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당의 예상 의석수

역대 최하의 지지를 받은 이명박라는 글에서 설명한 것처럼 우리나라에서 수구의 표는 항상 30%이다. 이 수치는 언제나 변함이 없다. 투표율이 100%일 때에도 수구의 표 30%가 나오며, 투표율이 60%일 때에도 수구의 표는 30%가 나온다. 그러나 투표율이 100%일 때 수구표의 비중은 10분의 3에 불과하지만 투표율일 60%일 때 수구표의 비율은 2분의 1, 50%로 증가한다. 지난 대선에는 수구의 상징이었던 이명박 후보가 거의 절반에 가까운 48%의 지지로 당선된 것은 바로 이 수구의 표 때문이다.

지난 대선에서 후보는 48%의 지지를 받은 것으로 되어 있다. 그러나 이 지지율은 투표율을 고려하면 김대중, 전대통령과 경합을 하다 떨어진 이회창 후보가 받은 표(15대: 31.2, 16대: 33.0)보다 많게는 3%나 떨어진다. 그러나 후보가 에 당선된 이유는 투표율이 낮고 30%의 수구표는 절대 불변이었기 때문이다.

역대 대선 후보의 지지율
후보 지지율 투표율 투표율을 곱한 지지율
김대중 40.3% 80.7% 32.5%
48.9% 70.8% 34.6%
이회창(15대) 38.7% 80.7% 31.2%
이회창(16대) 46.6% 70.8% 33.0%
48.7% 62.9% 30.6%

지난 총선 뒤 치루어진 보궐 선거에서는 이런 사실이 아주 명백해 진다.

총 선거인수 : 2,168,040명 
총 투표자수 : 728,731명 
투표율 : 33.6% 

  • : 5, 무소속 1, 열린우리당 0, 민주노동당 0, 새천년민주당 0, 자유민주연합 0
  • 구시군장 : 5, 새천년민주당 1, 무소속 1, 열린우리당 0, 민주노동당 0, 자유민주연합 0
  • 시도의원 : 8, 새천년민주당 1, 무소속 1, 열린우리당 0, 민주노동당 0, 자유민주연합 0

투표율이 33.6%이다. 이렇게 되면 수구의 표 30%의 비중은 거의 100%에 달한다. 그결과 수구의 상징인 당은 5명, 구시군장 5명, 시도의원 8명으로 보궐 선거를 거의 싹쓸이 한다. 새천년민주당이 지역 기반으로 당선됐고 무소속 중 일부가 탈당파였다는 것을 생각하면 보궐 선거에서 이 싹쓸이 한 것이라는 것을 알 수 있다.

이 기준에 따르면 의 예상 의석수는 쉽게 짐작할 수 있다. 투표율이 60%가 넘으면 의 과반의석 확보는 실패한다. 그러나 투표율이 50%이하가 되면 은 개헌 의석수까지 확보할 수 있다. 예를들어 투표율이 50%가 된다고 하면 의 예상 의석수는 299*3/5=179.4까지 가능해 진다.

현재 적극적 투표 의향층은 언론사 마다 약간씩 다르지만 60% 정도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 수치가 사실이라면 실제 투표율은 50%나 그 이하가 나올 가능성이 많다. 그리고 이런 투표율이라면 앞에서 설명한 것처럼 결과를 보지 않아도 의 압승으로 끝날 가능성이 많다. 투표율이 50%라면 179석까지 가능하다. 여기에 무소속 탈당파, 준한나라당이라고 할 수 있는 자유선진당의 표까지 고려하면 이번 총선을 통해 은 개헌할 수 있는 원내의석 확보가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관건은 투표율이다. 그러나 필자 마저도 투표할 마음이 없을 정도로 우리 나라의 야당은 야당 다운 모습, 정치력을 전혀 보여주지 못하고 있다. 이제 며칠 뒤면 총선이다. 민주주의는 참여이다. 설사 찍을 사람이 없다면 투표용지에 자신의 이름을 쓰고 찍는 한이 있어도 꼭 투표하자. 의 압승을 막을 수 있는 유일한 길은 내가 내 소중한 한표를 꼭 행사하는 것이다.

