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은 용파리, 부평은 똥파리

필자가 인천으로 이사간 것은 2002년 경이었다. 당시 전세 계약 기간을 두 달 남겨두고 살던 집이 재개발되서 집 값이 비교적 싼 인천 삼산동에 자리잡았다. 인천으로 이사온 뒤 가장 놀란 것은 부평역 지하 상가였다. 지하 상가가 너무 커서 필자에게는 하나의 미로 같았기 때문이다. 멋모르고 나갈 건물의 이름만 알고 들어왔다가 출구를 찾지 못해 몇 십분씩 헤멘 기억이 선하다. 아울러 당시에는 지하 상가 일부를 재개발하고 있어서 출구 찾기가 더 힘들었었다.

이 지하 상가에서 놀란 점 또 하나는 정직한 판매자를 만나기 힘들다는 점이다. 물론 필자가 지하 상가의 모든 매장에서 물건을 구입한 것은 아니므로 모든 판매자를 부정직하다고 싸잡아 욕할 수는 없다. 그러나 적어도 필자가 이 지하 상가에서 만난 판매자 중 정직한 판매자는 없었다.

어제의 일이다. 인터넷으로 구입한 휴대폰 액정 보호 필름의 크기가 맞지않고주1 부평 지하 상가에는 상당히 많은 휴대폰 판매점과 휴대폰 악세사리 판매점이 있기 때문에 조카애 지갑도 살겸, 부평역 지하 상가로 향했다. 휴대폰 액정 보호 필름을 찾고 가격을 물어보니 무려 2000원이었다. 인터넷에서는 이런 필름 3세트를 1300원에서 1700원(무료배송)에 파는 것을 알고 있는 필자로서는 생각보다 정말 심한 바가지였다.

그러나 울며 겨자 먹기로 속는 것을 뻔히 알면서 휴대폰 액정 보호 필름을 구매했다. 구매한 뒤 포장 상태를 여기 저기 확인하던 중 휴대폰 모델 이름이 포장에 인쇄된 것이 아니라 스티커로 덧 붙여졌다는 것을 알았다. 결국 스티커를 뜯어내자 LG-SD260, LG-LP2600이라는 모델명이 나타나는 것이었다.

즉, PT-S110 모델의 액정 보호 필름이 아니라 액정 크기가 비슷한 다른 모델의 액정 보호 필름에 스티커만 붙여서 PT-S110의 액정 보호 필름으로 판매한 것이었다. 그래서 액정 보호 필름이 좌우 양옆은 약간 크기가 작고 모서리 부분의 곡선이 맞지 않았다.

그러나 부평 지하 상가에서 이 정도는 사실 애교에 불과하다. 꽤 오래 전의 일이다. 당시 애 엄마의 휴대폰을 하나 사주기로 했다. 선배형이 가지고 있던 UTO 폰이 모양도 깔끔하고 크기도 작고 예쁜 것 같아 이 것을 사기로 하고 인터넷을 검색했다. 당시 최저가가 23만원 정도 였고, 용산에서 휴대폰 매장을 뒤지고 발품을 팔면 19만원 정도에 구입할 수 있다는 것을 알았다.

부평 지하 상가도 용산 못지 않게 휴대폰 매장이 많고,

전국 최저가
용산보다 비싸면 환불

등의 홍보 문구를 많이 봐왔기 때문에 인터넷보다 조금 비싸도 하루라도 빨리 사줄 요량으로 부평 지하 상가를 뒤졌다. 재미있는 것은 용산은 발품을 팔면 가격이 싸지지만 부평 지하 상가는 모두 카르텔을 맺었는지 모든 매장의 가격이 같았다.

도아: 얼마예요?
점원: 35만원이요?
도아: (엄청난 가격 차이에 놀라) 예?, 가입비 포함이예요?
점원: 아니요. 요즘 누가 가입비를 포함시켜요?

