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

Inovlu의 키보드 제품은 모두 구입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처음 구입한 뒤 지금까지 1년 반정도 사용한 두개의 키보드 모두 다음과 같은 문제점이 있었습니다.

마우스: 휠이 약합니다. 따라서 얼마 동안은 아무런 문제없이 사용이 가능하지만 시간이 지나면 훨이 약해지며 결국 휠이 부러집니다. 두개의 제품 중 먼저 산 제품은 휠 기능이 아예 동작하지 않았고, 두번째로 산 제품은 손가락으로 휠을 옆으로 민체로 동작시켜야 합니다.

키보드: 키보가가 갑자기 죽습니다. 이런 현상은 건전지의 남은 량과는 무관합니다. 키보드가 이렇게 되면 건전지를 제거한 뒤 한 10분 뒤 다시 건전지를 끼우면 정상적으로 동작합니다. 그러나 이런 증상이 랜덤하게 자주 일어납니다.

얼마 전 에서 구입한 DOMK-8858G이 사망했다. 처음에는 가격도 싸고 키보드 감이 좋아서 나름대로 좋은 평가를 내렸던 키보드이다. 그러나 쓰다 보니 자꾸 일부 키가 먹지 않는 일이 발생했다. 다른 키라면 그나마 낫지만 Shift키가 동작하지 않았다. 결국 구입한지 한달만에 이 키보드를 퇴출시켰다.

그리고 는 집에서 얼마 전까지 사용했다. 그런데 집에서 이 키보드를 사용하다 보니 증세가 점점 더 심해졌다. 잘 눌리지 않는 키가 증가하고 키를 한번 누르면 글자가 수십개씩 찍히는 등 전형적인 접촉 불량 증세가 나타났다. 그리고 결국 지난 주 토요일 눌러지지 않는 키가 너무 많아 아예 버렸다.

그리고 구입한 키보드가 오늘 소개하는 InovluINV-MK502K이다. 이 키보드를 구입한 이유는 사실 간단하다. DOMK-8858G를 퇴출한 뒤 구입한 키보드가 INV-MK501K였기 때문이다. 당시 3만원 정도의 적당한 가격과 사용자 평이 좋아서 구입했다. 작년부터 지금까지 계속 해서 사용하고 있지만 일단 키감이 좋고, DOMK-8858G와 같은 문제를 발생하지 않았다.

INV-MK502K의 키감은 INV-MK501K와 거의 비슷하다. 슬림형 키보드이지만 상당히 괜찮은 키감을 가지고 있다. 다만 INV-MK502K가 조금 더 부드럽다. 그리고 크기도 INV-MK502K가 INV-MK501K에 비해 조금 더 작다. 또 키보드의 색깔이 검은색이라 과도 잘 어울린다. 따라서 공간이 조금 좁은 곳에서는 INV-MK501K보다는 INV-MK502K가 더 나은 것 같았다.

INV-MK501K과 INV-MK502K

아래쪽에 있는 키보드가 INV-MK501K이다. 사진에서 알 수 있듯이 가장 위쪽의 추가된 단추 만큼 INV-MK501K가 크다.

두개의 키보드 모두 기본 105키외에 추가적인 키를 제공한다. INV-MK501K는 총 21개의 추가적인 키와 왼쪽의 스크롤 키, 오른쪽의 볼륨 키까지 제공한다. 이렇게 많은 키를 제공하지만 기본적으로 Windows 드라이버를 사용하기 때문에 별도의 프로그램을 설치할 필요가 없다. 원래 추가적인 키는 별로 사용하지 않지만 왼쪽의 스크롤 키는 상당히 유용하게 사용했다. 또 키가 많지만 이 모든 키를 같은 크기에 키보드 가장 윗쪽에 배치했기 때문에 지저분한 느낌은 주지 않는다.

INV-MK502K는 총 15개의 추가 키를 제공한다. 윗쪽에 8개의 키가 있고 왼쪽에 4개의 키, 오른쪽에 3개의 키가 있다. 왼쪽의 키는 미디어 재생기에 관련된 키이고 오른쪽의 키는 볼륨에 관련된 키이다. 키를 줄였기 때문에 INV-MK502K는 INV-MK501K에 비해 크기가 작고 조금 더 깔끔해 보인다. 또 INV-MK502K도 별도의 드라이버를 설치할 필요는 없다.

두번째로 INV-MK501K의 마우스는 상당히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CPI를 전환할 수 있는 단추, 좌우 휠트 기능, 줌인/줌아웃 기능,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기능을 제공한다. 반면에 INV-MK502K는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만 제공하기 때문에 마우스 기능은 INV-MK502K가 떨어지는 편이다. 그러나 단추 세개와 휠 외에는 별로 사용하지 않기 때문에 큰 차이는 없었다. 이 두개 키보드의 사양은 다음과 같다.

모델INV-MK501KINV-MK502K
규격2.4GHz 무선 마우스
시스템2000/XP/Vista/Windows 7
해상도500CPI/1000CPI1000CPI
단추23개15개
거리360도 10M360도 15M
전원AA*2/AAA*2AAA*2*2

사양을 보면 알 수 있지만 두 키보드의 사양은 거의 비슷하다. 그러나 기능면에서 보면 INV-MK501K 기능을 줄여 크기를 줄인 것이 INV-MK502K가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든다.

INV-MK501K을 사용하면서 다른 불편한 점은 느끼지 못했다. 다만 가끔 키보드가 먹통이 되는 현상이 발생했다. 이 경우 키보드에서 건전지를 모두 빼고 한 1~2분 정도 기다린 뒤 다시 건전지를 꼽으면 정상적으로 동작했다. 이때 숫자 키패드 바로 위의 LED에 불이 들어와야 정상적으로 동작된다.

키보드에 많은 돈을 투자하는 타입이 아니라서 키보드와 마우스를 함께 사용할 수 있는 일체형 슬림 키보드/마우스 셋트를 구입했다. 가격은 모두 3만원대 초반이었다. INV-MK502K는 판매가는 3만천원, 배송비가 2천5백원이기 때문에 실제 구입가는 3만3천5백원인 셈이다.

포장 상자

옆으로 상당히 길쭉하다. 원래 슬림형 키보드에 오른쪽에 마우스를 두었기 때문이다.

구성품

구성품도 상당히 간단하다. 키보드, 마우스, 무선 수신기, 간단한 사용자 길잡이, AAA 건전지 4개. INV-MK501K는 마우스에 AA 건전지를 사용하기 때문에 INV-MK502K에 비해 묵직한 느낌을 준다.

블랙도아2007과 함께

따로 설치할 필요도 없이 무선 수신기만 USB에 꼽으면 알아서 동작한다. 그래서 설치하는 것도 정말 간단하다.

남은 이야기

PD수첩에 출연할 때 사용한 키보드가 바로 이다. 디자인을 보면 알 수 있지만 상당히 깔끔하고 예쁘다. 그래서 이종범님이 키보드가 탐이 난다는 댓글을 단적이 있다. 그러나 이 키보드는 디자인을 빼면 정말 쓸모가 없다.

마우스 문제는 처음부터 언급한 것이고 키보드는 한달만에 키가 잘 눌러지지 않는 현상이 발생했다. 개인적으로 절대 추천하지 않는 키보드이다. 아울러 이 키보드 덕에 제품은 앞으로도 구매할 생각이 사라졌다.

관련 글타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