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영체제를 Windows 7로 바꾼 결과는?

내가 운영하고 있는 사이트는 두 곳이다. 운영체제 전문사이트인 QAOS.com과 이 블로그주1이다. 최근에는 QAOS.com에 팁을 거의 올리지 못하고 있다. 팁을 거의 올리지 못한 이유 중 하나는 블로그이지만 또 다른 하나는 이다. QAOS.com에 올리는 팁은 거의 대부분 내 시스템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인터넷을 탐색하다 알게된 정보나 해결한 방법이다.

그런데 비스타를 쓰다 보니 일단 문제가 생기지 않았다. 사용하는 중 몇번 문제가 된 것은 있지만 설사 문제가 생겨도 시스템 복원 기능을 이용하면 간단히 이전 상태로 되돌릴 수 있기 때문이다. Windows XP를 사용할 때까지만 해도 끄고 사용하던 시스템 복원비스타에서는 사용할 것을 권장하고 있다. 그 이유는 무엇이 달라졌을까? 13 - 시스템 복원에서 설명한 것처럼 비스타의 시스템 복원은 최악의 상황에서도 시스템을 복구할 수 있는 기능을 갖추고 있기 때문이다.

시스템 복원으로 문제를 해결해도 문제의 원인을 찾는 버릇 때문에 꼭 문제의 원인을 찾아 올렸다. 그런데 이렇게 신경써서 문제의 원인을 찾을 만한 문제가 비스타에서는 거의 일어나지 않는다. 그래서 생각한 것이 운영체제를 바꾸고 새로운 운영체제에 대한 정보를 주는 것이 낫겠다는 생각에 어제 설치된 (Vista)를 지우고 을 설치했다.

파란만장 설치기

Windows 7은 기본적으로 비스타와 드라이버 수준의 호환을 목적으로 설계된 운영체제다. 따라서 XP에서 비스타로 넘어갈 때에는 비스타용 드라이버가 있어야 운영체제를 바꾸는 것이 가능했다. 그러나 Windows 7은 일단 이런 고민을 할 필요가 없었다. 이미 나와있는 비스타용 드라이버를 사용하면 되기 때문이다.

저렴하게 고성능 하드 디스크 만들기에서 설명한 것처럼 하드 디스크를 레이드로 묶고 여기에 운영체제를 설치했다. 따라서 Windows 7을 설치하기 위해서는 마찬가지로 RAID 드라이버가 필요했다. 이 드라이버와 Windows 7 파일을 USB에 복사했다. XP에서는 USB 드라이버로 설치하는 것이 힘들지만 비스타 이상에서는 파티션을 나누고 파티션을 활성화한 뒤 설치 파일을 복사하면 USB로 설치하는 것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그런데 막상 USB로 부팅해서 설치하려고 하자 내 시스템에서는 USB로 부팅하지 못했다. USB 부팅 옵션이 여러 개 있지만 어떤 것으로도 동작하지 않았다. 결국 Windows 7을 DVD로 굽고 DVD로 설치를 시작했다.

쓰기 방지된 하드 디스크

Windows 7은 바뀐 부분이 많다. 설치 프로그램도 바뀌었는데 그 중 하나가 인식할 수 있는 하드 디스크에 운영체제가 설치되어 있으면 설치 옵션으로 바로 넘어가는 것이 아니라 메모리 테스트와 설치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주2. 설치를 진행하고 RAID 드라이버를 읽었다.

생각한 대로 비스타 드라이버지만 Windows 7에서도 아무런 문제없이 동작했다. 그런데 문제가 발생했다. RAID로 묶은 드라이버가 읽기는 가능한데 쓰기는 할 수 없는 상태였다. 드라이버의 호환성 문제 같지만 비스타를 사용할 때에도 가끔 이런 일이 발생한 것으로 봐서 기가바이트 레이드 드라이버의 문제로 보였다.

아무튼 이 경우 다시 시스템을 껐다, 켜면 해결됐기 때문에 설치를 중단한 뒤 시스테을 다시 껐다, 켜고 다시 설치를 시도했다. 그런데 같은 증상이 또 발생했다. 호환성 문제일 가능성도 있었고 마땅한 방법이 없어서 드리아버 목록을 다시 읽었다주3. 그리서 포맷을 시도하자 이번에는 정상적으로 포맷이 됐다.

