS의 플러그인을 등록하는 것이 관행이라면 NS의 잘못일 가능성이 큽니다. 아울러 App Paths 조회가 관행이라면 NS의 IE 죽이기라는 주장 역시 설득력이 없는 것은 아닙니다.

      다만 이 모든 주장은 IE 개발자가 언급한 것이라 NS측에 문의해서 확인할 필요는 있는 것 같습니다.

      도아님도 왼손잡이? 좌측 통행을 많이 하죠(^^;)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