관련 글타래
2008/04/07 14:42 2008/04/07 14:42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컴퓨터 팁&텍
트랙백 많은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offree.net/trackback/1608

  1. Subject : 관심도 정책도 인물도 없는 코미디 18대 국회의원 선거

    Tracked from ISSSSSUE 2008/04/07 16:07 del.

    지금 총선의 수준이 딱 대한민국 수준이겠죠. 나름대로 시스템과 전국 정당, 진성 당원 정당, 정책 정당을 만들려고 했던 열린우리당의 실패와 국민들의 외면은 이런 식으로 대한민국의 수준을

  2. Subject : 총선이 코앞입니다. 투표합시다

    Tracked from e-zoOMin's blog 2008/04/07 16:28 del.

    이 글은 점프컷님의 "무조건 투표만 한다고 능사일까?"라는 글을 읽고 댓글을 남기려다가 글이 점점 길어져서;;; 트랙백으로 전달하기 위해 작성하였습니다. ***********************************************

  3. Subject : 쿨한 당신, 투표하지 마!

    Tracked from 일체유심조 2008/04/07 22:08 del.

    쿨하게 시니컬한 것이 '있어 보여서' 투표하러 안 간다는 젊은이가 많다는 것을 뢰종님 블로그를 보고 알았습니다. 장난감으로 소년의 마음을 간직하면서도 세상에 대해 따뜻한 눈으로 멋진 포

  4. Subject : 20대를 위한 나라가 없는 이유

    Tracked from soyoyoo.com 2008/04/07 22:38 del.

    한겨레가 보도한 적극적 투표의사층 여론 조사를 보고 나는 할 말을 잃었다. 이번 총선에서 우리나라 20대가 적극적으로 투표하겠다고 답한 사람은 전체의 44.6% 밖에 되지 않았다. 60대 이상의...

  5. Subject : 나비효과 - 투표는 책임이 동반되는 권리다.

    Tracked from 조리와 지기가 함께 가는 길... 2008/04/08 00:55 del.

    총선일이 하루정도 남았음에도 불구하고 필자의 주변을 둘러보면후보들의 면면을 몰라서 혹은, 정치인들 꼴 보기가 싫어서 투표 하지 않겠다는 사람들이 꽤 있다.지금보다 조금 더 젊었던 시?

  6. Subject : 18대 총선 - 비례대표, 정당 정책보고 뽑자!

    Tracked from e-zoOMin's blog 2008/04/08 01:54 del.

    매 선거때마다 반복되는 일이긴 하지만, 20대의 한 사람으로서 soyoyoo.com님의 < 20대를 위한 나라가 없는 이유 > 를 보고 뜨끔하기도 하고, 안타깝기도 합니다. 정말 가슴을 후벼파는 포스팅 제목?

  7. Subject : [선거하고 할인받으세요!]부재자 투표, 다녀와 보니

    Tracked from Fiat justitia, ruat caelum. 2008/04/08 08:57 del.

    날씨가 너무나도 좋던 4월 4일, 부재자 투표를 하러 갔더랬죠. 부재자투표를 하게 된 이유는 4.9총선 당일날 KBS-MBC 출구조사원을 하게 되어서 입니다. 원래 교내 부재자투표소 설치 요청을 했지?

  8. Subject : 심판론? 심판의 주체는 그들이 아니다.

    Tracked from [ 나 ] 旅 記 厓 (이삿짐 정리 중) 2008/04/08 09:36 del.

    어제 한 블로거의 글을 보았다. "한나라당의 예상의석수" 트랙백을 거느라 걸었는데 혹시 안될지도 몰라서 링크를 옮긴다. http://offree.net/trackback/1608 난 숫자에 약하다. 숫자를 싫어하는 것이 아?