거의 모든 매장의 가격이 똑 같았다. 결국 부평 지하 상가의 매장을 30여 곳을 돌아다녔다. 그러나 모두 35만원, 단 한푼도 틀리지 않았다. 오로지 딱 한군데만

도아: 얼마예요?
점원: 35만원이요?
도아: (또 놀란 듯) 예?, 왜 이렇게 비싸요?
점원: 가입비 포함인데요.

여러 군데를 돌아 다니다 온 것을 확인하고 하나 팔아본 생각으로 낸 수가 가입비 포함이었다. 계속 휴대폰 매장을 순례하며, 효X 정보 통신(이름은 정확하지 않습니다)이라는 곳까지 가게되었다.

도아: 얼마예요?
점원: (이미 휴대폰 매장을 순례한 사실을 알고) 23만원, 할부가예요.
도아: (너무 의외였다. 아울러 할부라니) 정말요?
점원: (다른 사람과 대화하며 관심없다는 듯) 예.

가격이 다른 곳과는 천지차이 이기 때문에 당연히 점원의 업무가 끝날때까지 기다렸다.

점원: 그런데 왜 이 기종을 선택하셨어요? 
점원: 이 기종이 먼지도 많이 끼고 액정이 아주 잘깨지거든요.
우엉맘: ("부평 똥파리" 말에 그냥 흔들리면서) 그래, 오빠. 
우엉맘: 우영이 때문에 튼튼한 걸로 해야되. 딴 걸로 하자.
점원: (음흉한 미소를 짓고 있음)

도아: (이미 용파리에게 단련되어 있으므로 단호하게) 아니, 필요없고요. 
도아: 이 기종으로 하겠습니다.
점원: (시금 털털한 표정으로 가입 신청서를 가져와 추가금 항목에 ①+③이라고 쓴다)
도아: 1은 할부 보증금이라고 치고, 3은 뭐죠?
점원: 3만원은 안내도 되는 것이니까 일단 설명을 들어 보시죠?
도아: 그러죠?

점원: 요금제는 무조건 유토로 하셔야 하고 1년간 의무 사용입니다.
도아: (그래, 유토 1년 해봤자 한 3만원 정도 더 나가고)
도아: (네이트 30이 기본으로 추가되니까 상관없지) 예.

점원: (Nate 30, Nate Air에 영표를 하며) 이 서비스도 1년간 의무 사용입니다.
도아: (미친놈, Nate Air가 되지 않는 기종에 Nate Air를 쓰라고) 
도아: 유토에도 Nate 30이 포함되어 있는데, Nate 30, Nate Air를 1년간 쓰라고요?
점원: 싫으면 Nate 30은 3,0000원, Nate Air는 3,5000원 추가금을 지불하면 됩니다.
도아: (이 자식 혼 좀 내줄까?)

점원: (이제는 신이 난듯 거의 모든 부가 서비스를 체크하면서) 모두 1년 의무 사용입니다.
도아: (더 이상 상종하기 싫어서) 가입할 생각없으니까 가입 신청서는 지금 보는 앞에서 찢어 주세요.
점원: (똥씹은 표정으로 가입 신청서를 찢는다)

부평 똥파리가 추가한 부가 서비스와 기계값을 모두 합하면 약 45만원 정도 나왔다. 그냥 할부로 구매하고 다음 날 모든 부가 서비스를 해지해 버리면 되는 일주2이지만 필자가 사용하는 휴대폰이 아니고 애 엄마가 사용할 휴대폰이라 혹, 부평 똥파리가 애 엄마 전화로 쌍소리라도 할까봐 가입 신청서를 찢으라고 하고 효X 정보 통신이라는 휴대폰 매장을 나왔다.

그러면서 보통 인터넷 보다 10여만원이 비싼 휴대폰을 구입하면서 휴대폰 줄 하나 더 준다고 고마워하는 사람들을 보니 조금 안됐다는 생각이 들었다. 지금까지 다른 사람의 휴대폰을 포함해서 상당히 많이 휴대폰을 구입했었지만 이렇게 부가 서비스로 사기를 치는 것은 용파리에게도 보지 못한 부평 똥파리만의 신공이었다.