아무튼 이렇게 Windows 7을 설치했다. 백업된 파일들을 복원하는 중 "시스템 파일들이 C: 드라이브가 아니라 D: 드라이브에 설치되어 있다"는 것주4을 알았다. 이 상태로 그냥 사용해도 되지만 성격상 시스템 파일들이 다른 드라이브에 있는 꼴을 보지 못하기 때문에 Windows 7을 다시 설치했다.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가장 확실한 방법은 다른 드라이브를 모두 제거하는 것주5이기 때문에 시스템 케이스를 열고 다른 드라이브를 모두 제거한 뒤 설치를 시도했다.

사라진 드라이브 문자들

이렇게 해서 설치는 무사히 마쳤다. 이제는 제거한 드라이브를 다시 달고 드라이브 문자만 잡아주면 되기 때문에 드라이브를 달고 각각의 드라이브에 이전에 사용하던 드라이브 문자를 할당했다. 그런데 또 신기한 현상이 발생했다. 하드 드라이브에 이어서 이동형 디스크 드라이브가 할당되야 하는데 하드 드라이브에 이어 꼭 네개의 드라이브 문자가 사라진채로 할당되는 것이었다.

Windows 7에서 하드 디스크가 추가될 것을 고려해서 네개의 하드 드라이브 문자를 미리할당한 것으로 생각했다. 달려있는 하드 디스크가 5개이고 이중 하나만 두개의 파티션으로 나누었다. 그러나 두개의 하드를 레이드로 묶었기 때문에 하드 디스크에 필요한 문자는 C:, D:, E:, F:, G: 였다. 여기에 네개의 드라이브가 사라지니 DVD 드라이브에는 L:을 할당할 수 밖에 없었다.

그러다가 든 생각이 어차피 A: 드라이브주6는 사용하지 않기 때문에 A:를 할당하기로 했다. 그런데 보다 보니 사라진 네개의 드라이브는 디직스 USB 허브에 할당됐다는 것을 알았다. 디직스 USB 허브는 드라이브를 미리 할당하고 여기에 메모리 카드를 꼽으면 바로 읽을 수 있도록 하기 때문이었다.

부팅이 되지 않는 컴퓨터

아무튼 두번째 문제까지 해결했기 때문에 열어둔 케이스를 닫기로 했다. 컴퓨터를 끄고 케이스를 닫았다. 그리고 전원 스위치를 넣었다. 그런데 또 재미있는 현상이 발생했다. 컴퓨터가 부팅을 하지 못하는 것이었다. 보통 전원을 넣으면 POST주7가 나와야 하는데 화면이 잠시 하얗게 됐다 바로 컴퓨터가 다시 꺼졌다, 켜졌다를 반복했다.

따로 손댄 부분이 없기 때문에 조금 난감했다. 이런 현상은 파워의 문제일 가능성도 있고 메인보드의 문제일 가능성도 있다. 특히 메인보드의 전원부에 이상이 생기면 이런 현상이 발생할 수 있다. 그래서 메인보드의 이상 유무를 검사했다. 메인보드가 정상이라면 메인보드에서 그래픽 카드, 메모리, 하드 디스크를 모두 제거했을 때, 메모리만 제거했을 때, 그래픽 카드만 제거했을 때 서로 다른 소리가 나야한다.

확인해 보니 정상이었다. 결국 어제 오후 8시까지 이 문제로 씨름을 했다. 마땅한 원인을 찾을 수 없어서 일단 퇴근한 뒤 오늘 에 방문해서 AS를 받을 생각이였다. 집에서 사무실로 출근하는 내내 원인이 무엇인지 생각해 봤다. 그리고 든 생각. 내가 사용하는 보드는 GA965-DS3 보드다. 이 보드는 듀얼 BIOS를 사용한다.

