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og은 모양새가 둥근 원형을 갖는 경우가 많아 환일(둥근 무지개)이라고 부른다. 또 해가 여러 개인 것처럼 보인다고 해서 무리해라고도 부르다. 아무튼 Sundog은 둥근 모양도 있고 그렇지 않은 경우도 있기 때문에 지평선 부근에 나타나는 작은 무지개를 통합해서 이르는 말이다.

영어로는 Sun Dog 또는 Sundog이라고 부르며, 과학용어로는 Parhelion라고 부른다고 한다. 새털 구름(왼쪽 사진)을 만드는 작은 얼음 결정체에 빛이 반사되어 나타나는 현상이라고 한다. 환일은 일반적으로 태양의 고도가 낮고(예: 해가 뜰때와 질때) 대기가 새털 구름을 만드는 얼음 결정으로 채워져 있을 때 나타난다고 한다. 다이아몬드 분말이나 얼음 안개도 환일을 만들수 있다고 한다. [출처: 위키피디아]

그런데 재미있는 것은 이 무지개의 영어 이름이다. Sundog태양의 개, 태양견 정도로 번역할 수 있는데 왜 이 아름다운 무지개의 이름을 왜 Sundog이라고 했는지 그 유래는 알 수 없었다. 태양견이라고 불리는 견종이 있는 것을 보면 이 견종과 관련이 있을 듯 싶지만 뚜렸한 연관관계를 찾을 수 없었다. 반면에 우리 나라에서 부르는 이름은 앞에서 설명했듯이 환일(둥근 무지개), 무리해(여러 개의 해)로 그 의미가 분명한 편이다.

아무튼 다음은 구글 이미지 검색을 통해 찾은 둥근 무지개의 사진들이다. 일반 무지개와는 달리 상당히 다양한 형상을을 하고 있는 것을 알 수 있다. 둥근 무지개라는 이름에 걸맞게 둥근 형태가 가장 많지만 둥근 형태외에도 오로라 처럼 생긴 것들도 있고 수평, 또는 수직으로 뻗힌 것들도 있었다.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클릭: 그림 확대

남은 이야기 사진님 블로그를 방문했다가 사진님 별명이 사진에서 썬도그로 바뀐 것을 알았다. 그 연유를 물어보니 이름을 너무 평범하게 지은 것 같아 썬도그로 바꾸었다고 한다. 그러면서 썬도그가 수평 무지개라는 것을 알려 주셨다. 수평 무지개가 궁금해서 찾아 보니 상당히 아름다운 무지개였다.

그리고 구글 이미지 검색을 통해 위에 있는 아름다운 무지개 사진을 찾았다. 이미지는 이 블로그에 올리는 것이 아니고 링크를 통해 가져온 것이다.

관련 글타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