덧글
  1. 지하철을 타려고 부평 지하 상가로 갈때의 일이다.
    여자1: 언니 차 바꿨어?
    여자2: 응.
    여자1: 와 BMW네

    부평 지하 상가에서 옷매장을 운영하고 있는 아가씨인데,,, 이 아가씨의 차가 BMW이다. 이 아가씨의 차가 BMW인 것은 이 아가씨의 상술이 탁월한 면도 있겠지만 위에서 설명한 상술과도 무관하지 않은 것 같다.

  2. 부평역 지하 상가 지하 1층에는 정말 맛있는 손짜장집이 있다. 아울러 셋트 메뉴(짜장1, 우동1, 탕수육1)를 8500원이라는 상당히 저렴한 가격으로 팔고있다.
주의
  1. 인터넷으로 구한 액정 필름도 비슷했다. 셀룰라 마트의 액정 보호 필름이었는데, 제 아무리 액정에 붙이려고 해도 크기가 맞지 않아 위, 아래로 삐져나왔다. 결국 확인해보니 이 액정 보호 필름도 다른 기종의 것을 스티커로 붙였기 때문이었다.
  2. 실제 이 방법으로 다른 사람의 휴대폰을 구매해준 적이 있다. 어차피 판매점에서 1년간 의무 사용이라고 해도 가입자가 해지하면 막을 수 있는 방법이 없기때문이다.

관련 글타래
2006/10/31 14:46 2006/10/31 14:46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컴퓨터 팁&텍
트랙백 많은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offree.net/trackback/558

  1. Subject : 악덕기업 SK텔레콤과 테팔이

    Tracked from ▒ 키지와 함께하는 FX 트레이딩 ▒ 2007/02/04 08:59 del.

    얼마전, 부평역 지하 상가의 상술 과 비슷한 경험을 하였다.구형 LG 핸드폰을 몇 년동안 잘 쓰다가 2006년 12월 말에 핸드폰을 바꾸기로 생각했다.나는 핸드폰 살때 부가기능은 전혀 따지지 않고..

Facebook

Comments

  1. yoro 2006/11/01 15:09

    법적으로 핸드에 대한 의무사용기간은 불법이죠 ^^;; 저두 저렇게 사용하지만 전화와서 오만소리 다하죠 ㅋㅋ 그래서 전 아무런 부가 서비스가 표함되지 않은 순수한 핸드폰만 구입합니다. 그러나 비싸죠 ㅜㅜ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6/11/02 14:31

      저도 가끔 그렇게 구입합니다. 물론 요즘은 인터넷에서 주로 구입하기 때문에 저런 문제는 발생하지 않습니다.

  2. 댕글댕글파파 2006/11/03 12:59

    이런걸 볼때마다 정보의 힘이란게 참 무섭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6/11/04 10:19

      그렇죠... 적어도 부평 지하 상가의 휴대폰 매장은 가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3. 리퍼드 2006/11/08 19:36

    부평역 지하상가 위층에 있는 음향기기매장들도 매한가지더군요. 생긴건 용파리들이랑 비슷한데 질은 더 낮아요. 부평지하상가는 그냥 10대들 옷사는데라고 생각합니다. 아님 지하철 입구정도...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6/11/09 10:30

      제가 봐도 용파리보다 질이 더 낮은 것 같더군요. 그래서 부평 똥파리라고 부릅니다.

  4. 부평역은 싫어 2007/01/04 18:55

    부평역은 살때만 웃는 사람들이에요 개통을 3일미루면서 서류찾아 보겠다고 그리고 잊어버리고 전화안해주고 사장은 개통이 되었는데 왜 그러냐고 전화안해서 또 전화하고 총전화6통끝에 싸우고 개통했는데 마지막 직원이 그제서야 미안하다하는데 가격도 싼것도 아니면서 신경전만 하고 청소년 이라서 인터넷5만원을 따로 받는데 내가 바보라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부평지하상가 가지마세요 사장도 똥배짱이에요 절대 미안하단말안한사장 프로 아닌 것들은 집에좀 있었으면 좋겠어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1/04 19:22

      예.