BIOS 칩에 메인보드에 두개가 달려 있어서 하나의 BIOS 칩에 이상이 생기면 이상이 없는 칩의 데이타를 복사해 온다. 즉, 다른 하나의 칩에서 BIOS 데이타를 복사해 올 때에도 이처럼 꺼졌다, 켜졌다를 반복한다는 생각이 떠올랐다. 이 경우 한 "5분 정도 켜졌다, 꺼졌다를 반복한 뒤 복사에 성공하면 정상적으로 부팅된다"는 생각이 떠올랐다.

예측이 맞다면 어제 퇴근하면서 컴퓨터의 전원을 넣고 왔으므로 오늘은 정상적으로 부팅되야 한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리고 컴퓨터의 전원을 켜자 역시 예상대로 POST 화면이 나타났다. 엎어진 김에 쉬어 간다고 그동안 동작하지 않던 리셋 점퍼도 설정했다. 또 블랙도아2007 케이스의 문제점 중 하나인 파워단추도 약간 손을 봤다.

드디어 끝난 Windows 7의 설치

컴퓨터가 정상적으로 부팅되는 것을 보고 이제는 설정을 예전의 비스타 상태로 되돌렸다. Windows 7은 비스타와 마찬가지로 가젯을 사용할 수 있다. 그러나 한 가지 차이가 있다. 비스타는 가젯을 돌리기 위해 사이드바라는 플랫폼이 필요했지만 Windows 7에서는 운영체제 자체가 플랫폼이다. 따라서 사이드바는 사라졌다.

그러나 사용하는 것은 거의 비슷한 방식으로 사용할 수 있다. 데스크탑 가젯을 추가하고 한쪽 모서리로 끌고가면 알아서 모서리에 붙기 때문이다. 글꼴도 설치했다. 아울러 Windows 작업막대에 고정되어 있던 Internet Explorer 대신에 을 고정 시키고, Meida Player 대신에 Total Commander를 고정 시켰다. 배경화면은 기본으로 있는 물괴기 대신에 시원한 계곡으로 바꿨다.

나중에 Widnows 7에 대한 리뷰에서 자세히 설명하겠지만 Windows 7은 비스타와 비교해도 상당히 많이 바뀌었다. 일단 비스타 보다 가볍고 빠르다. 다만 여기에도 한가지 문제가 있다. 빨라진 것은 Microsoft 계열 프로그램만 빨라졌을 뿐 3사 프로그램은 오히려 느려진 느낌이다.

은 비스타에서는 날라다니는 느낌이었는데 Windows 7에서는 오히려 꿈뜬 느낌이었다. 느낌만 보면 Internet Explorer가 더 빠른 것 같았다. 가장 큰 문제는 Total Commander였다. 32비트 프로그램이라서 그런지 실행만 해도 CPU를 50%이상 잡아먹었다. 특히 파일 복사나 삭제를 하면 전체 CPU 점유율이 100%로 증가하기 때문에 Total Commander로 작업하기가 힘들었다주8.

Total Commander는 아직 32 비트 프로그램주9이고 Widndows 7에 최적화가 되어있지 않기 때문일 것이라고 추측해 보지만 그렇게 추측한다고 해도 비스타에서 아무 문제없이 잘돌던 프로그램이 이렇게 느려지는 것은 선뜻 이해가 되지 않았다.

Windows 7에 대한 총평

Windows 7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리뷰로 올리도록 하고 오늘은 간단히 총평을 하면 일단 비스타에 비해 상당히 개선됐다. 비스타의 최대 골치였던 UAC도 단계별 설정이 가능주10했고 전체적인 외관 역시 훨씬 나아졌다. 또 작업막대가 막대형태에서 아이콘 형태로 바뀐 부분, 그리고 이 아이콘에 마우스를 올려 두면 탭을 비롯해서 열린 창이 미리보여지는 기능은 깔끔하며 꽤 유용했다.

이외에도 유용한 기능이 상당히 많았다. 별도의 드라이버를 설치하지 않아도 시스템이 필요한 드라이버는 모두 알아서 잡아냈다. 현재 잡히지 않은 장치는 무선랜 드라이버와 HP 스캐너 드라이버가 전부다. 그런데 이 두장치는 비스타에서도 따로 드라이버를 설치해야 했다. 마지막으로 창이 화면비율에 따라 열리는 듯 와이드 모니터라서 그런지 기본적인 Windows 7의 창은 와이드 모니터의 비율로 열렸다.


