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딩 vs 힙스타매틱

내가 가장 좋아하는 카메라 어플은 '힙스타매틱'이다. 탁월한 필터, 자동 구도 기능으로 '아무렇게나 찍어도 사진이 잘나오기 때문'이다. 즉, 힙스타매틱은 나처럼 사진찍는 기술이 없는 사람도 즐겁게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어플이다. 다만 힙스타매틱은 상당히 비싸다. 어플 가격은 2불에 불과하지만 모든 필터팩을 구입하려면 20불 가까이 들기 때문이다. 그러나 크게 걱정할 필요는 없다. 비슷한 UI에 비슷한 기능을 가진 '푸딩 카메라'가 있기 때문이다. 푸딩 카메라는 전세계 1600만명이 사용할 정도로 인기있는 어플이다. 사진에 감성을 부여하는 8개의 필터와 제한된 스마트폰 카메라의 기능을 보강할 수 있는 9개의 기능 모드를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이 글에서는 힙스타매틱과 푸딩 카메라를 비교해 보겠다.

최고의 카메라 어플, 힙스타매틱

내가 가장 좋아하는 카메라 어플은 아이폰, 최강 카메라 어플 4대천왕에서 소개한 힙스타매틱(Hipstamatic)이다. 힙스타매틱은 '아무렇게나 찍어도 사진이 잘 나오는 어플'로 소개하는 어플이다. 사실이다. 별 다른 기교를 부리지 않아도 찍어 놓고 보면 구도까지 상당히 잘 맞는다. 따라서 책상 위의 쓰레기 처럼 눈으로 보기에 좋아 보이지 않는 물건도 힙스타매틱으로 찍으면 뭔가 있는 것처럼 보인다. 카메라 어플 4대천왕을 소개할 때 사용한 어플 모두 아직도 사용 중이다. 그러나 역시 가장 자주 사용하는 어플은 힙스타매틱이다. 나머지 어플은 가끔 카메라 어플을 소개할 때 사용하는 정도다. 또 아직까지 힙스타매틱을 사용하는 이유도 앞에서 설명한 것과 같다. 사진을 찍을 때 신경을 쓰지 않고 아무렇게나 찍어도 잘 나오기 때문이다.


힙스타매틱(Hipstamatic)

렌즈: John S, 필름: Ina's 1969, 플래시: Off(왼쪽), 렌즈: Kaimal Mark II, 필름: Blanko, 플래시: Standard(오른쪽). 예전에 카메라 어플 4대천왕을 소개하면서 찍은 사진이다. 왼쪽은 컴퓨터 책상을 아무 생각없이 찍은 것이다. 너저분한 책상을 찍었지만 의외로 잘나왔다.

힙스타매틱으로 사진을 찍으면 잘 나오는 이유는 두가지다. 다른 카메라 어플은 화면 전체를 이용해서 사진을 찍어야 한다. 그런데 힙스타매틱카메라처럼 작은 뷰파인더를 통해 사진을 찍는다. 뷰파인더를 통해 사진을 찍을 대상만 잡으면 자동으로 구도가 잡힌다. 두번째는 이렇게 찍은 사진에 적용되는 필터다. 보통 필터 적용은 인스타그램(Instagram)처럼 필터가 적용된 사진을 선택하는 방법을 사용한다. 이렇게 하면 필터가 적용된 결과는 바로 확인할 수있다. 그러나 힙스타매틱은 카메라 렌즈, 필름, 플래시를 교체하는 방법으로 필터를 적용한다. 따라서 필터를 적용하는 과정이 실제 물리적인 카메라를 사용하는 것과 비슷하다. 힙스타매틱에서 사용하는 필터는 사진 필터 전문업체 답게 어떤 다른 어플도 따르지 못한다.


조카 사진

얼마 전 서울에서 찍은 조카 사진이다. 역시 아무렇게나 찍었지만 상당히 잘 나왔다. 특히 배경과 아이 옷 색상이 상당히 잘 어우러진 느낌이다.

무료 중 최강, 푸딩 카메라

다만 힙스타매틱상당히 비싸다. 어플 가격만 따지면 그리 비싼 어플은 아니다. 2불에 불과하기 때문이다. 2불을 주고 어플을 구입하면 3~4개 정도의 기본 필터팩을 사용할 수 있다. 그러나 힙스타매틱에서 제공하는 모든 필터팩을 구입하기 위해서는 필터당 1불, 약 20불 정도 추가로 비용을 지불해야 모든 필터를 사용할 수 있다. 만약 힙스타매틱이 유료이고 필터를 모두 구입하는 것이 부담이 된다면 아주 좋은 대안이 있다. 바로 KTH에서 출시한 푸딩 카메라다. 푸딩 카메라(Pudding Camera)의 UI는 기본적으로 힙스타매틱과 비슷하다. 즉, 카메라 필름본체를 교체하는 방법으로 필터를 적용한다.


