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파일관리자는?

기본적으로 나는 프로그램을 좋아한다. 단순히 좋아하는 정도가 아니라 새로운 프로그램을 찾아 소개하고 또 좋으면 한글화주1도 바로 한다. 이렇다 보니 사용해본 프로그램들이 정말 많다. 텔넷을 예로들면 처음에 사용한 넷텀(NetTerm), 국내 개발자가 개발했기 때문에 사용한 토큰(Token), 콘솔형의 간단한 텔넷 프로그램인 지텀(zTerm), SSH를 지원하는 공개형 텔넷 프로그램인 푸티(puTTY), 이외에도 상당히 많다.

이렇다 보니 하나의 프로그램을 장시간 사용하는 경우는 그리 흔하지 않다. 이렇듯 좋다는 프로그램만 보면 프로그램을 바꾸지만 지난 10년이 넘는 세월 동안 나와 함께한 프로그램도 상당히 많다. 아마 거의 대부분 이름을 이야기하면 알만한 프로그램이라고 생각한다.

도스 시절 최고의 파일 관리자는 DOS Navigator주2이다. 아마 도스용 파일관리자라고 하면 많은 사람들은 Norton CommanderMdir을 떠올릴 것이다. 그러나 DOS Navigator에 비하면 Norton Commander도 Mdir도 장난감 수준이었다. 에서 한번 더 다루겠지만 이 프로그램은 도스 시절 어떤 프로그램도 따를 수 없는 기능과 성능을 가지고 있었다. 그러면서 파일의 크기는 압축 파일로 1M 정도 밖에 되지 않았다.

도스 환경에서 Windows 환경으로 바뀌면서 사라진 프로그램주3 중 내가 가장 아쉬워하는 프로그램이 바로 이 DOS Navigator이다. 이외에 도스에서도 수십기가의 파일을 편집할 수 있는 오로라 편집기(Aurora Editor)도 있지만 DOS Navigator만큼 아쉬운 프로그램은 없었다. DOS Navigator은 개발사가 Windows용 프로그램의 개발을 포기하고 공개했다. 개발사는 The Bat!이라는 이메일 클라이언트를 개발한한다.

클릭: 그림 확대
DOS Navigator

Norton Commander의 클론인 PIE Commander로 출발해서 NC를 능가하는 최고의 파일관리자로 성장한 DOS Navigator. 당시 국내에는 MDir이 더 많이 사용했지만 MDir과 기능을 비교한다는 것 자체가 창피할 정도로 막강한 기능을 가진 파일 관리자이다.

참조. DN과 NC 클론들

사실 Total CommanderWindows 3.1 시절에도 알았지만 이때는 깔아만 두었을 뿐 거의 사용하지 않았다. 그 이유는 Windows 3.1이나 3.1 이후에 나온 Windows 95 시절에는 도스창을 띄우고 DOS Navigator을 사용했기 때문이다. DOS Navigator의 사용을 포기한 시점은 사용하는 운영체제를 Windows 95에서 Windows NT주4로 바꿨을 때였다.

Windows 95는 도스라는 운영체제위에 Windows라는 GUI를 올린 형태이기 때문에 도스용 프로그램과 호환성이 좋았다. 그러나 도스 자체가 없고 명령행만 지원하는 NT에서 DOS Navigator을 띄우면 CPU 점유율이 100%로 올라갔다. 따라서 DOS Navigator을 띄우면 다른 작업을 하기 힘들었다. 그래서 운영체제를 버리지 못하고 선택한 프로그램이 Windows Commander주5였다.

초기 Windows Commander는 Norton Commander보다 기능이 떨어지는 클론에 불과했다. 또 지금도 기능만 따지만 최고라고 하기 힘들다. 기능면에서는 Frigate주6가 훨씬 뛰어나기 때문이다. 그러나 Total Commander에 최고라는 이름이 붙을 수 있는 이유는 바로 Total Commander에서 사용할 수 있는 수많은 플러그인 때문이다. 이 플러그인을 이용하면 따로 압축 프로그램을 사용할 필요도 없다. 그림보기, CD 굽기등 컴퓨터로 할 수 있는 거의 대부분의 작업이 가능하다.

KMPlayer와 같은 재생기도 사용하지만 간단히 동영상을 확인할 때에는 역시 Total Commander를 사용한다. 프로그램을 실행할 때에도 Total Commander를 사용하고 FTP로 파일을 올릴 때에도 Total Commander를 사용한다. 심지어 iPod Touch에 파일을 복사할 때에도 Total Commander를 사용하기 때문에 컴퓨터로 하는 거의 모든 작업을 Total Commander로 한다고 보면 된다. 그만큼 강력하다. Windows 3.1 시절 Norton Commander 클론을 찾다가 알게된 프로그램이고, 본격적으로 사용한 96년부터 따져도 벌써 13년째 사용하는 프로그램이 Total Commander인 셈이다.

Total Commander로 할 수 있는 일은?

상상하는 모든 일

Total Commander로 어떤 작업이 가능할까 싶다. 어떤 일을 할 수 있는지 다 적는다면 아마 수백가지를 적어도 부족하다. 아울러 이 많은 기능을 다 적기도 힘들다. 현존하는 컴퓨터 유틸리티 중 딱 하나에만 최고라는 이름을 붙이라고 하면 나는 주저없이 Total Commander를 선택한다. 두개를 고르라고 하면 Total CommanderPowerPro를 선택한다. 내가 운영체제를 Windows에서 다른 운영체제로 바꿔타지 못하는 첫번째 이유가 바로 Total Commander이기 때문이다.


관련 글타래
잠깐만
  1. 국내에서 많이 사용되는 NetTransport도 국내에 처음으로 소개한 사람도 나고 한글화도 내가 했다. QAOS.com한글화 분류가 따로 있는 것도 이때문이다.
  2. Norton Commander의 클론으로 출발한 프로그램이다. 그러나 강력한 기능, 빠른 속도, 작고 가벼운 크기 때문에 Norton Commander의 명성을 압도한 프로그램이다.
  3. 도스 시절 강자였던 Norton Commander 를 개발했던 개발사는 Windows 탐색기를 닮은 Norton Navigator를 내놓는다. 그러나 Norton Commander에 익숙한 사용자의 외면으로 오히려 시장을 빼았긴다. 결국 Norton Commander for Windows를 내놓지만 이미 빼았긴 시장을 되찾아 오기는 힘들었다.
  4. 내가 처음 사용한 Windows NT는 4.0이다. Windows 95와 외관이 비슷하지만 훨씬 안정적이었기 때문이다.
  5. 지금은 Total Commander로 바뀌었지만 원래는 Windows Commander였다. Windows가 Microsoft의 상표라고 걸고 나와 현재의 Total Commander로 바뀌었다.
  6. DOS Navigator의 공개된 소스로 개발된 Windows용 프로그램이다. 기능은 단연 Frigate가 뛰어나다. 그러나 플러그인에서 Total Commander에 비할바가 아니다. 그러나 Total Commander보다 먼저 나왔다면 아마 지금도 Frigate를 사용하고 있었을 것이라는 생각이 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