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을 나는 다예

가 가장 즐겨 취하는 자세는 하늘을 나는 자세다. 배를 땅에 붙이고 팔과 다리를 들고 두손을 마치 날개짓하듯 팍닥거린다. 이런 의 모습을 보고 있노라면 인류의 조상은 포유류가 아니라 조류가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든다.

하루는 애 엄마랑 둘이서 가 취하는 자세를 취해봤다. 요가 자세라는 사람들의 말처럼 잠시만 연습해도 힘든 자세다. 이렇게 힘든 자세를 는 왜 저렇게 열심히 하는 걸까?

이와 아주 비슷하게 생겼다. 오랜만에 를 본 매형이 이2라고 했을 정도로 비슷하다. 그렇지만 하는 행동은 전혀 틀리다.

는 보행기를 싫어한다. 애 엄마가 조금 편하려고 보행기를 꺼내 얼마전 부터 보행기에 앉히지만 채 10분을 못채우고 꺼내달라고 조른다.

얼마전 부터는 하늘을 나는 자세에서 조금더 진보해 좌우로 방향을 선회하면서 날라다니고 있다.

젊어서는 애가 없는게 좋고, 나이 들어서는 애가 있는게 좋다고 한다. 나는 이말이 사람들이 가진 이기심의 한 표현이라고 생각한다. 이 말을 뒤집어 보면 애 키우는 것은 싫지만 나이들어 적막하게 사는 것도 싫다는 말처럼 들리기때문이다.

젊어서든 나이 들어서는 애는 있어야 한다. 이 말이 이해가 되지 않는다면 한번 나아서 키워보기 바란다. 아이가 있다는 자체가 행복이다. 커간다는 자체가 기쁨이다. 그 맑은 눈을 바라다 보면 마치 내가 빠질것 같은 착각이 든다.

하늘이 내게 주신 최고의 선물. 바로 이 아이들이다.

졸음비행

돌격 앞으로

어 쟤는 뭐지?

착륙준비

착륙완료

관련 글타래

2004/07/13 11:26 2004/07/13 11:26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144

Facebook

Comments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