푸딩 카메라 UI

지금은 UI도 다소 달라졌다. 그림에서 처럼 아래쪽의 필름을 교체하면 필터가 바뀌며 위쪽의 카메라 본체를 바꾸면 기능이 달라진다. 따라서 UI만 보면 상당히 직관적이다.

힙스타매틱카메라 렌즈, 필름, 플래시, 카메라 케이스까지 교체가 가능하다. 반면에 푸딩 카메라본체와 필름만 교체가 가능하다. 또 힙스트매틱이 뷰파인더를 통해서 촬영하는 반면에 푸딩 카메라는 전체 화면를 이용해서 촬영한다. 따라서 힙스타매틱처럼 자동으로 구도를 잡아주는 기능은 없다. 그러나 전체 화면을 이용하다 보니 힙스타매틱처럼 답답한 느낌은 들지 않다. '전세계 1600만명이 사용한다'는 KTH의 홍보 문구처럼 푸딩 카메라국산 카메라 어플 치고는 보기 힘들 정도로 사용자가 많다. 또 푸딩 카메라외에 푸딩.투 서비스도 제공한다. 이 서비스는 외국에서 인기를 끈 인스타그램(Instagram)과 비슷한 서비스로 보면 된다. 사용할 수 있는 필터의 수, 필터의 성능은 힙스타매틱 보다 떨어진다. 그러나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카메라 어플 중에는 상위 5에는 드는 어플이다.


트리플엑스()

푸딩 카메라에서 제공하는 프리플엑스 본체를 이용해서 촬영한 사진이다. 트리플엑스를 이용하면 연속 3장이 촬영되며 위의 사진처럼 자동으로 배치해 준다.

독특한 기능

처음에는 힙스타매틱과 상당히 비슷한 UI와 기능을 제공하던 푸딩 카메라였다. 그러나 최근 푸딩 카메라는 힙스타매틱과는 조금 다른 길을 가고있다. 필터의 성능은 역시 힙스타매틱이 더 낫다. 그러나 푸딩 카메라본체를 바꿈으로서 조금 더 다양한 기능을 추가할 수있다주1. 푸딩 카메라에서 본체를 바꿈으로 사용할 수 있는 기능은 다음과 같다.

  • 화각: 화면 비율을 바꾸는 기능이다. 기본, 스냅, 파노라마의 3가지가 가능하다.

    1. 기본(4:3)
    2. 스냅(3:2)
    3. 파노라마(1.85:1))
  • 연속: 사진을 연속으로 촬영해서 하나의 화면에 배치하는 기능이다. 모션 3종, 트리플엑스 1종으로 4가지가 가능하다.

    1. 모션(2x2)
    2. 모션(1x4)
    3. 모션(1x2)
    4. 트리플(1x1/1x2)
  • 렌즈: 아웃 포커싱을 지원하는 판타지, 물고기 눈으로 본것처럼 보이는 어안 렌즈를 지원한다.

    1. 판타지(아웃 포커싱)
    2. 어안(피쉬 아이)


모션(2X2)과 어안

필터

푸딩 카메라에서는 총 8가지필름(필터)를 선택할 수 있다. 일단 힙스타매틱에 비해 적용할 수 있는 필터가 많지 않다주2. 그러나 푸딩 카메라가 인기를 끈 이유는 필터가 어느 정도 성능이 되기 때문이다. 힙스타매틱처럼 잘 나오는 것은 아니지만 조금만 활용하면 상당히 괜찮은 사진을 찍을 수 있다. 다만 나는 사진을 찍을 때 신경 쓰는 것을 싫어하기 대문에 푸딩 카메라도 아무렇게나 찍었다. 그런데 의외로 잘 나왔다.


파노라마()

버그

푸딩 카메라를 사용하다 보니 버그도 하나 보인다. 대단한 버그는 아니지만 웹 페이지를 불러 오며 배치에 문제가 있어 발생하는 문제로 보였다. 다음 그림을 보면 알 수 있지만 화살표와 글씨가 겹처서 출력된다. 물론 이 부분은 탈옥폰에서 시스템 글꼴을 바꾸었기 때문에 발생한 문제일 수도 있다.

남은 이야기

KTH에 대한 인연은 사실 PC통신 시절까지 올라간다. KTH는 한국경제신문에서 운영하던 KETEL을 인수, 운영한 회사다. 그러나 KTH에 대한 이미지는 상당히 좋지 않다. PC통신 시절 KTH준공기업으로서 사용자의 요구에 부응하기 보다는 오히려 횡포를 부린 부분이 많기 때문이다주3. 이런 이유로 KT를 비롯 KT 계열사에 대한 이미지는 좋지 않다. PC통신이 사라지고 KTH에서 파란이라는 포털 서비스를 시작했을 때도 비슷한 문제가 발생했다. 이 블로그에 올라와 있는 파란.com에 대한 글은 KTH의 이런 모습을 올린 글이다. 아울러 검색해 보면 알 수 있지만 KT나 KTH에 대한 좋지 않은 글이 많다.

