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D 쿼드 코어 CPU 발표회

AMD 쿼드 코어 CPU 세미나

발표회는 AMD 코리아 사장 인사, AMD CTO의 발표, 각 파트너사의 발표로 이어졌다. HP, SUN, Daum, Microsoft등 여러 협력사의 발표가 이어졌지만 관심을 끌만 주제는 거의 없었다. AMD가 2009년에 CPU와 GPU를 결합한 퓨전 프로세서를 발표한다 것 정도가 새로운 정보였다. 또 먼저 쿼드 CPU를 발표한 Intel을 인식한 듯 네이티브 쿼드 CPU라는 말을 강조했지만 그리 마음에 와닿는 문구는 아니었다.

목차

AMD 쿼드 코어 CPU 발표회

며칠전 AMD 쿼드 코어 CPU 발표회가 있었다. 지난 달 사전 등록을 했고 또 경품 이벤트에도 참석했기 때문에 나도 쿼드 코어 발표회에 참석했다. 꽤 많은 사람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했지만 의외로 참석자는 많지 않은 것 같았다.

일단 발표회에 참석하면서 느낀점은 기념품 하나 제공하는 발표회에서 기념품을 받기 위해 해야하는 일이 너무 많았다는 점이다. 처음 안내 데스크로 가면 두개의 경품 번호(사전등록, 전체)와 스티커판을 하나 준다. 각 파트너사 부스를 방문하고 이 스티커 판에 스티커를 붙여와야 한다.

부스 이모저모

처음에는 이 스티커를 붙여 가면 기념품(우산)을 주는 것으로 생각해서 볼것은 별로 없는 부스를 나를대로 관심을 가지고 본 뒤 스티커를 받아 왔다. 그리고 스티커를 안내처에 내자 그걸로 끝이었다. 추첨을 한다고 하는데 어떤 추첨인지 알 수없었다. 사전 등록자 추첨을 하는 것인지...

AMD 쿼드 코어 CPU 세미나

아무튼 발표회는 AMD 코리아 사장 인사, AMD CTO의 발표, 각 파트너사의 발표로 이어졌다. HP, SUN, Daum, Microsoft등 여러 협력사의 발표가 이어졌지만 관심을 끌만 주제는 거의 없었다. AMD가 2009년에 CPU와 GPU를 결합한 퓨전 프로세서를 발표한다 것 정도가 새로운 정보였다. 또 먼저 쿼드 CPU를 발표한 Intel을 인식한 듯 네이티브 쿼드 CPU라는 말을 강조했지만 그리 마음에 와닿는 문구는 아니었다.

세미나 이모저모

한 가지 관심을 끈 주제가 있었다. 바로 '서버 2008'이었다. 2008년 상반기에 출시하겠다고 하지만 MS의 로드맵은 보통 6개월 이상은 늦어지는 경향이 있으므로 실제 2008은 2008년 하반기에나 볼 수 있을 것 같다. 그러나 상당히 여러 가지 흥미있는 주제를 포함하고 있었다.

Server Core
가상화 기술과 함께 가장 관심이 간 내용이다. 서버 2008 미리보기 1 - 서버 코어에서 설명한 것처럼 서버 운영에 필요한 최소한의 드라이버, 서비스만 설치하는 판이다. 설치해보면 4G 정도의 하드 디스크 공간만 필요하다. Explorer와 같은 GUI 셀도 없기 때문에 명령행에서 작업해야 하지만 최소한의 드라이버, 서비스가 올라왔기 때문에 오동작할 가능성도 적다.
가상화 기술(WSv)
서버 2008에는 가상 머신을 내장하고 있다고 한다. 기존에는 가상 머신을 돌리기 위해서는 Virtual PCVMWare와 갈은 소프트웨어가 필요했지만 이제는 이런 소프트웨어 없이 가상 머신을 돌릴 수 있다. Connectix에서 개발할 때만 하더라도 가장 다양한 OS를 지원하던 Virtual PC를 MS에서 인수한 뒤 오로지 Microsoft에서 개발한 OS만 지원하도록 바꾸었는데 서버 2008에 포함된 가상 머신은 타사 제품도 지원한다. 또 하드웨어에서 가상화 기술을 지원해야만 사용할 수 있으며, 성능을 위해 64비트 CPU만 지원한다고 한다.
NAP(Network Access Protection)
서버에서 이 기술도 상당히 인상적인 기술이었다. Network Access Protection이라는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넷트웍의 접근을 제한하는 기술이다. 그러나 이 접근을 제한하는 방법이 상당히 혁신적이었다. 회사의 보안을 위해 넷트웍 정책을 설정한 뒤 특정 컴퓨터의 사용자가 이런 회사의 정책에 위반되는 행동(예: 방화벽 끄기)을 하면 해당 컴퓨터의 넷트웍 접근을 자동으로 차단, 회사 넷트웍을 보호하는 기술이었다.

남은 이야기

기념품을 받기 위해서는 행사 중간에 가면 안된다. 두번째로는 설문을 작성해야 한다. 이렇게 하면 별로 복잡하지 않은 것 같지만 본문에도 있듯이 부스도 방문해야 하는 것으로 알았기 때문에 복잡한 것처럼 느껴진 것이다. 또 기념품이라는 것이 참석하면 주는 것으로 생각했기 때문이기도 하다.

그런데 받은 기념품은 상당히 괜찮다. 3단 자동 우산인데 우산 안쪽의 살도 튼튼하고 다소 묵직한 느낌을 준다. 참고로 펼치는 것만 자동이 아니라 접는 것도 자동인 우산이다. 예전에 우엉맘에게 사준 만오천원짜리 우산과 비슷한 것 같았다.

관련 글타래

2007/09/15 10:59 2007/09/15 10:59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s://offree.net/trackback/1166

Facebook

Comments

  1. rkt 2012/07/22 19:22

    첨에 컴퓨터를 잘 몰라서 싼가격에 샌디브릿지 i3-2100을 사서 사용중인데
    i3-2100 성능이 나쁜건 아니지만 듀얼코어와 쿼드코어의 차이는 확실히 있어보이더군요
    i5-2500을 사야하나 고민하고 있었는데 i5-3550을 택하는게 훨씬 좋겠네요
    http://www.kbench.com/hardware/?no=107753&sc=3

    perm. |  mod/del. reply.

클릭!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