      정말 질이 않좋은 부평 똥파리들입니다.

  5. dudgnsl 2007/02/03 15:11

    인터넷으로 핸드폰삿다가 골탕만 먹었어요. 그래도 부평지하상가가 제일많고 싸던데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2/03 16:58

      부평역 지하상가가 싸다고 느끼시면 부평역에서 사면됩니다. 그러나 장담하건데 용산보다 평균 15만원 비쌉니다. 아울러 인터넷에서 물건을 잘 못 구매하면 낭패를 보는 경우는 많습니다.

      그러나 지금까제 제 휴대폰 3개, 처의 휴대폰 3개, 어머님 휴대폰 1개, 누나 휴대폰 1개, 조카 휴대폰 2개, 동네 아주머니 휴대폰 2개를 인터넷에 1000~1,0000을 주고 구입했지만 낭패를 본적은 없습니다.

  6. 인게이지 2007/02/03 19:00

    부평에서 제일 싼집보다 용산에서 제일 비싼집이 쌀걸요...

    용산은 확실히 발품팔면 싸지지요.
    요즘은 다나와 때문에 많이 비싸게도 못불러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2/05 09:53

      예. 용산은 발품을 팔면 20만원까지도 차이가 나더군요. 그런데 부평역은 똑같습니다. 카르텔을 맺어서...

      따라서 경쟁이 되지 않기 때문에 아마 전국에서 가장 비쌀 것으로 추측되는 곳입니다.

  7. 키지 2007/02/04 08:37

    좋은 글입니다. 트랙백 걸어갑니다. ( http://forex.tistory.com/8 )
    그런데 도아님 한가지 궁금한 것이 있습니다.

    < 주2: 실제 이 방법으로 다른 사람의 휴대폰을 구매해준 적이 있다. 어차피 판매점에서 1년간 의무 사용이라고 해도 가입자가 해지하면 막을 수 있는 방법이 없기때문이다. > 라고 하셨는데, 이는 모든 부가서비스 의무사용에도 해당되는지요?
    대부분 핸드폰 가입시 1-3개월의 부가서비스 의무사용을 전제로 가입시키고 있는데, 해지하면 위약금을 물린다는 말을 합니다.

    사용자가 의무사용을 중단하고 해지해도 아무런 피해가 없는지요?(위약금을 물린다든지)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2/05 09:55

      생각해보시면 쉽습니다. 일단 가입한 뒤에는 모든 관리가 대리점에서 업체로 넘어 갑니다. 따라서 위약금을 물릴 수 있는 방법이 없습니다. 저는 가입한 다음 날 휴대폰을 해지한 적도 있습니다(물론 제 휴대폰은 아닙니다).

      안해 주려고 하지만 해줄 수 밖에 없습니다(법적으로). 아울러 부가 서비스가 심하지 않으면 저는 굳이 해지하지는 않습니다. 휴대폰의 가격에 부가 서비스 비용도 포함해서 산정하기 때문에...

  8. 키지 2007/02/04 09:03

    도아님, 제 실수로 트랙백을 잘못 걸었습니다.(다시 정상적으로 걸었습니다.)

    ▒ 키지와 함께하는 FX 트레이딩 ▒ :: 이세상에서 가장 살기 좋은 나라는?

    위 트랙백은 삭제해주시면 고맙겠습니다.

    perm. |  mod/del. reply.
  9. 아잉 2007/03/01 19:25

    전 용산보다 부평에서 싸게 샀는대여 ㅡㅡ

    물론 인터넷이 잘차자보면 더 싼것두 있지만 보고 사는걸 좋아해서 부평에서 샀는대 무지 싸게 샀어영

    현금으루 32만원이면 싸게 사지 안았나여? 슬림엔제이 <--- 요거 샀는댕 신규로 ㅡㅡ 당연 sk구여 부가서비스는 티유랑

    (안심정액제 한달) (문자 두달) 티유는 볼꺼고요 안심이랑 문자는 다 합쳐두 26000원 부가 돼는거고요

    합치면 34만원인댕 무지 싸게 산거 아닌가여 ㅡㅡ;;;

