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번 말지 인터뷰에 대한 글에서 설명한 것처럼 난 월간 말을 좋아한다. 학창 시절 유일한 진보 매체였던 말지를 옆구리에 차고 다녔던 기억이 있기 때문이다. 이 월간 말지에서도 요즘 유행을 따르는 듯 메타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다. 바로 토론이 있는 메타블로그, 민중의 소리 피플로그이다. 말지의 성격때문인지 몰라도 이 메타블로그의 메인에 자주 오르는 글은 다소 진보적 성향의 글이다. 다만 내 글은 IT에 관한 글도 종종 메인에 오른다.

오늘 메인에 오른 글은 얼마 전에 올린 모든 트랙백을 감시하는 네이버이다. 아마 이명박 블로그에 트랙백을 보냈다가 감시 당하고 있는 내용 때문인 듯하다.

이 메타블로그에 올라온 글을 읽다 보니 소고기 반대 아이콘 쓰기라는 글이 보였다. 바로 H미친소 아이콘을 글마다 달자H는 글이었다. 이명박 정부가 미국산 미친소의 수입을 결정하고 난 뒤 결정한 대책은 딱 하나이다. 일국의 대통령이 국민의 검역 주권을 미국에 넘기고 할 수 있는 소리는 아니지만 이명박은 광우병 파동에 대해 다음과 같은 말을 했다고 한다.

미국산 미친소 수입업자가 한 이야기도 비슷하다. 길게 잡아 석달만 지나면 모두 잊을 것이라는 이야기이다. 우리사회에 만연한 건망증. 이명박 정부가 미국산 미친소의 수입을 결정한 이유도 다름 아닌 우리의 이런 건망증 때문이다. 특히 작은 일도 아닌 이런 일까지 석달이면 잊어 버리는 우리의 건망증. 이런 건망증을 이기기 위해 양현구님의 제안대로 모든 글에 미국산 민친소 반대 아이콘을 달기로 했다. 소고기 반대 아이콘 쓰기라는 글에는 세개의 아이콘을 제공하고 있지만 가독성은 큰 아이콘(100x100)이 좋아서 가장 큰 아이콘을 달았다.

Mad Bulls(MB)

이 아이콘의 파일 이름은 'Mad Bulls'로 했다. 일단 이니셜이 2MB의 이니셜과 일치한다. 의미상으로도 거세하지않은 미친 황소들이 되기 때문에 이명박 정부를 표현하는데 Mad Bulls 보다 나은 표현은 없다*. 2MB는 이제 이 미친 소새끼들을 줄인말로 보면된다.

아울러 이 아이콘을 클릭하면 광우병 반대 서명 페이지로 이동하도록 본문 스킨에 아이콘을 삽입했다. 광우병에 반대하시는 분들은 본문에 미친소 반대 아이콘을 달아 주기 바란다. 이번 광우병 사태는 절대 잊어서는 안되기 때문이다. 에 이 미국산 미친소 반대 아이콘을 다는 방법은 간단하다. 일단 좋아하는 편집기로 자신이 사용하고 있는 skin.html 파일을 연다.

[ ##_article_rep_desc_## ]을 찾아 [ ##_article_rep_desc_## ] 앞에 다음 코드를 삽입하면 끝난다.

<a href="http://www.gobada.co.kr/csig/sig.php"> 
<img SRC="http://cfs8.tistory.com/image/17/tistory/2008/05/17/09/37/482e28c9df611" 
align="left" border="0" hspace="5"></a>

남은 이야기

국민 건망증에 대한 짧은 생각
사실 우리국민이 건망증이 심한 이유는 국민적으로 심한 질병을 앓고 있기 때문이 아니다. 우리국민이 건망증이 심한 이유는 바로 조중동이라는 수구언론이 국민의 건망증조정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런 건망증을 이기는 방법은 간단하다. 조중동을 구독하지 않으면 된다.

치매와 건망증을 구분하는 방법

건망증: 어, 제 어디서 봤지?
치매: 어. 제 누구지?

건망증: (오른손에 계속 쥔 상태에서) 어..?. 차 키를 어디다 두었지?
치매: (차 키를 바라 보며) 이게 뭐지???

건망증: 화장실에서 볼일을 보고나서 바지를 올리는것 잊어 버리는 것
치매: 바지를 내리지 않고 볼일을 보는 것

아들이 화장실에서 나오는 것을 보고...
건망증: 너 언제 집에 왔냐?
치매: 누구세요?

댓글로 올라 온 것까지 포함한 것이다.

관련 글타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