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 vs 이명박

노무현의 법치에는 눈물도 있지만 이명박의 법치에는 조항만 있다.

노무현 vs 박정희
우리가 흔히 수구꼴통이라고 부르는 사람들의 힘은 아이러니하지만 친일매국 독재자였던 박정희입니다. 이명박 당선의 그 뒷면에도 역시 박정희가 있습니다. '이명박'은 자신의 역할 모델을 박정희를 잡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런 수구꼴통의 반대 진영에는 박정희에 버금가는 신화가 없습니다. 김대중 대통령이 있지만 역시 무게추는 박정희로 기웁니다. 통치 기간이 길고 언론통제에 의한 세뇌가 더 깊기 때문입니다.

어제 노무현 대통령[1]의 영결식이 있었습니다. 서울광장을 가득 매운 노란 풍선. 그러나 가슴이 미어집니다. 특히 정직한 분을 부도덕으로 몰아 정치적으로 가장 악랄한 시해를 했기 때문에 더 미어집니다. 박연차 리스트는 역설적으로 정치인 노무현이 얼마나 깨끗한 사람인지에 대한 방증이었습니다. 다른 가정으로 노무현 대통령이 이건희의 돈을 받았다면 과연 수사할 수 있었을 까요? 이것이 대한민국의 현실입니다. 재벌의 돈을 받아도 수사조차 못하지만 후원자의 돈을 빌리면 죽을 수 있는 것이 바로 우리의 현실입니다.

그러나 이제 조금 달집니다. 수구꼴통에게 박정희가 있다면 진보보수를 아우르는 우리에게는 이제 노무현 대통령이 있습니다. 판화가 이철수님의 판화처럼 '노무현 대통령이 몸을 던짓 곳은 부엉바위가 아니라 대중의 마음'이기 때문입니다. 박정희는 죽음으로서 신화가 되었습니다. 이제 우리는 거기에 맞설 수 있는 새로운 신화를 가지게 되었습니다.

바로 노무현 대통령입니다.

우리가 할일은 아주 간단합니다. 잊지 않으면 됩니다. '노무현 대통령이 묻힌 곳'은 김해의 봉화마을이 아닙니다. 바로 우리마음입니다.

어제 노무현 대통령 배너, 계속 거는 것은 어떨까요?라는 글을 올렸습니다. 처음에는 출처를 몰랐습니다. 나중에 [포네트][7]님으로 알았지만 deVbug님이 B급영화공작소님이라는 것을 알려 주셨습니다. 왼쪽 배너만 있는 것으로 생각했는데 의외로 왼쪽, 오른쪽 배너외에 평상시 블로그에 걸기 적당한 화이트 배너까지 있었습니다. 여기에 okgosu님 덕분에 배경을 태극기로 한 배너까지 구할 수 있었습니다. 따라서 이 '배너를 블로그를 운영하는 한 계속해서 달기'로 했습니다.

의도한 것은 아닙니다만 이렇게 노무현 대통령의 배너를 달고 보니 노무현 대통령이 흐뭇하게 독도를 바라 보시는 형태가 됐습니다. 아울러 이런 형태가 되다 보니 독도에 대한 노무현 대통령의 명연설, "독도는 대한민국 40년 통한의 역사다"[2]라는명연설이 떠오르더군요. 노무현 대통령에 대한 거의 모든 동영상은 나중에 영원한 우리의 대통령, 노무현이라는 글에 토런트 파일로 올릴 생각입니다. 다만 이번 글에서는 독도는 대한민국 40년 통한의 역사라는 명연설만 소개할까 합니다. 아마 보신 분이 많을 것으로 생각합니다.

배너 달기

배너를 다는 것은 쉽습니다. 일단 마우스를 원하는 코드에 올려 두면 오른쪽에 '작은 도구막대'가 나타납니다. 이 도구막대의 두번째 아이콘을 클릭하면 코드의 내용이 클립보드로 복사됩니다. 이렇게 복사된 코드를 <BODY> 바로 아래에 붙이면 배너를 달 수 있습니다.

왼쪽

<a href="http://www.knowhow.or.kr/" target="_blank" id="tistorySticker">노무현 대통령 배너</a> 
<style type="text/css"> 
#tistorySticker {
  position: absolute; left: 0; top: 0;
  background: url('http://home.megapass.net/~doapax/ROH-Banner1.gif') no-repeat; width: 132px; height: 132px; text-indent: -100em; display: block;
  z-index: 1000;
}
</style>
오른쪽

<a href="http://www.knowhow.or.kr/" target="_blank" id="tistorySticker">노무현 대통령 배너</a> 
<style type="text/css"> 
#tistorySticker {
  position: absolute; right: 0; top: 0;
  background: url('http://home.megapass.net/~doapax/ROH-Banner3.gif') no-repeat; width: 132px; height: 132px; text-indent: -100em; display: block;
  z-index: 1000;
}
</style>
태극기

<a href="http://www.knowhow.or.kr/" target="_blank" id="tistorySticker">노무현 대통령 배너</a> 
<style type="text/css"> 
#tistorySticker {
  position: absolute; left: 0; top: 0;
  background: url('http://home.megapass.net/~doapax/ROH-Banner4.gif') no-repeat; width: 132px; height: 132px; text-indent: -100em; display: block;
  z-index: 1000;
}
</style>
흰색

<a href="http://www.knowhow.or.kr/" target="_blank" id="tistorySticker">노무현 대통령 배너</a> 
<style type="text/css"> 
#tistorySticker {
  position: absolute; left: 0; top: 0;
  background: url('http://home.megapass.net/~doapax/ROH-Banner2.gif') no-repeat; width: 132px; height: 132px; text-indent: -100em; display: block;
  z-index: 1000;
}
</style>

또 스킨을 편집할 수 없는 블로그라면 다음 이미지 주소를 배경 이미지의 주소로 사용하거나 이미지를 내려받아 사용해도 됩니다.

왼쪽 오른쪽 태극기 흰색

마지막으로 모든 배너는 '.GIF' 파일로 올립니다. 처음에는 .PNG 파일이 아니라 .GIF 파일로 배너가 올라와서 왜 그런 것인가 했습니다. 알고 보니 Internet Explorer 6에서는 투명 PNG 파일을 잘 처리하지 못한다고 합니다. 그래서 'Internet Explorer 6'에서도 잘 보이도록 모두 .GIF 파일로 올렸습니다.

관련 글타래


  1. 저는 '노무현 대통령'을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이라고 쓰지 않습니다. 제가 인정한 유일한 대통령이며 제 마음 속에 영원히 살아있는 노무현 대통령일 뿐입니다. 
  2. 여기서도 이명박 대통령과의 차이를 알 수 있습니다. 일왕을 천황이라 경배하는 이명박 대통령과는 확실한 차이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