    케이스랑 충전기 차량용충전기 다 받았고요 그외에 들어가는거 없고 약정이나 그런것도 없고 그냥 부가서비스만

    한달 두달 쓰는거만 약속 지켜 달라고 하시던대 친절하게 잘 샀어영

    이것두 비싸게 산건가여?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7/03/02 09:52

      발품을 팔아보면 용산이 확실히 쌉니다. 용산은 가격 담합을 하지 않기 때문에...

      그리고

      합치면 34만원인댕 무지 싸게 산거 아닌가여 ㅡㅡ;;; 다른 조건, 예를들어 보조금 등을 모르기 때문에 무지 싼 것인지 아닌지는 모르겠지만 인터넷에서도 보조금 없이 그 정도의 가격이면 살 수 있습니다. 아울러 개통 이력이 있는지도 한번 알아보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다만 34만원이라면 바가지를 쓴 것은 아닌 것 같습니다.

  10. 나프 2008/10/19 12:31

    요즘 휴대폰 구입을 생각하고 있는데

    정말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용산 용파리들은 많이 겪어봐서 잘아는데 부평역 지하상가까지 같은놈들일줄은 몰랐네요 ㅎ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8/10/19 12:39

      더합니다. 용산 용파리들은 발품팔면 가격이라도 떨어지는데 부평 똥파리는 카르텔을 맺어서 가격도 모두 똑 같더군요. 즉, 발품을 팔아도 바가지입니다.

  11. 겅으나 2009/03/30 15:52

    부평 지하상가 핸드폰 샀다가하루만에 교환..;; 한달에 한번 같은 문제로 3번이나 as 센터 다녀옴.
    그나마 싸다고 산 가족 핸드폰... 서비스 인터넷 요금제 사용하는대신 자기네가 서비스 인터넷 요금내주겠다고 하더니.. 확인해보니 내가 요금내고있어서 가서 말하는데. 사장인지 뭔지가 뭐라고 함.
    지네가 잘못하고선 잘못했다고 말죽어도 안함. 완전 진짜 똥파리다...
    부평지하상가 대아지사항가 특2.특3호 통일텔레콤. 그지같음 가지마삼!!! 팔때만 친절 팔고나면 쌩~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3/31 07:01

      부평 똥파리나 용산 용파리나 모두 팔때만 친절합니다. 그래서 가장 좋은 방법은 물건을 팔아주지 않는 것입니다.

  12. 2009/08/27 22:38

    비슷한 경험을 제 지인도 열흘 전쯤에 했습니다.
    부평 지하상가에서 비싸게 핸드폰을 사고, 부가서비스도 소비자에게 묻지도 않고 지들 맘대로 걸어놓고 요금제 설명도 없고...
    ktf에 물어보니 개통철회해준다하여...
    개통한 sk*(<- 가게이름)정보통신(제가 알기로 부평지하상가의 핸드폰가게들은 거의 형제지간입니다... 사장 하나가 여러 가게를 갖고 있죠...)에 가서 개통철회 부탁했더니...인격모독에 욕설에 장난이 아니었답니다. 환불받고 원래 핸드폰으로 개통하는데 3-4일 걸렸답니다.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09/08/28 06:40

      그래서 저는 부평 똥파리라고 부릅니다. 정말 가서는 안될 곳입니다.

  13. 스나 2009/12/28 21:01

    저도 부평에서 폰2번이나 삿는데 왠지 너무 바가지쓰는 느낌이었어요ㅠㅠ

    어떻게 하면 바가지 않쓸까요?

    인터넷에선 분명 25만원이면 개통이랫는데 부평은 45만...56만...;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0/01/03 07:41

      부평에서 안사면 됩니다. 바가지를 쒸워도 자꾸 사니 바가지가 통하는 것입니다.

댓글로 기쁨을 나눠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