실제 모니터 크기의 잡은 화면

1920x1200 크기의 잡은 화면이다. 다른 조작없이 잡았기 때문에 화면크기가 상당히 크다.

관련 글타래
잠깐만
  1. 이외에 백업로그, 게임로그가 있지만 거의 업데이트가 없다.
  2. 이 부분은 Windows 7이 아니라 Vista SP2에서 바뀐 것 같다.
  3. Refresh 단추를 몇번 클릭했다.
  4. 이렇게 설치된 파일은 지우는 것도 복잡하다. 지우는 방법은 QAOS.com의 팁으로 올릴 생각이다.
  5. 파티션을 지우고 포맷한 뒤 다시 부팅해서 설치해도 일반적으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는다. 그러나 블랙도아2007처럼 Windows 7이 드라이버를 지원하지 못하는 경우 이 방법이 가장 좋다.
  6. 과거에 플로피 드라이브로 할당했지만 요즘 시스템에는 플로피가 없는 시스템이 많다. 블랙도아2007 역시 플로피가 없다.
  7. 전원을 넣으면 CPU 속도와 메모리를 검사한 뒤 하드 디스크를 찾는 화면으로 Power-On Self Test의 약자이다.
  8. 항상 발생하는 일은 아니지만 파일을 복사, 삭제하면 종종 발생했다.
  9. Total Commander를 개발할 때 사용한 "델파이의 64비트판이 나오지 않아 64비트판을 만들지 못하고 있다"는 이야기를 얼핏 들었다.
  10. 비스타에서 가장 많이 욕을 먹은 기능이다. 내 경우에는 아예 끄고 사용했다.
2009/03/12 13:25 2009/03/12 13:25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컴퓨터 팁&텍
트랙백 많은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offree.net/trackback/2380

  1. Subject : Snow Leopard 이제 초 읽기에 들어간 걸까요?

    Tracked from Ritz's Home 2009/03/12 15:22 del.

    Snow Leopard 이제 초 읽기에 들어간 걸까요?

Facebook

Comments

  1. 리무상 2009/03/12 13:32

    비스타도 써보고 싶은데...
    일단 데스크탑을 만들어야돼네요 -_-ㅋ
    구형 노트북으로 사는지라 -_-ㅋ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2 14:08

      비스타보다는 Windows 7이 더 좋습니다. 현재까지는 만족입니다.

  2. 날아라뽀 2009/03/12 13:33

    windows 7한번 써보고 싶어지는데요??
    조금있으면 많이 보급되겠죠??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2 14:09

      XP와는 차이가 많아서 보급되려면 1~2년은 기다려야 할 것 같더군요. 다만 또 가격정책을 이상하게 해놔서... 그런 문제부터 고쳐야할 것 같습니다.

  3. 돌이아빠 2009/03/12 13:55

    저도 Windows 7 설치한다고 삽질을 많이 했던 기억이 새록 새록 나네요. 정식 버전 나오면 많이 보급이 되겠지요.
    리뷰가 기대됩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2 14:09

      일단 비스타 사용자는 다 갈것으로 봅니다. 그런데 XP사용자는 솔직히 모르겠군요. 달라진 것이 많아서.

  4. 웅빈 2009/03/12 14:22

    토탈커맨더가 32비트라서 느린것은 아닐껍니다. 64비트 윈도우즈에서 WOW64를 통해서 32비트 프로그램을 돌려도 오버헤드는 거의 없는게 정상입니다. 64비트 비스타를 약 1년간 써봤는데 거의 대부분의 프로그램이 32비트 인데도 불구하고 전혀 차이를 느낄수 없었습니다. http://msdn.microsoft.com/en-us/library/aa384274.aspx 에 의하면

    This DLL is not necessary for x64 processors because they execute x86-32 instructions at full clock speed.
    를 보아서, 롱모드로 동작하는 x64 cpu 도 x86 명령을 풀 스피드로 실행하는게 맞는것 같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2 15:30

      본문에도 있습니다만 저 역시 64비트 비스타에서 계속 사용했습니다. 그리고 속도 저하는 없었습니다. 마지막으로 32비트를 들고 나온 것은 MS에서 다른 짓을 했을 가능성을 우회적으로 이야기한 부분입니다.