  9. Subject : 꼭 투표를 해야만 하는 이유 하나 : 의료보험 민영화 반대

    Tracked from 그대..客從何處來? 2008/04/08 20:03 del.

    이번 국회의원 선거에 똑 투표를 해야만 이유는 딱 한가지다. 의료보험 민영화 및 건강보험 당연지정제 폐지 그리고 영리병원 도입 등 이명박 정부의 선진화, 경제활성화란 허울로 서민들의 건

  10. Subject : 이 나라는 노인들을 위한 나라다.

    Tracked from 작도닷넷 2008/04/09 20:42 del.

    이번 18대 총선에서도 지난 대통령 선거와 마찬가지로 한나라당이 압승했다. 이미 예견된 결과였고, 예상을 실제로 확인한 정도였다. 이 나라는 늙어가고 있다. 고령화사회에 진입하고 있고,

Facebook

Comments

  1. 하우디 2008/04/07 15:08

    [필자 마저도 투표할 마음이 없을 정도로 우리 나라의 야당은 야당 다운 모습, 정치력을 전혀 보여주지 못하고 있다. 이제 며칠 뒤면 총선이다. 민주주의는 참여이다. 설사 찍을 사람이 없다면 투표용지에 자신의 이름을 쓰고 찍는 한이 있어도 꼭 투표하자]

    말씀하신대로 민주주의는 참여하는데 의의가 있는거죠 그렇다고 아무나 찍어서야 되겠습니까? 투표율을 올리기 위함 보다는 소신을 가지고 참여했으면 좋겠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4/07 15:18

      글을 다시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찍을 사람이 없다면"이라고 했듯이 아무에게나 투표하라는 이야기가 아니라 찍을 사람이 없어도 투표는 꼭 하자는 뜻입니다. 설사 부표를 만드는 한이 있어도 투표하고 그 다음에 이야기 하자는 뜻입니다.

  2. Bana Lane 2008/04/07 15:49

    이 말듣고 기차를 타야겠구나 싶네요. 일하시는 우리 부모님들도 바쁘시다고 투표를 안하시려고 들텐데 같이 가야겠습니다.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4/07 17:39

      예. 관심이 없다고 해도 꼭 투표를 해야 최소한 한반도 대또랑은 막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3. 미리내 2008/04/07 16:02

    그야 말로 과학적 분석입니다. 한나라당은 벌써 포커 페이스 하면서 투표율아 내려가라 하고 고사를 지낼 듯합니다. 일부를 퍼다가 재방송하겠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4/07 17:40

      아마 투표율이 떨어지기를 학수고대하고 있을 것 같습니다. 정치판이 정치에 무관심하게 만들지만 그래도 꼭 관심을 가지고 투표를 하는 것이 한나라당의 독주를 막는 최선의 방책인 것 같습니다.

  4. 불멸의 사학도 2008/04/07 16:41

    유권자 대비 득표율은 시기에 상관 없이 33.3%본능을 보여주고 있네요... 그래도 이번에 한나라당이 사실상 셋으로 쪼개진 것이나 다름 없어서 표 분산을 노려볼만도 하지만, 어차피 자유선진당은 도로자민련이지만 DJP연정 시절 자민련만큼 큰 정당이 아닌 만큼 어차피 당선되면 금의환양할 친박연대와 탈당파 무소속 후보들을 더한다면 총선 한두달 후 한나라당 의석수는 90년대 이후 최고기록을 넘을 것 같기도 하네요...

    그런데 저 공식대로 1/3의 실제 지지율을 나타낸다면 투표율이 50%이하로 떨어지지 않는다면 과반의석을 확보할 수 없는 것 아닌가요... 하지만 지금 예상으론 탈당파 안 받고 자유선진당과 협조하지 않더라도 쉽게 과반을 확보할 수 있을 것 같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4/07 17:41

      50%면 개헌 저지선까지 가능합니다. 60% 여야 간신히 과반입니다. 그 이유는 30%는 고정표이기 때문에 50%이면 5분의 3이 한나라표이기 때문입니다.