파란 관련글

그런데 요즘은 통신 서비스는 거의 대부분 KT를 사용한다. 이렇게 된 가장 큰 이유는 역시 이다. 사실 국내에 아이폰이 출시되기 전까지 국내에 스마트폰은 없었다. 통신사의 요구에 따라 빼라면 뺀 고자폰만 있었다. 이런 환경에서 KT는 아이폰을 국내에 출시했고 이 때부터 지금까지 계속 KT를 사용하고 있다. 물론 지금도 KT에 대한 이미지가 좋은 것은 아니다. 공기업에서 사기업으로 전환된 지금까지 공기업 같은 마인드를 그대로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KT 관련글

그런데 KT와는 달리 예전에 비해 이미지가 상당히 좋아진 회사도 있다. 바로 KTH다. KTH는 얼마 전 운영하던 파란을 접고 모바일에 집중하기로 했다. 사실 아주 잘한 결정이라고 생각한다. 아이폰을 사용하는 사람들은 잘 알고 있겠지만 KTH에 개발한 어플은 상당히 많다. 아이폰 도입시기 부터 계속해서 어플을 개발해 왔기 때문이다. 물론 이런 어플들 중 상당수는 외국에서 인기 있는 어플을 베긴 것이 많다. 그러나 이 부분은 KTH만의 문제는 아니라고 본다. 기본적으로 잉여 문화주4가 없는 우리나라에서 외국처럼 창의적인 어플이 나오기 힘들기 때문이다. 아무튼 KTH에서 만든 어플은 USay처럼 기능면에서는 만족스럽지만 사용자의 필요를 읽지 못해 잊혀진 어플도 있다. 그러나 푸딩 카메라처럼 대중적인 인기를 얻고 많은 사람들에 의해 사용되는 어플도 많다.

관련 글타래
잠깐만
  1. 이 기능도 푸딩 카메라의 창의적인 기능은 아니다. 외국의 다른 카메라 어플에서 제공하던 기능이었다.
  2. 힙스타매틱 기본팩이라고 해도 렌즈, 플레시, 필름을 교체함으로서 훨씬 더 많은 필터를 적용할 수 있다.
  3. PC통신 붐이 일자 전화비가 만만치 않게 나왔다. 사용자들은 전화 정액제를 요구했다. 그러나 눈앞의 돈벌이에 급급한 KT는 이런 사용자 요구를 묵살했다. 그리고 PC통신 열풍이 사라지고 집전화를 거의 사용하지 않게 되자 꼼수 정액제를 내놓았다.
  4. 창의적인 소프트웨어는 좋아서 돈도되지 않는 일을 계속하는 사람이 있어야 가능하다. 그런데 돈을 벌지 못하기 때문에 우리나라에서는 이런 사람들을 잉여 취급한다. 외국에서는 돈도되지 않는 일을 해도 먹고 사는데는 지장이 없다. 직접적인 돈벌이가 아니라고 해도 기부 및 투자가 많기 때문이다.
2012/10/26 09:03 2012/10/26 09:03
글쓴이
author image
운영체제의 모든 것을 운영하고 있는 IT 블로거. IT 블로거라는 이름은 현재 시국때문에 시사 블로거로 바뀐 상태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시사와 사회에 관심이 많은 IT 블로거일 뿐이다. 컴퓨터, 운영체제, 시사, 가족, 여행, 맛집, 리뷰등과 살면서 느끼는 소소한 일상이 블로그의 주제이다. 왼쪽의 아이콘은 둘째 딸 다예가 그린 내 모습이다.
오늘의 글
인기있는 글
컴퓨터 팁&텍
트랙백 많은 글
조회수 많은 글 | 베오베
댓글 많은 글 | 베오베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offree.net/trackback/3598

Facebook

Comments

  1. goohwan 2012/11/06 11:39

    항상 사진으로만 우영이와 다예를 보아온 입장에서 우영이가 점점점 더~~ 아빠를 닮아가는거 같아요^^*
    사진을 보니 흐뭇해지네요^^

    perm. |  mod/del. reply.
    • 도아 2012/11/09 16:51

      저는 원래 우영이 나이때에는 아주 날씬했습니다. 따라서 체형은 절 닮아가는 것이 아닙니다. 얼굴은 원래 많이 닮았고요. ㅋㅋㅋ

'불통^닭'이 아니라면 소통하세요!!!

(옵션: 없으면 생략)

글을 올릴 때 [b], [i], [url], [img]와 같은 BBCode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