  5. zinicap 2009/03/12 14:22

    리뷰보면서 첫 느낌, 집념이 대단하시다^^. 입니다.
    하루를 거의 소진하신듯한데요.
    말씀해주신 내용으로 보면 Win 7으로 가보싶은데
    그 과정을 보면 일단 XP에 머물자..ㅎㅎ 그런 복잡한 심정인데요^^.
    유익한 정보 감사합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2 15:30

      다른 문제가 없으면 가셔도 됩니다. 저는 환경이 조금 달라서 발생한 문제니까요.

  6. 자연향기 2009/03/12 14:36

    전 비스타를 쓰고 있는데 비스타도 나름 괜찮다고 생각하고 씁니다. Windows 7을 쓰고 싶긴 하지만 아직 은행권들이 남발하는 Active X지원때문에 안쓰고 있는데 이 문제는 어떤가요?

    우리나라 웹환경부터 정화를 해야할것 같은데 현상태에서는 그런 의지가 전혀 보이지 않아서 말입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2 15:31

      마찬가지입니다. MS에서는 ActiveX에 대한 지원을 더 이상 하지 않습니다. 그러니 국내 환경이 바뀌어야 겠죠.

  7. odlinuf 2009/03/12 14:42

    작년 말에 컴퓨터를 업그레이드하고서 드디어(?) 비스타를 설치한 터라 이젠 윈도우7도 나올 테면 나와보라는 식으로 기다리는 중입니다. ㅎㅎ 첫 베타버전이 나왔을 때 vmware를 통해 잠깐 써보긴 했지만 제대로 된 성능을 맛볼 수 없었는데 말씀 듣고나니 기대됩니다. :-)
    ps. " 빨라진 것은 Microsoft 계열 프로그램만 빨라졌을 뿐 3사 프로그램은 오히려 느려진 느낌이다."에서 '3사'는 어디를 말씀하시는 거죠?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2 15:32

      말그대로입니다. MS를 제외한 모든 회사를 말합니다.

  8. 좋은사람들 2009/03/12 14:43

    상당히 깔끔하네요. 아직 xp를 쓰고 있어서 그런지.. 외관은 만족할 만한 수준인것 같습니다. 리뷰 기대하겠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2 15:32

      외관, 기능 모두 만족스럽습니다. 아직까지는. 또 베타이지만 상당히 안정적입니다. 과연 베타인가 싶을 정도로요.

  9. 아후라 2009/03/12 15:22

    도아님도 토탈커맨더가 느려지는 현상을 겪으셨군요.
    저도 같은 현상으로 윈도우 7을 쓸 때는 부득이 넥서스파일을 사용했습니다.
    차츰 해결되리라 생각이 되구요.

    비스타를 쓰시는 분들은 갈아타지 않으실 이유가 없을 것 같습니다.
    테스크바의 편의성 및 자잘한 에어로 기능들이 작업능률을 상당히 올려줍니다.

    그 중 "에어로 스냅" 기능은 와이드 모니터에서는 생각보다 훨씬 편리합니다.
    (그 맛에.. 윈도우 XP에서도 유사한 유틸을 깔아놓고 쓰고 있습니다.)

    저는 시스템 사양이 약해 윈도우 7도 버겁더군요. 다시 XP로 돌아왔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2 15:33

      예. 여러가지로 편리한 기능이 많이 있습니다. 그동안 여러 외국 사이트에서 등장한 기능을 보고, 또 넷북에 설치해서 잠깐 사용해 봤지만 이제 본격적으로 사용해볼 생각입니다.

  10. 공상플러스 2009/03/12 16:55

    꺄악 참 파란만장하군요..--;; 마소에서 넷북용 윈XP를 계속 지원한다는 소리를 한 걸로 들었는데.. 컴 기본성능이 받쳐주지 못하는 한 윈도우 XP MCE 쓰는 저에게는 새 컴퓨터를 살 때까지는 무리겠군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3 07:46

      Windows 7은 비스타에 비해 훨씬 가볍습니다. 넷북 1G에 설치해도 별 무리는 없더군요.