  5. backup 2008/04/07 17:33

    무슨 율

    ~율 만 보면

    구글이 생각난다는.;;

    구글에 중독 됬나봐요~ ㅋ

    perm. |  mod/del. reply.
  6. 지나다가 2008/04/07 17:46

    저는 집안표 단속하면서 일말의 기대를 걸어보기는 하지만 솔직히 희망이 하나도 보이지 않습니다.
    의료보험 새로이 빵빵하게 들어주고 살아갈길을 만들어가는 중입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4/07 18:47

      저도 비슷합니다. 집안 단속을 하지만 그래도 희망이 없습니다. 나라가 얼마나 망가질지... 특히 땅박이가 땅파면 부동산 버블이 터질 것은 확실하기 때문에 더 걱정입니다.

    • 지나다가 2008/04/07 21:54

      사람 마음이란게 이렇게 비슷하기만 하면 좋은 세상이 올것 같은데...ㅠㅠ
      대운하니 민영의료보험이니 이런것에 앞서서 실행되려고 하는 금산법 완화가 정말로 아무도 느끼지 못하는 사이에 나라를 망국의 지름길로 몰아 넣을수 있습니다.

      기업이 잘나가고 있을때야 모르지만 어려움이 닥치면 대기업이 소유한 은행에서 돈을 끌어다 쓸려고 할것이고 우리나라처럼 기업의 소유와 경영이 분리되지 않은 나라에서 의결권 제한이란 빛좋은 개살구 같은 규정이야 10%지분으로 대기업을 경영 하듯이 우호주주들 마사지를 통한 어려운 회사 무작정 지원으로 갈것은 뻔해 보입니다.

      산업자본이 금융자본에 가깝게 가게 되면 결국은 GE처럼 재조업회사의 탈을쓴 금융회사로의 탈바꿈을 가속화 시키지 않을까하는 우려도 생겨납니다.

      그나저나 중요한것은 도아님이 말씀하시는 머리용량 2Mb의 생각은 알수가 없군요.
      도대체 누구를 위해서 금산법을 완화 시키려 하는것인지...

      결국 은행 지분을 많이 가지고 있는 외국인들이 횡재를 하는 일이고 우리나라 대기업들이 얼마나 횡재를 하게될지 모르는 일인데...

    • 도아 2008/04/08 08:32

      2mb의 정책을 보면 정말 머리속에 뭐가 들었는지 궁금해 지는 정책이 많습니다. 지금도 소유와 경영이 분리되어 있지 않아 문제가 많은데 여기에 금산법까지 완화하면 금융권은 모든 재벌의 비자금 창구로 변할 것은 불을 보듯 뻔한 일입니다. 그런데도 완화하겠다는 것을 보면...

  7. backup 2008/04/07 21:08

    ㅋ 저만 구글 생각나는게 아니군요 ㅋ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4/08 08:31

      아무래도 구글의 파워가 워낙 크니까요.

  8. 조리지기 2008/04/07 23:37

    주위를 보면 "투표를 하지 않는것도 권리행사의 한 가지 방법이다."라는 말씀을 하시는 분들과
    "이제는 지쳤다. 더는 희망은 없다." 라며 투표 기권을 하시겠다는 분들이 있습니다.

    그럴때마다 말씀드립니다.
    최선이 아니면 차선, 차선이 아니면 최악이 아닌 차악이라도 선택해서 투표를 하는 것이 국민의 권리이자 의무라고. 당장 나아지지 않는다 해도 더 나빠지는것은 안되지 않느냐고...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4/08 08:33

      예. 차악을 선택해야 하는 것이 문제이지만 적어도 당선되서는 안될 사람을 뽑아서는 안되는 것이죠.