  11. xeon 2009/03/12 17:29

    비스타도 아직 사용해보지 못해서 그런지 많은 부분이 낯서네요.
    기특하게도 몇 년 동안 백신 없이도 쌩쌩 잘 돌아가 주는 제 고물 PC에 설치된 XP와 정이 들어서...
    뭐, 사실 비스타를 설치할 만한 만족사양도 되질 않았지만요.
    제 맥에 부트캠프로 설치해보려고 마음만 수백번 먹었는데, 결국 마음만 먹고 귀차니즘에 패배.
    PC에 설치된 XP에서 말썽이 생긴다면, 이제는 우분투로 가려고 합니다.
    Windows 7은 나중에 정식 릴리스 나오면 부트캠프에 자리잡겠네요.

    그나저나 저는 10.6 스노우레오파드에 참 많은 기대를 하고 있습니다.
    비스타 사용자 중, 만족하고 있지 않은 사용자들이 윈도우즈7을 기대하는 것과 비슷하다고 할 수도 있겠네요.
    윈도우즈7과 마찬가지로, 10.6도 큰 변화나 혁신보다는 소프트웨어 최적화(64bit화)에 포커스가 집중되었으니까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3 07:48

      그래서 스노우레오파드에 대한 트랙백이 걸린 것이군요. 처음에는 무슨 일인가 했습니다. 비스타 보다는 확실히 괜찮더군요. 다만 몇가지 문제가 있는데 이 부분은 나중에 리뷰하면서 다시 적을 생각입니다.

  12. 학주니 2009/03/12 18:56

    정말로 파란만장한 설치기군요 ^^;
    저는 집에있는 데스크탑에 설치했다가 실패봐서(-.-).
    나중에 다시 설치해볼 생각이지만 한동안은 XP로 버틸렵니다..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3 07:49

      7057에는 시험목적으로 사용하라는 문구가 사라졌습니다. 따라서 7057부터 설치해도 괜찮을 것 같더군요.

  13. 희주 2009/03/12 20:35

    얼마전 노트북을 새로 장만했는데 거기에 비스타가 깔려 있어 사용중입니다. 비스타도 사용하다보니 XP에 비해 상당히 좋더군요. XP사용할때는 최적화랍시고 서비스 끄기, 레지스트리 최적화 등등 별걸 2년 동안에 걸쳐 했었는데(덕분에 설치한지 2년이 넘어감에도 불구하고 아직도 빠르고 안정적으로 돌아가 주네요.) 비스타에서는 귀찮아서 아무것도 안건드렸는데도 XP와 체감성능은 비슷한듯합니다.
    Win7에서는 더욱 성능향상이 있다고해서 베타판은 받아 봤는데 설치는 안하고 있습니다. 어차피 정식나오면 갈아타야 하니깐 귀찮은 느낌만 드네요. 베타놀이는 휘슬러 이후 안하고 있습니다. --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3 07:51

      예. 최적화가 거의 필요없고 문제도 안생깁니다. 따라서 초보자에게는 XP보다는 확실히 비스타가 낫습니다. 집에도 비스타를 설치해 두고 있는데,,, 역시 아무 문제가 없습니다. XP라면 벌써 문제가 벌어졌을 테지만요.

  14. MissFlash 2009/03/12 23:07

    잘 봤습니다. 요며칠 Windows 7에 대한 이야기들이 많이 나오던데...

    아직 비스타도 제대로 쓰지 않는 상황인지라... 나중에나 써봐야겠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3 07:51

      바로 넘어가면 무척 낯설 것이로 생각됩니다. 바뀐 부분이 조금 많아서요.

  15. ymister 2009/03/12 23:24

    요즘 도아님 블로그 댓글이 이상하게 표시됩니다.
    댓글에 이미지가 잘 안올라가서 제 글로 링크했습니다.

    http://php.chol.com/~ymister/tt/124

    p.s. 링크 입력하려고 [url]을 쓰니 '귀하는 차단되었습니다'라고 나요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3 07:52

      예. 확인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그리고 url 태그는 현재 모두 차단되고 있습니다. 대신에 link 태그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16. 트래비스 2009/03/13 09:43

    전에 비스타를 잠깐 쓰다가 결국 호환성에 무릎을 꿇었었는데요, 7은 국내에서 얼마나 빨리 지원이 될지 걱정됩니다. 인터넷뱅킹 부터 시작해서 ActiveX설치가 필수인 업무용 어플리케이션까지.. 특히 액티브엑스때문에 일하면서 고생한걸 생각하면 에휴ㅜㅡ
    갠적으로 토탈커맨더를 많이 쓰는데 이것도 좀 아쉽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3 11:57

      ActiveX는 호환성과는 관련이 없습니다. 국내 웹사이트의 잘못이니까요. 저는 VMWare로 ActiveX는 처리하고 있습니다.

  17. 여름나무 2009/03/13 11:21

    대단한 끈기이네요. 공학도가 아니라서 지금 설치과정 글도 그런가보다하며 봅니다.
    하드웨어에 관심이 있어서 아직도 피시사랑을 매월 사서 보지만..
    요즘은 피시에대한 이슈가 없고. 액스피에도 불만이 없고..
    도아님의 시사와 아이티에 대한 관심이 부럽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3 11:58

      IT는 원래 하던 일이라 그렇습니다. 그리고 제가 모르면 잠을 못자는 스타일이라... 피씨사랑을 이야기하시니 예전에 PC사랑에 글을 기고하던 때가 생각나는군요.

  18. 의리 2009/03/13 11:35

    윈도우 7이라.. 비스타 보다 가벼워 졌다고 하던데 그래도 싱글2.0 700M램에서 사용하기엔 무리겠지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3 11:59

      RAM만 조금 늘리면 가능할 것 같군요. 남는 RAM과 2.4G CPU를 보내드릴까요?

  19. 솔이아빠 2009/03/13 13:55

    윈도우7 잘쓰고 있습니다.
    화려한 인터페이스를 좋아하는지라 그부분도 마음에 들고 전체적으로 각이 잡힌듯 하여 좋습니다.
    ^^ 잘보고 갑니다. 혹 백신은 어떤걸 사용하는지 궁금하군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3 14:05

      백신은 사용하지 않습니다. 확인되지 않은 프로그램은 VMWare에서 먼저 실행하고 쓸데 없는 프로그램을 깔지 않고 게임도 하지 않기 때문에 사실 별 펼요는 없습니다.

  20. 아크몬드 2009/03/13 22:35

    7048 버전 사용중이시군요.. 문제가 제법 있다고 들었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14 03:56

      현재까지 발생한 문제는 모두 잡았습니다. 그덕에 홈페이지에 Windows 7 관련 팁(문제해결)만 네개 올렸습니다.

  21. 공상플러스 2009/04/02 22:17

    끼힝. 휴렛팩커드에서 비스타가 방금 출시된 때였을때 컴퓨터를 업글하라고 비스타 DVD를 줬는데 업글을 했다가 무리한 그래픽으로 지포스 7200LE가 아예 새까맣게 타버리고 DVD-RW마저도 오작동을 하는 바람에....;;; 우연이었는지는 모르겠지만 그것 때문에 업그레이드를 전혀 생각하지 않게 되었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4/03 11:14

      그정도는 아닙니다. 아마 다른 문제가 있지 않았나 싶군요.

  22. 뭐 우리나라는? 2009/04/12 14:46

    다른건몰라도 UAC는 끄지말죠? 불편해도 사용자에게 프로그램이 실행되는것을 보고 허락이나 거부가 되야 진정한 컴퓨터사용자죠

    perm. |  mod/del. reply.
  23. Derek 2009/10/30 13:07

    windows7 64bit에 토탈커맨더를 쓰고 있습니다. 확실히 검색기능이라던가 자잘한 문제들은 많이 있는것 같네요. 그런데 저같은경운 실행만 해도 CPU를 반이상 잡아먹는다던가 하지는 않는것 같습니다. 카피하더라도 3%이상 점유하진 않는거 같던데요. i7 950, RAM 12G입니다. 빨리 TC windows7용버젼이 나왔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10/30 13:16

      이 글은 베타판에서 쓴 글입니다. 당연히 정발에는 저런 문제가 없습니다.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