  9. 지나가다 2008/04/08 07:40

    아이러니하게도 인터넷에 투표를 하자는 글을 올리는 것은 한나라당을 도와주는 것이 될 수 있습니다
    왜냐하면 넷상의 글에 노출되는 비율이 젊은층이 많은데 젊은 층일수록 더 보수화되어있기 때문입니다
    요컨데 수구의 고정 비율이 더 올라가버린다는 것이죠
    단 한번의 투표가 아니라 젊은이들에게 역사를 알게하고 무엇이 문제인지 올바른 의식을 가지게 하고
    항상 국민이 감시하지 않으면 여당이든 야당이든 딴짓을 한다는 사실을 알게하는게 중요할 것 같습니다..
    요즘 야당 주장을 보면 한나라당 독식은 안된다, 견제를 해야한다는 주장이 대부분인데 한숨이 나옵니다..
    한나라당이 싫어서가 아니라 내가 찍는 당이 그나마 더 나아서 찍을 수 있는 시대가 빨리 왔으면 좋겠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4/08 08:33

      저도 보수이기 때문에 보수를 문제 삼지는 않습니다. 다만 한나라당은 수구입니다. 수구로만 가지 않는다면 별 문제는 없을 것 같습니다.

  10. Meritz 2008/04/08 09:02

    부재자 투표를 하면서 정말 고민 많이했습니다.
    문화예술당이라든가 평화통일가정당 등 정당도 너무 많고, 정책도 뭐가 뭔지 혼란스러워서..

    진정한 의미를 갖는 투표는 될사람을 뽑는 것보단
    되야 할 사람을 뽑는 것이겠죠.

    주변에선 투표날 피크닉이나 기타 유흥을 계획하거나, 도서관에서 공부만 하려는
    친구들도 몇 있어서 좀 아쉽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4/08 14:27

      예. 뽑을 사람이 없다면 뽑혀서는 안되는 사람을 빼면됩니다. 차선이 아니라 차악이라서 문제이기는 하지만요.

  11. 삭제한 글 2008/04/08 14:28

    작성자가 삭제한 글입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4/08 14:28

      예. 되서는 안되는 사람을 빼면 될 것 같더군요.

  12. 석호필 2008/04/08 10:03

    수구의 표가 30%라...공감이 갑니다.
    오죽하면 예전에 정동영이 "노인은 투표하지 말고 집에 계시라!"는 노인폄하성 발언까지 하지 않았습니까.

    그나저나, 제가 사는 지역에는 지지하는 정당 후보가 출마하지 않았더군요.
    창조한국당 또는 진보신당을 나와줬으면 했는데...
    아쉬운대로 민노당으로 가렵니다.

    그런데 '평화통일 가정당?', '기독당?' 듣보잡 정당은 왜이리 많은지...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4/08 14:29

      예. 불변이죠... 조금씩 줄고는 있지만 투표율에 따라서 저 비율이 아주 크게 작용합니다. 또 듭보잡 정당 중에 평화통일 가정당은 통일교 계열이라는 얘기가 있더군요.

  13. myst 2008/04/08 12:20

    저도 아쉬운대로 투표하기로 했습니다. 누구 지지하기 위해서가 아니라 누구 반대하기 위해서 해야 하지만 어쩔 수 없는거죠.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4/08 14:29

      언제나 선거가 차악을 강요하기 때문에 문제인 것 같습니다. 최선의 투표 이어야 하는데 차악이라니...

  14. 마루날 2008/04/08 14:41

    항상 좋은 글 감사드립니다. ^^

    이 글은 퍼가겠습니다.
    다른 사람들도 봤으면 해서요

    출처는 밝히겠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4/08 18:46

      예. 단 네이버는 안됩니다. 아울러 네이버로 퍼가서는 안된다는 경고 문구도 추가해 주시기 바랍니다.

  15. 공상플러스 2008/04/08 14:54

    10명중6명이투표를했다지만투표를안한4명이정동영을뽑는다면
    정동영이 당선되는건데요..ㅋㅋㅋ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04/08 18:46

      예. 정동영도 인물은 아니지만 그래도 이명박이라는 최악은 피할 수 있었을 테니까요.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